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상담전화   (033)249-3034 평일 09시-18시, 12시-13시 점심시간(주말/휴일 휴무)
?

단축키

Prev이전 문서

Next다음 문서

크게 작게 위로 아래로 댓글로 가기 인쇄 첨부
?

단축키

Prev이전 문서

Next다음 문서

크게 작게 위로 아래로 댓글로 가기 인쇄 첨부

환경부(장관 김은경)는 바닥분수 등 물놀이형 수경시설의 본격적인 실태점검에 앞서 관계자들을 대상으로 하는 설명회를 5월 10일 대전광역시 동구 대전역 2층 대강당에서 개최한다.  

아이들이 주로 이용하는 물놀이형 수경시설은 수돗물, 지하수 등을 이용하는 분수, 연못, 폭포, 실개천 등의 인공시설물 중 이용자의 신체와 직접 접촉하여 물놀이하도록 설치한 시설을 말한다.  

이번 설명회에는 지자체 담당자, 민간 물놀이형 수경시설 담당자, 대한주택관리사협회, 조경시설 업체, 한국토지주택공사 등 관계자 400여 명이 참석하며, 제도 및 운영관리사례 설명과 제도개선 사항에 대한 질의응답 시간을 가질 예정이다.

환경부는 이번 설명회 이후 본격적인 여름 물놀이 철이 오기 전에 물놀이형 수경시설이 제대로 관리되고 있는지 확인하고, 관리 요령 등을 안내하여 수질 및 관리 기준이 준수될 수 있도록 지방유역환경청 및 지자체 합동점검을 실시할 예정이다.

합동점검은 5월 말부터 6월 말까지 사전 실태점검을 실시하고, 7월부터 두달 동안 집중 점검을 실시한다.
환경부는 시설물 청소상태 등 경미한 사항은 현장 개선을 권고하고 수질기준 초과시설은 즉시 사용을 중지시킬 예정이다.

신고대상 물놀이형 수경시설은 2017년 8월 기준으로 전국에 1,131곳이 있으며, ▲국가·지자체·공공기관에서 설치·운영하는 시설 1,058곳과 ▲공공보건의료 수행기관, 관광지·관광단지, 도시공원, 체육시설, 어린이놀이시설에 설치된 민간시설 73곳으로 구성되어 있다.

물놀이형 수경시설 수질기준 항목은 수소이온농도(pH), 탁도, 대장균, 유리잔류염소 등 4가지다.

물놀이형 수경시설 관리자는 기준에 따라 15일 마다 1회 이상 수질검사를 해야 하며, 운영기간 중 저류조를 주1회 이상 청소하거나 물을 여과기에 1일 1회 이상 통과시키고, 소독제를 저류조 등에 투입하거나 소독시설을 설치해 관리해야 한다.

환경부는 신고대상에 해당되지 않으나 물놀이형 수경시설이 설치되어 있는 시설에 대해서도 지자체 등과 협조하여, 자발적인 관리가 이뤄질 수 있도록 조치할 계획이다.

아울러 물놀이형 수경시설 관리제도 안내 책자(리플릿)를 이달 중으로 배포하고 물놀이형 수경시설 이용 준수사항 등도 환경부 누리집(http://www.me.go.kr) 등을 통해 지속적으로 홍보할 예정이다.

물놀이형 수경시설을 이용할 때 시설 내의 물을 마시거나 음식물 및 이물질을 버려서는 안 된다. 또한, 외출용 신발을 신고 이용하거나 애완동물을 함께 들여보내는 행위, 침 뱉기 등도 하지 않도록 주의해야 한다.

한편, 환경부는 아파트나 대규모 점포에 설치된 바닥분수 등을 물놀이형 수경시설물 신고대상에 포함하기 위해 법령 개정도 추진할 계획이다. 이와 관련된 '물환경보전법' 개정 국회토론회가 6월 말 개최될 예정이다.

강복규 환경부 물환경정책과장은 "물놀이형 수경시설에 대한 실태점검과 지속적인 제도 홍보로 국민이 안심하고 물놀이를 즐길 수 있도록 하겠다"라면서, "안전한 물놀이 문화가 정착될 수 있도록 국민들도 시설 이용 시 아이들에게 물놀이 전용 신발을 신기고 침을 뱉지 않게 하는 등 준수사항을 잘 지켜야 한다"라고 말했다.



[ 환경부 2018-05-10 ]


List of Articles
번호 제목 글쓴이 조회 수 날짜
1096 어린이 매트 일부제품, 휘발성 유기화합물 방출량 안전기준 초과 file 소비생활센터운영자 75 2018.07.09
1095 깊어진 가을, 10월에는 어떤 사고에 주의해야 할까요 file 소비생활센터운영자 75 2018.10.04
1094 Infantino 아기띠, 사용 중 파손으로 인한 낙상 위험 있어 판매 차단 소비생활센터운영자 75 2019.06.14
1093 Aqueon 물고기 사료(Betta Food), 살모넬라균 오염되어 판매 차단 소비생활센터운영자 75 2019.09.23
1092 인어꼬리 모양의 슬라임 완구, 붕소 과다 검출되어 판매차단 소비생활센터운영자 75 2019.11.04
1091 2030 대상 취업 미끼 비대면 대출 사기,“소비자경보”발령 file 소비생활센터운영자 75 2021.07.29
1090 인터넷은행을 사칭하는 에스뱅크에 주의 file 소비생활센터운영자 76 2017.08.16
1089 방학끝, 개학기 어린이 교통사고 조심! file 소비생활센터운영자 76 2017.08.17
1088 가짜 금융회사 앱(App)을 설치하지 마세요! file 소비생활센터운영자 76 2017.12.11
1087 겨울엔 빙판길 낙상 주의하세요! file 소비생활센터운영자 76 2017.12.13
1086 겨울철, 심근경색·뇌졸중 조심하세요! file 소비생활센터운영자 76 2017.12.19
1085 설 연휴 기간 감염병 발생 주의 당부 file 소비생활센터운영자 76 2018.02.13
1084 봄철에는 조리된 식품의 보관온도를 지켜주세요! file 소비생활센터운영자 76 2018.03.15
1083 Ultra Glow 미백화장품(Fade Cream), 피부염 위험으로 판매 중단 소비생활센터운영자 76 2018.03.21
1082 2017년 소비자 위해동향 분석 file 소비생활센터운영자 76 2018.03.27
1081 Trafo 과자, 알레르기 유발 등의 위험으로 판매 중단 소비생활센터운영자 76 2018.04.12
1080 농번기, 농기계 안전수칙 지켜 사고 예방하세요! file 소비생활센터운영자 76 2018.04.19
1079 국민의 의견을 들어 안전감찰을 추진합니다. file 소비생활센터운영자 76 2018.10.11
1078 일회용 면봉 일부 제품, 일반세균·형광증백제 기준 초과 검출 file 소비생활센터운영자 76 2018.11.07
1077 해외직구 시 사기의심 사이트 거래 주의해야 file 소비생활센터운영자 76 2019.02.01
Board Pagination Prev 1 ... 63 64 65 66 67 68 69 70 71 72 ... 122 Next
/ 122

로그인

로그인폼

로그인 유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