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상담전화   (033)249-3034 평일 09시-18시, 12시-13시 점심시간(주말/휴일 휴무)
?

단축키

Prev이전 문서

Next다음 문서

크게 작게 위로 아래로 댓글로 가기 인쇄 첨부
?

단축키

Prev이전 문서

Next다음 문서

크게 작게 위로 아래로 댓글로 가기 인쇄 첨부
19-20절기(’19.12.1~’20.2.29) 한랭질환자 중 65세 이상 노년층 48.2%, 실외 발생 76.9%

한파 시 고령자·어린이만성질환자 등 실외활동 자제 등 수칙 준수

노약자는 실외 뿐 아니라 난방이 적절하지 않은 실내에서도 주의 필요


□ 질병관리청(청장 정은경)은 올해 11월 들어 일부 지역 아침기온이 영하로 내려가면서 일교차가 커지고, 갑작스런 추위에 신체 적응력이 떨어져 한랭질환이 발생할 수 있으므로 초겨울 한랭질환에 각별한 주의가 필요하다고 밝혔다.


 ○ 한랭질환은 추위가 직접 원인이 되어 인체에 피해를 입힐 수 있는 질환으로 저체온증, 동상, 동창이 대표적이며 대처가 미흡하면 인명피해로 이어질 수도 있다.


 ○ 기상청(겨울 수시 전망, 10.23.)에 따르면 올 겨울은 평년과 평균기온이 비슷하겠지만 찬 대륙고기압 확장 시 기온이 크게 떨어질 수 있어, 갑작스런 추위로 인한 한랭질환 발생에 철저한 대비가 필요하다.


□ 질병관리청은 올 겨울 한파로 인한 건강피해를 모니터링하기 위해 올해 12월 1일부터 내년 2월 28일까지 「한랭질환 응급실감시체계」를 가동할 계획이다.


 ○ 「한랭질환 응급실감시체계」는 한파에 따른 국민의 건강보호 활동을 안내하기 위해 한랭질환 발생현황과 주요특성을 신속하게 파악하는 것으로,


   - 운영기간 동안 전국 약 500개 협력 응급실로부터 한랭질환자 현황을 신고 받아 매일 질병관리청 누리집(홈페이지)을 통해 국민과 유관기관에 정보를 제공하고 있다.


     * 24시까지 한랭질환자 응급실 내원 현황을 익일 16시 질본관리청 누리집에 게시(http://kcda.go.kr > 정책정보 > 기후변화 > 한파 > 감시체계신고현황, 상세신고결과)


□ 질병관리청이 발표한 지난 19-20절기 한랭질환 감시결과에 따르면, 19-20절기는 전국적으로 기상관측을 시작(1973년)한 이후 가장 따뜻한 겨울*이었고, 한랭질환자는 303명(사망자 2명 포함)이 신고 되어 18-19절기(’18.12.1~’19.2.28)** 대비 25% 감소한 것으로 나타났다.


     * 19-20절기 평균 최저기온은–1.4℃로 평년 –4.2℃보다 2.8℃ 높았음(기상청)


     ** 18-19절기「한랭질환 응급실감시체계」로 신고된 한랭질환자수 404명(사망자 10명)


 ○ 특히, 기온이 급격하게 떨어지는 날에는 한랭질환자 신고가 급증하는 양상을 보였고, 12월 첫 추위 시에는 기온 하강 폭에 비해  한랭질환자가 많이 신고된 것으로 나타나,


  - 신체가 추위에 덜 적응돼 있는 초겨울에는 갑작스런 추위 시 한랭질환의 위험이 크므로 더욱 각별히 주의하여야 한다고 밝혔다.


12

1

2

날짜

(1~10)

(11~20)

(21~31)

(1~10)

(11~20)

(21~31)

(1~10)

(11~20)

(21~29)

환자수

48

33

46

37

37

22

34

36

10

기온

-2.2

-0.4

-2.5

-1.6

-2.9

0.9

-4.4

-0.5

1.5


<2019-2020절기 평균 최저기온과 한랭질환자 신고 수(순기별) >


 ○ 19-20절기 한랭질환자의 세부특성을 살펴보면,


   - 연령별로는 65세 이상이 전체 환자 중 48.2%(146명)로 가장 많았고, 고령일수록 저체온증과 같은 중증 한랭질환이 많았다.


     * 저체온증 환자의 51.6%(139명)가 65세 이상


   - 발생 장소는 길가나 집주변과 같은 실외가 76.9%(233명)로 많으나, 집에서도 17.5%(53명)*로 발생하였다.


     * 19-20절기 한랭질환자 중 0-9세의 71.4%, 65세 이상 고령층의 23.3%는 집에서 발생


   - 발생 시간은 기온이 급감하는 새벽·아침(0시~9시)이 43.9%(133명)로 많았다.


   - 또한, 한랭질환자 중 32.7%(99명)는 음주상태였던 것으로 나타났다.


 ○ 더욱 상세한 내용은 질병관리청 누리집에서 제공하는「2019-2020절기 한파로 인한 한랭질환 신고현황 연보」를 통해 확인할 수 있다.


   ※ 열람 및 자료 내려 받기 위치 : 질병관리청 누리집(http://www.kdca.go.kr) > 정책  정보 > 기후변화 > 한파 > 감시체계 연보


□ 한랭질환은 심각한 인명피해로 이어질 수 있지만 기본수칙을 잘 지키는 것으로 예방이 가능하므로, 다음의 한파 대비 건강수칙을 잘 숙지하고 준수해야 한다.


 

한파 대비 일반 건강수칙

 

 

 

생활 습관

- 가벼운 실내운동, 적절한 수분섭취와 고른 영양분을 가진 식사를 합니다.

