• 상담전화   (033)249-3034 평일 09시-18시, 12시-13시 점심시간(주말/휴일 휴무)
조회 수 18 추천 수 0 댓글 0
?

단축키

Prev이전 문서

Next다음 문서

크게 작게 위로 아래로 댓글로 가기 인쇄 첨부
?

단축키

Prev이전 문서

Next다음 문서

크게 작게 위로 아래로 댓글로 가기 인쇄 첨부

2018년 소비자 위해동향 분석

- `가구' 관련 위해신고 급증, 6세 미만 영유아 안전사고 많아 -


2018년 한국소비자원 소비자위해감시시스템(CISS)*에 접수된 소비자 위해정보는 총 72,013건으로 매년 증가하는 추세다. 특히 일상생활에서 가구로 인한 각종 안전사고가 발생하고 있어 주의가 요구된다.

연도별 접수건수(증감률): ’16년 69,018건 → ’17년 71,000건(2.9%) → ’18년 72,013건(1.4%)


* CISS(Consumer Injury Surveillance System) :「소비자기본법」에 따라 전국 62개 병원, 18개 소방서 등 80개 위해정보제출기관과 1372 소비자상담센터 등을 통해 위해정보를 수집하고 분석·평가하는 시스템

◎ ‘가구·가구설비’ 품목 위해정보 전년 대비 급증

한국소비자원(원장 이희숙)이 2018년 접수된 소비자 위해정보를 분석한 결과, 위해가 가장 많이 발생한 품목은 `가구 및 가구설비'로 전체의 17.3%(12,438건)를 차지했다. 충돌, 추락 등 가구로 인한 상해가 지속 발생하고 라돈 검출 매트리스와 유해물질 검출 놀이매트 관련 언론보도 등으로 위해정보 접수가 급증*했다.

*매트리스(2,187건, 전년대비 2,840.3% 증가), 놀이매트(866건, 전년 대비 921.3% 증가)

한편 위해가 발생한 장소는 ‘주택’이 53.0%(38,141건), 위험·위해 원인은 미끄러지거나 부딪히는 등 ‘물리적 충격’이 42.5%(30,561건)으로 가장 많았다.

◎ 6세 미만 영유아 뇌진탕·골절사고 빈발

연령 확인이 가능한 위해정보 63,834건을 분석한 결과, 만 14세 이하 어린이의 안전사고 건수가 37.7%(24,097건)를 차지했다. 이 중 6세 미만 영유아의 안전사고 건수가 19,250건으로 가장 많았다.

특히 영유아에게 치명적인 ‘뇌진탕(774건)’과 ‘골절(749건)’ 사고의 경우 각각 86.3%와 65.1%가 주택에서 발생한 것으로 나타나 보호자의 각별한 주의가 요구된다.

한국소비자원은 금번 분석 결과를 활용하여 지속·다발하는 계층별·장소별·산업별 위해품목 및 위해원인에 맞는 소비자안전주의보 발령, 콘텐츠 제작·보급, 안전 캠페인 시행 등의 위해저감 사업을 전개할 예정이다.

아울러 위해가 발생했거나 발생 우려가 있는 경우 위해정보신고 핫라인(☎080-900-3500)이나 모바일앱 또는 한국소비자원 CISS 홈페이지(www.ciss.go.kr)를 통해 신고해 줄 것을 당부했다.

자세한 내용은 한국소비자원 CISS 홈페이지 내 ‘위해정보동향’ - ‘소비자위해동향’에서 확인
하실 수 있습니다.



[ 한국소비자원 2019-04-01 ]


List of Articles
번호 제목 글쓴이 조회 수 날짜
2080 패류독소 발생 및 검사 현황 file 강원도소비생활센터 287 2016.06.20
2079 패류독소 발생 및 검사 현황 file 강원도소비생활센터 230 2016.06.23
2078 패류독소 발생 및 검사 현황 강원도소비생활센터 200 2016.10.28
2077 패류독소 발생 및 검사 현황 강원도소비생활센터 156 2016.11.07
2076 패류독소 발생 및 검사 현황 강원도소비생활센터 244 2016.09.08
2075 패류독소 기준 초과해역 2곳 추가 소비생활센터운영자 58 2018.04.06
2074 패류독소 검사현황 강원도소비생활센터 162 2017.02.27
2073 파트룰(PARTRULL) 안전문 전액 환불 안내 강원도소비생활센터 282 2016.06.27
2072 파손 위험이 있는 의자 판매 중지 강원도소비생활센터 329 2016.07.12
2071 투자설명회 등을 통해 주식거래를 유도하거나 다단계식 으로 투자 유치하는 사례에 유의하시기 바랍니다. file 소비생활센터운영자 17 2020.11.23
2070 통장,체크카드를 빌려달라는 불법 문자메시지 주의! file 소비생활센터운영자 72 2018.06.26
2069 톳환·다시마환 제품, 비소 및 카드뮴 다량 함유 file 소비생활센터운영자 831 2017.09.05
2068 톱날 노출로 열상 위험 있는 마끼다 방진원형톱 무상수리 안내 강원도소비생활센터 397 2017.02.07
2067 테스터 화장품, 위생 관리 강화 필요 file 소비생활센터운영자 96 2018.01.09
2066 테더앵커 균열로 인해 분리 위험 있는 유아용 카시트 판매중지 강원도소비생활센터 458 2016.08.09
2065 턱끈 결함으로 부상 위험 있는 CKX 헬멧 판매차단 소비생활센터운영자 15 2020.08.24
2064 태양광 발전시설 설치 관련 소비자피해 주의 필요 file 소비생활센터운영자 35 2019.11.21
2063 태국 유입 홍역발생 지속, 여행자 대상 주의 당부 file 소비생활센터운영자 18 2019.10.21
2062 탑승자의 사고위험 있는 전기자전거 판매중지 강원도소비생활센터 122 2017.04.07
2061 탄자니아 음트와라(Mtwara)주(州) 여행경보 3단계(철수권고)로 상향 조정 소비생활센터운영자 21 2020.11.09
Board Pagination Prev 1 ... 7 8 9 10 11 12 13 14 15 16 ... 115 Next
/ 115

로그인

로그인폼

로그인 유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