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상담전화   (033)249-3034 평일 09시-18시, 12시-13시 점심시간(주말/휴일 휴무)
?

단축키

Prev이전 문서

Next다음 문서

크게 작게 위로 아래로 댓글로 가기 인쇄
?

단축키

Prev이전 문서

Next다음 문서

크게 작게 위로 아래로 댓글로 가기 인쇄

- 시계 구매 시 품질보증기간 및 A/S기준 꼼꼼히 확인해야 -

최근 시계의 기능성 수요 뿐 아니라 패션에 대한 관심 증대로 인해 국내 시계 시장 규모가 확대됨에 따라 관련 소비자 피해도 지속적으로 발생하고 있어 소비자 주의가 요구된다.

한국소비자원(원장 한견표)이 시계 관련 피해구제 사건 접수 추이를 분석한 결과, 지난 3년간(2014년~2016년) 총 550건이 접수되었고, 특히 지난해에는 전년도에 비해 51.3% 증가한 236건이 접수된 것으로 나타났다.

[ 연도별 피해구제 접수 현황 ]

구분2014년2015년2016년
건수(건)158 156 236 550
증감(비율)14.5 △1.3 51.3

? 200만원 이상 고급시계, 사건 수는 약 15%, 구입금액 규모로는 약 70% 차지

제품 구입금액이 200만원 이상(개별소비세법상 고급시계로 분류)인 사건은 81건으로 전체의 14.7%에 불과하나 구입금액*을 비교하면 5억3천1백만원 중 3억7천4백만원으로 전체 구입금액의 70.4%를 차지하였다.

* (구입금액) 피해구제 신청 시 소비자가 기재한 금액 기준

[ 구입 금액별 피해구제 건수 ]

구분50만원 미만50만원 이상~200만원 미만200만원 이상
건수(비율)339(61.6) 130(23.6)81(14.7) 550(100.0)
구입금액(비율)1억5천7백만원(29.6)3억7천4백만원(70.4) 5억3천1백만원(100.0)
3건 중 2건은 품질 및 A/S 불만

피해유형별로는 시간·방수·내구성과 관련된 ‘품질’ 및 ‘A/S 불만’ 관련이 365건(66.3%)으로 가장 많았고, 이어 청약철회, 계약불이행 등 ‘계약 관련’ 160건(29.1%), ‘표시광고’ 10건(1.8%) 등이었다.

피해구제 접수 상위 브랜드 스와치, 아르마니, 세이코 순으로 나타나

피해구제 접수 건 중 브랜드 확인이 가능한 389건을 분석한 결과, 스와치(Swatch)가 32건(8.2%)으로 가장 많았고, 이어 ▲아르마니(Armani) 26건(6.7%), ▲세이코(Seiko) 22건(5.7%), ▲구찌(Gucci) 18건(4.6%), ▲버버리(Burberry)와 티쏘(Tissot) 11건(2.8%) 등의 순으로 나타났다.

[ 최근 3년간 브랜드별 피해구제 접수 현황 ]

[단위 : 건, %]
순번브랜드접수건수비율
1스와치(Swatch) 32 157 (접수건수가 많은 상위 10개 브랜드)8.2 40.3
2아르마니(Armani) 26 6.7
3세이코(Seiko) 22 5.7
4구찌(Gucci) 18 4.6
5버버리(Burberry) 11 2.8
티쏘(Tissot) 11 2.8
7까르띠에(Cartier) 10 2.6
8몽블랑(Montblanc) 9 2.3
파슬(Fossil) 9 2.3
해밀턴(Hamilton) 9 2.3
그 외 232 59.7
389 100.0

한국소비자원은 유관기관과 시계 제조업체에게 판매 전 소비자 주의사항을 반드시 안내하고, 소비자 피해 발생 시 적극 대응해 줄 것을 권고하였다.

아울러 소비자들에게는 ▲시계 구매 시 품질보증기간 및 A/S 기준을 꼼꼼히 확인할 것, ▲구매 후 취급 주의사항을 숙지할 것, ▲기계식 시계의 경우 충격에 민감하고 자력 또는 중력으로 인한 시간 오차가 발생 가능한 특성을 이해하고 사용할 것을 등을 당부했다.



[ 한국소비자원 2017-10-20 ]


List of Articles
번호 제목 글쓴이 조회 수 날짜
660 RSV 감염증 발생 지속에 따른 영유아 감염 예방·관리 철저 당부 file 소비생활센터운영자 81 2017.12.06
659 아로마 에센셜 오일에서 알레르기 유발물질 검출 file 소비생활센터운영자 166 2017.12.06
658 BRIO 유아용 딸랑이(Soft Hammer Rattle), 파손 위험으로 교환·환불 및 판매 중단 소비생활센터운영자 70 2017.12.06
657 현대자동차㈜ LF쏘나타 2.0터보 차량, 내열성 부족으로 손상되는 인테이크 호스 무상수리 소비생활센터운영자 169 2017.12.06
656 Cargo White 미백 크림(Lightning Beauty Cream), 피부염 유발 물질 검출로 판매 중단 소비생활센터운영자 94 2017.12.06
655 Stagg 통조림(Classic Chili Con Carne), 알레르기 위험으로 판매 중단 소비생활센터운영자 85 2017.12.06
654 Chuan Qi 훠궈용 소스 5종, 알레르기 유발 물질 미표기로 판매 중단 소비생활센터운영자 115 2017.12.06
653 M Distribution 성기능 개선제 3종, 안전성 검증되지 않은 성분 검출로 판매 중단 소비생활센터운영자 85 2017.12.06
652 Merida 자전거(Scultra Disc 200), 파손위험으로 판매 중단 소비생활센터운영자 197 2017.12.06
651 Smiffy's 군복 코스튬(FEVER-Combat Chick), 포장지에서 중금속 검출돼 판매 중단 소비생활센터운영자 97 2017.12.06
650 Bumble and Bumble 헤어 스프레이 11종, 오용 위험으로 판매 중단 소비생활센터운영자 129 2017.12.06
649 Pro-Tec 헬멧 2종, 머리가 다칠 위험이 있어 판매 중단 소비생활센터운영자 107 2017.12.06
648 Tommee Tippee 고무젖꼭지(Closer Nature), 질식위험으로 판매 중단 소비생활센터운영자 75 2017.12.06
647 Babymoov 고무젖꼭지(Pacifier Clip), 질식위험으로 판매 중단 소비생활센터운영자 69 2017.12.06
646 Studio Fun International 이야기책(It's Hug Times!)에 동봉된 팔찌, 열상위험으로 판매 중단 소비생활센터운영자 66 2017.12.06
645 Arc'teryx 스키부츠 4종, 낙상 위험으로 판매 중단 소비생활센터운영자 78 2017.12.06
644 Recaro 유아용 카시트 2종, 안전벨트 불량으로 판매 중단 소비생활센터운영자 99 2017.12.06
643 Selecta 당나귀모양 완구(Pia lah), 질식 위험으로 판매 중단 소비생활센터운영자 68 2017.12.06
642 AOC 모니터 2종, 감전위험으로 판매 중단 소비생활센터운영자 134 2017.12.06
641 Academy Sports + Outdoors 캠핑용품(Outdoor Gourmet 100-qt.) 화재위험으로 판매 중단 소비생활센터운영자 70 2017.12.06
Board Pagination Prev 1 ... 78 79 80 81 82 83 84 85 86 87 ... 115 Next
/ 115

로그인

로그인폼

로그인 유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