 

실내 환경

- 실내는 적정온도를 유지하고 건조해지지 않도록 합니다.

 

외출 전

- 날씨정보(체감온도 등)를 확인하고 추운 날씨에는 가급적 야외활동을 줄입니다.

 

외출 시

- 내복이나 얇은 옷을 겹쳐 입고, 장갑·목도리·모자·마스크로 따뜻하게 입습니다.


 ○ 특히 어르신과 어린이는 일반 성인에 비해 체온 유지에 취약 하여 한파 시에는 실외활동을 자제하고 보온에 신경 써야 하며, 난방이 적절하지 않는 실내에서 지내는 경우 한랭질환 발생에 각별히 주의해야 한다.


 ○ 만성질환자(심뇌혈관, 당뇨병, 고혈압 등)는 급격한 온도 변화에 혈압이 급격히 상승하는 등 증상이 악화되어 위험할 수 있으므로 한파 시 갑작스런 추위 노출과 무리한 신체활동을 피해야 한다.


 ○ 또한, 술을 마시면 신체에 열이 올랐다가 체온이 급격히 떨어지고 추위를 인지하지 못해 위험할 수 있으므로 한파 시에는 과음을 피하고 절주해야 한다.


 

한파 관련 특히 주의가 필요한 경우

 

 

 

어르신과 어린이

- 일반 성인에 비해 체온을 유지하는 기능이 약하므로 한파 시 실외활동을 자제하고 평상시와 외출 시에 보온에 신경쓰세요.

 

만성질환자(심뇌혈관질환, 당뇨병, 고혈압 등)

- 급격한 온도 변화에 혈압이 상승하고 증상이 악화되어 위험할 수 있으므로 추위에 갑자기 노출되지 않게 주의하고 무리한 신체활동을 피하세요.

 

음주

- 술을 마시면 신체에 열이 올랐다가 체온이 급격히 떨어지지만 추위를 인지하지 못하여 위험할 수 있으므로 한파에는 과음을 피하고 절주하세요.

 

낙상(노인, 영유아, 퇴행성관절염과 같은 만성질환자)

- 빙판길, 경사지거나 불규칙한 지면, 계단을 피해 가급적 평지나 승강기이용하고, 장갑을 착용하여 주머니에서 손을 빼고 활동합니다.


□ 질병관리청 정은경 청장은 올겨울 한랭질환 발생을 예방하기 위해 “한파 특보에 주의하고 한파에 취약한 노숙인과 독거노인 등에 대해 지자체와 이웃, 가족의 각별한 관심을 기울여 줄 것을 당부”하며, 한파 대비 건강수칙을 잘 지켜줄 것을 거듭 강조하였다.



[ 질병관리청 2020-11-12 ]


List of Articles
번호 제목 글쓴이 조회 수 날짜
2040 유리 이물질 혼입으로 질식 위험 있는 VITAM 잼 판매차단 소비생활센터운영자 15 2021.05.26
2039 수입 염장바지락살 섭취로 인한 A형간염 주의 file 소비생활센터운영자 15 2021.05.27
2038 유명 패션 브랜드 ‘아미(ami)’ 사칭 해외 온라인 쇼핑몰 소비자피해 주의 file 소비생활센터운영자 15 2021.05.27
2037 산패 가능성 있는 Goldilocks Sweet Delights 쿠키 판매차단 소비생활센터운영자 15 2021.06.02
2036 안전성 검증되지 않은 마스크 패치, 사용하지 말아야 file 소비생활센터운영자 15 2021.06.08
2035 살모넬라균 오염 가능성 있는 Olde Thompson 고수 가루 판매차단 소비생활센터운영자 15 2021.07.12
2034 시중 유통 의료기기의 안전관리가 강화됩니다. file 소비생활센터운영자 15 2021.08.18
2033 Dingxu’s store 스퀴시 완구, 유해물질 함유로 판매 중단 소비생활센터운영자 16 2019.03.12
2032 2018년 소비자 위해동향 분석 file 소비생활센터운영자 16 2019.04.01
2031 모임에 갈 때에는 항상 비상구를 먼저 확인하세요 file 소비생활센터운영자 16 2019.12.13
2030 손상발생 해마다 증가, 손상예방이 중요! file 소비생활센터운영자 16 2019.12.18
2029 Sacla 소스에 알레르기 성분이 미표시되어 판매차단 소비생활센터운영자 16 2020.02.17
2028 검증되지 않은 코로나19 거짓광고로 인한 소비자 피해 주의해야 file 소비생활센터운영자 16 2020.03.09
2027 2019-2020절기 인플루엔자“유행주의보 해제” file 소비생활센터운영자 16 2020.03.27
2026 유해물질 함유된 Tina Davies 문신잉크 판매차단 소비생활센터운영자 16 2020.04.13
2025 국민청원 검사, 시중 모든 '인공눈물' 무균시험 적합 file 소비생활센터운영자 16 2020.06.29
2024 고혈압 처방약 성분 함유해 부작용 위험 있는 GAT SPORT 운동보조제 판매차단(1) 소비생활센터운영자 16 2020.07.01
2023 피부 감염 및 자극 위험 있는 Ecostore 영유아용 로션 판매차단 소비생활센터운영자 16 2020.07.01
2022 알레르기 성분 미표시된 Stonewall Kitchen 살사소스 판매차단 소비생활센터운영자 16 2020.07.01
2021 코로나19 상황 속 안전한 화장품 사용법 소비생활센터운영자 16 2020.08.11
Board Pagination Prev 1 ... 9 10 11 12 13 14 15 16 17 18 ... 115 Next
/ 115

로그인

로그인폼

로그인 유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