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상담전화   (033)249-3034 평일 09시-18시, 12시-13시 점심시간(주말/휴일 휴무)
?

단축키

Prev이전 문서

Next다음 문서

크게 작게 위로 아래로 댓글로 가기 인쇄 첨부
?

단축키

Prev이전 문서

Next다음 문서

크게 작게 위로 아래로 댓글로 가기 인쇄 첨부
휴가철 캠핑 시 축산물 부패·변질에 유의하세요!
- 아이스박스 없이 4~6시간이면 부패 발생할 수 있어 -

본격적인 여름휴가철을 맞아 캠핑을 계획하는 소비자들이 많다. 캠핑장에서 가족이나 친구들과 둘러앉아 즐기는 바비큐는 단연 캠핑의 백미이나 바비큐에 사용되는 축산물은 비위생적으로 보관·조리할 경우 부패와 변질이 쉬워 식중독 사고의 원인이 될 수 있다.

이에 한국소비자원(원장 한견표)은 캠핑 경험자를 대상으로 캠핑 관련 식품안전 인식조사*를 실시하고, 이를 토대로 축산물 보관 시뮬레이션 시험(축산물 및 가공육의 시간에 따른 일반세균수 변화 추이)을 수행, 캠핑용 먹거리의 식중독 예방을 위한 안전주의보를 발령하였다.

* 최근 1년 간 캠핑을 경험한 성인 남녀 1,000명을 대상으로 한 설문조사

□ 아이스박스 등 냉장기구 없이 4~6시간 보관하면 세균증식으로 인한 축산물 부패 발생 가능

여름철 외부(33℃)와 여름철 차량 트렁크(43℃)에 아이스박스 등 냉장기구 없이 축산물을 보관하면 대체로 4시간 후 부터 균의 증식이 나타나 6시간이 경과하면서 부패 초기로 인식하는 5×106CFU/g*에 도달하는 것으로 나타났다. 반면 아이스박스 보관** 시에는 24시간이 경과해도 세균수의 변화가 거의 없었다.

* 세균 자체가 인체에 직접적인 건강상 위해를 나타내지는 않지만 일반세균이 오백만CFU 이상(5.0×106) 나오면 부패가 시작될 수 있기 때문에 식품 제조, 보존 및 유통 등의 위생관리 개선이 필요하다는 의미를 지님.
※ CFU(Colony Forming Unit) : 세균 계수 단위

** 아이스박스 용량의 20%를 얼음으로 채운 조건, 아이스박스 보관 시 4∼10℃ 유지

  “가공육”의 경우 살균처리과정을 거쳐 초기균수가 적어 부패 초기 단계에 접어드는 시간이 “축산물(생고기)”에 비해 상대적으로 긴 편(8~12시간)이었으나, 일정시간 경과 후에는 마찬가지로 부패 단계에 접어드는 것으로 확인됐다.

□ 약 20%는 캠핑장까지 이동 중 아이스박스 등 냉장기구를 사용하지 않아

설문조사 결과, 19.3%(1,000명 중 193명)는 캠핑 시 식재료로 축산물 등을 구입하였음에도 불구하고 캠핑장까지 이동 중 아이스박스 등 냉장기구를 사용하지 않는 것으로 나타났다. 그 이유로는 “캠핑장까지 시간이 별로 소요되지 않아서” (63.2%), “냉장제품이 많아 충분히 신선하다고 생각되어서”(13.0%) 등을 꼽았다.

  축산물 등은 대부분 집 근처 마트 등에서 구입(77.9%)하여 캠핑장까지 평균 1~3시간 이동(64.8%)하였고, 대부분 당일 저녁에 섭취한다(83.0%)고 응답하여 오전에 구입했을 경우 섭취까지 7~8시간 이상 소요될 수 있어 이번 시험결과와 같이 구입한 축산물 등이 부패될 가능성이 있었다.

