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상담전화   (033)249-3034 평일 09시-18시, 12시-13시 점심시간(주말/휴일 휴무)
조회 수 98 추천 수 0 댓글 0
?

단축키

Prev이전 문서

Next다음 문서

크게 작게 위로 아래로 댓글로 가기 인쇄 첨부
?

단축키

Prev이전 문서

Next다음 문서

크게 작게 위로 아래로 댓글로 가기 인쇄 첨부
초콜릿은 남녀노소 누구나 즐기는 간식으로 특히 단맛을 좋아하는 어린이들이 즐겨 찾는 어린이 기호식품이다. 그러나 일부 제품은 카페인 함량이 어린이의 일일 최대섭취권고량*에 근접하거나 초과할 수 있어 보호자의 각별한 주의가 필요한 것으로 나타났다.

  이는 한국소비자원(원장 이희숙)이 시중 판매 중인 초콜릿류 25개 제품**에 대한 카페인 함량 조사 결과로 밝혀졌다.
* 국내 카페인 일일 최대섭취권고량 : 성인(400㎎), 임산부(300㎎), 영유아·어린이(단위체중(kg) 당 2.5㎎)
** 「식품의 기준 및 규격」의 초콜릿류 종류 중 밀크초콜릿 12개, 초콜릿 13개 제품 선정


□ 일부 초콜릿 카페인 함량, 콜라 등 탄산음료 보다 높은 수준

  조사대상 초콜릿류 25개 제품의 카페인 함량은 1개 당 3.7~47.8㎎(평균 17.5㎎) 수준으로 제품 간 최대 13배 차이가 있었고, 일부 제품은 성인이 주로 섭취하는 커피음료(88.4㎎)나 에너지음료(58.1㎎)에 비해서는 낮으나, 콜라(23㎎)에 비해서는 높은 수준이었다.

  식품유형별로는 (다크)초콜릿*(13개, 평균 22.8㎎)이 밀크초콜릿**(12개, 평균 11.8㎎) 보다 약 2배 정도 높았다.
* 「식품의 기준 및 규격」의 초콜릿 : 코코아고형분 30% 이상(코코아버터 18% 이상, 무지방고형분 12% 이상)
** 「식품의 기준 및 규격」의 밀크초콜릿 : 코코아고형분 20% 이상(무지방고형분 2.5% 이상), 유고형분 12% 이상(유지방 2.5% 이상)


  제품별로 보면 롯데쇼핑(주) 롯데마트 사업본부의 ‘시모아 다크초콜릿’(47.8㎎), 티디에프코리아(주)의 ‘까쉐우간다 다크초콜릿’(44.0㎎)의 카페인 함량이 가장 높았다.

□ 어린이, 초콜릿 과다 섭취 주의 필요해

  어린이(만 3~11세)의 카페인 일일 최대섭취권고량*은 44~96㎎으로 성인(400㎎)에 비해 현저히 낮아 상대적으로 카페인에 취약한 어린이의 경우 초콜릿에 함유된 카페인만으로도 일일 최대섭취권고량을 초과할 수 있었다.
* 만 3∼5세 : 44mg, 만 6∼8세 : 63~66mg, 만 9∼11세 : 89~96mg(2015 한국인 영양소 섭취기준 표준체중 근거)

  특히 2개 제품의 카페인 함량은 만 3~5세 일일 최대섭취권고량(44㎎)을 초과하는 수준이었고, 4개 제품의 카페인 함량은 만 6~8세 일일 최대섭취권고량(63~66㎎)의 절반 수준에 달해 보호자의 각별한 주의가 필요한 것으로 나타났다.
 