□ 장 볼 때 축산물을 마지막에 구입하는 경우는 약 40% 정도에 불과해

세균 증식이 쉬운 축산물 등은 마지막에 구입하여 바로 아이스박스 등 냉장기구에 넣어 세균 증식을 억제시키는 것이 중요하나, 가장 마지막에 구입하지 않은 경우(동선에 따라 구입, 가장 먼저 구입 등)가 전체의 60.5%에 달했다.

또한, 축산물 등의 육즙이 다른 식품과 교차오염되지 않도록 다른 식재료와 구분 보관해야 하는데 응답자의 57.7%가 구분 없이 담았다고 답해 전반적인 축산물 등의 취급 안전 의식이 부족한 것으로 나타났다.

한국소비자원은 여름휴가철 캠핑 시 축산물 등 캠핑용 먹거리를 안전하게 즐기고 식중독 사고를 예방하기 위해 안전관리 요령(붙임)을 잘 숙지하고 실천해줄 것을 소비자들에게 당부했다.

 

[한국소비자원 소비자위해감시시스템 2016-08-02]
 


List of Articles
번호 제목 글쓴이 조회 수 날짜
1286 화상 또는 감전의 위험이 있는 전기주전자 판매 중지 강원도소비생활센터 359 2016.07.12
1285 파손 위험이 있는 의자 판매 중지 강원도소비생활센터 313 2016.07.12
1284 방수성능이 불량한 방수팩 판매중단 및 환급 조치 강원도소비생활센터 382 2016.07.12
1283 일본산 수입식품 방사능검사 결과(2016.7.8~2016.7.14) file 강원도소비생활센터 168 2016.07.18
1282 현대자동차(주) 베라크루즈 차량 앞유리 무상 조치 안내 강원도소비생활센터 604 2016.07.18
1281 패류독소 발생 및 검사현황 강원도소비생활센터 195 2016.07.22
1280 일본산 수입식품 방사능검사 결과(2016.7.15~2016.7.21) file 강원도소비생활센터 160 2016.07.25
1279 우수판매업소 지원 확대 및 어린이 식생활안전관리 강화 강원도소비생활센터 231 2016.07.26
1278 스프레이형 자외선 차단제, 살균보존제 MIT/CMIT 불검출 강원도소비생활센터 276 2016.07.27
1277 일본산 수입식품 방사능검사 결과 (2016.7.29.∼2016.8.4.) file 강원도소비생활센터 165 2016.08.08
» 휴가철 캠핑 시 축산물 부패·변질에 유의하세요! file 강원도소비생활센터 285 2016.08.08
1275 '(주)콜핑', 지퍼 매듭 마감 미흡한 티셔츠 무상수선·교환 조치 file 강원도소비생활센터 368 2016.08.08
1274 JW신약 클리닉덴트골드정 판매중지 안내 강원도소비생활센터 367 2016.08.09
1273 화재 탐지 실패 및 알람에 무응답하는 화재알람패널 판매중지 강원도소비생활센터 292 2016.08.09
1272 테더앵커 균열로 인해 분리 위험 있는 유아용 카시트 판매중지 강원도소비생활센터 387 2016.08.09
1271 체결 불량으로 조난자 수색 불가 시 조난자 질식 우려 있는 탐침봉 강원도소비생활센터 327 2016.08.09
1270 어린이에게 상해 위험이 있는 Starbucks社의 스테인리스 재질 빨대 강원도소비생활센터 454 2016.08.09
1269 프레임 균열로 운전자 낙상 위험성 있는 접이식 자전거 판매중지 강원도소비생활센터 435 2016.08.09
1268 브레이크 패드를 비정상적으로 빠르게 마모시키는 HED 자전거 림 판매중지 강원도소비생활센터 400 2016.08.09
1267 한국지엠(주) 냉각수에 엔진오일 유입되는 라세티프리미어·크루즈 차량 조치 안내 강원도소비생활센터 930 2016.08.10
Board Pagination Prev 1 ... 5 6 7 8 9 10 11 12 13 14 ... 74 Next
/ 74

로그인

로그인폼

로그인 유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