카페인이 어린이에게 미치는 영향


□ 사업자의 자발적인 카페인 함량 정보 제공 필요해

  커피, 에너지음료 등의 액체식품은 주의문구 및 카페인 함량을 표시*해야 하지만 어린이가 주로 섭취하는 초콜릿류, 코코아가공품류 등은 표시의무가 없어 카페인 함량을 소비자가 쉽게 확인하기 어려운 실정이다.
* 「식품등의 표시기준」에 따라 카페인 함량이 0.15㎎/㎖ 이상인 액체식품은 “어린이, 임산부, 카페인 민감자는 섭취에 주의” 문구와 함께 ”고카페인 함유“ 및 ”총카페인 함량“을 표시

  특히 커피를 통해 대부분의 카페인을 섭취하는 성인과 달리 어린이는 초콜릿류, 코코아가공품류, 탄산음료, 가공유류 등 카페인 섭취경로가 다양하므로 주의가 필요하다.

  한국소비자원은 금번 조사 결과를 바탕으로 소비자 정보제공 강화 차원에서 관련 사업자에게 ▲자발적인 카페인 함량 정보 제공을 권고했고, 식품의약품안전처에는 ▲초콜릿류 등 어린이 카페인 섭취 주요 기여식품군의 카페인 함량 모니터링 강화 및 어린이 기호식품의 카페인 함량 표시의무화 검토를 요청할 계획이다.
 



[ 한국소비자원 소비자위해감시시스템 2018-12-17 ]


List of Articles
번호 제목 글쓴이 조회 수 날짜
960 안전성 검증되지 않은 마스크 패치, 사용하지 말아야 file 소비생활센터운영자 15 2021.06.08
959 안전성조사결과 리콜명령대상 제품(38개) file 강원도소비생활센터 177 2016.07.05
958 안전수칙 지켜 놀이시설 사고 예방하세요! file 소비생활센터운영자 70 2018.05.02
957 안전수칙 지켜 물놀이 안전사고 예방... 특히 하천·강에서 물놀이 시 주의해야 file 소비생활센터운영자 79 2017.07.14
956 안전용기 사용하지 않은 Rocky Mountain Oils 에센셜오일 판매차단(1) 소비생활센터운영자 24 2021.01.27
955 안전인증 의무화 등 승강기 안전관리 강화된다 file 소비생활센터운영자 40 2019.03.05
954 안전하고 희망찬 새해 맞이하세요! file 소비생활센터운영자 57 2018.12.27
953 안전한 사회, 교통 안전수칙 지키기부터 소비생활센터운영자 63 2017.11.03
952 안전한 인플루엔자 예방접종을 위한 예방수칙 준수 file 소비생활센터운영자 30 2020.10.26
951 안전확인 표시를 하지 않은 한국잡월드 캐치볼 자발적 환급 안내 강원도소비생활센터 306 2016.06.15
950 알레르기 성분 미표시 및 제품명을 잘못 표시한 코이케야 스낵 판매차단 소비생활센터운영자 29 2021.02.25
949 알레르기 성분 미표시된 Marco 견과류 잼 판매차단 소비생활센터운영자 23 2021.02.08
948 알레르기 성분 미표시된 Stonewall Kitchen 살사소스 판매차단 소비생활센터운영자 16 2020.07.01
947 알레르기 성분(땅콩) 미표기된 Natural Way 아몬드 버터 판매차단 소비생활센터운영자 5 2021.06.24
946 알레르기 성분(우유) 미표기된 BUBS Naturals MCT 오일 파우더 판매차단 소비생활센터운영자 6 2021.06.24
945 알레르기 성분이 미표시된 Pot Noodle 컵라면 판매차단 소비생활센터운영자 18 2020.02.17
944 알레르기 유발 물질(땅콩) 미표시된 Bobo’s 과자 판매차단 소비생활센터운영자 24 2021.05.12
943 알레르기 유발 물질인 대두(大豆) 미표기 육포 판매 중지 강원도소비생활센터 136 2017.04.27
942 알레르기 유발 물질인 땅콩 미표기 팟타이 소스 판매 중지 강원도소비생활센터 135 2017.04.27
941 알레르기 유발 물질인 우유 미표기 에너지바 판매 중지 강원도소비생활센터 105 2017.04.27
Board Pagination Prev 1 ... 63 64 65 66 67 68 69 70 71 72 ... 115 Next
/ 115

로그인

로그인폼

로그인 유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