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상담전화   (033)249-3034 평일 09시-18시, 12시-13시 점심시간(주말/휴일 휴무)
?

단축키

Prev이전 문서

Next다음 문서

크게 작게 위로 아래로 댓글로 가기 인쇄 첨부
?

단축키

Prev이전 문서

Next다음 문서

크게 작게 위로 아래로 댓글로 가기 인쇄 첨부

전국적인 무더위 시작, 온열질환에 주의하세요!


 ◇ 올해 온열질환자 신고 190명, 운동장‧공원에서 가장 많이 발생
 ◇ 질병관리본부-대한의사협회 ‘온열질환 예방을 위한 건강수칙’ 발간
 ◇ 폭염 시 실외활동 자제, 충분한 수분 섭취 등 건강수칙 준수 당부


□ 질병관리본부(본부장 정은경)는 7월 들어 전국적으로 폭염특보가 확대되는 등 무더위가 시작됨에 따라 온열질환*에 주의를 당부하였다.

 ○ 온열질환은 열로 인해 발생하는 급성질환으로 뜨거운 환경에 장시간 노출 시 두통, 어지러움, 근육경련, 피로감, 의식저하 등의 증상을 보이고 방치 시에는 생명이 위태로울 수 있는 질병으로 열탈진(일사병)과 열사병이 대표적이다.

 ○ 질병관리본부는 전국 500여개 응급실을 통해 온열질환자 내원현황을 신고받는 「온열질환 응급실감시체계」를 운영 중으로, 현재까지(5.20.~6.30.) 온열질환자 190명(사망 0명)이 신고되었다.
    ※ 전년도 같은 기간(2018. 5. 20.~ 6.30.) 온열질환자 신고 168명

□ 현재까지 신고된 온열질환자 특성을 살펴보면,
    ※ 질병관리본부 「온열질환 응급실감시체계」, 자료기준일: 2019.5.20~6.30.

 ○ 발생장소는 운동장‧공원이 46명(24.2%)으로 가장 많았고*, 공사장 등 실외작업장 45명(23.7%), 논‧밭 27명(14.2%) 순이었고, 발생시간은 오후 3시가 38명(20.0%)으로 가장 많았다.
    * 본격 무더위 시작 전으로 운동회, 마라톤, 옥외 행사 등에서 가장 많이 발생

 

< 발생장소별 >
< 발생시간별 >


 ○ 성별로는 남자 135명(71.1%), 여자 55명(28.9%)로 남자가 많았고, 연령별로는 50대가 32명(16.8%)으로 가장 많았고, 40대 31명(16.3%), 20대 26명(13.7%) 순이었으며 65세 이상은 39(20.5%)이었다.

 ○ 질환별로는 열탈진이 115명(60.5%)이 가장 많았고, 열사병 36명(18.9%), 열실신 19명(10.0%), 열경련 18명(9.5%), 기타 2명(1.1%) 순이었다.

□ 질병관리본부는 폭염이 지속되는 7월부터는 온열질환이 급증하므로 각별한 주의가 필요하다고 덧붙이며, 폭염에 의한 온열질환 등 건강피해를 줄이기 위해 ‘온열질환 예방을 위한 건강수칙 바로알기’를 발간한다고 밝혔다.

 ○ 이 자료에는 폭염 시 일반 건강수칙은 물론 어린이, 어르신, 심뇌혈관질환‧당뇨병‧신장질환자 등 더욱 주의가 필요한 경우의 대처 요령에 대해 국민들 실생활에 도움이 되는 상세한 내용을 담았다.

   ※ 자료 내려받기: 질병관리본부(www.cdc.go.kr) → 알림‧자료 → 홍보자료 → 포스터/리플릿
< 일반 건강 수칙 >
 ○ 폭염 시에는 갈증이 나지 않더라도 규칙적으로 수분을 섭취하도록 하며, 어지러움, 두통, 메스꺼움 등 초기증상이 나타나면 즉시 작업을 중단하고 시원한 곳으로 이동하여 휴식을 취한다.
 ○ 폭염 주의보·경보가 발령되면 가능한 오후시간대(12시~17시) 활동을 줄이고, 활동이 불가피한 경우에는 챙 넓은 모자, 밝고 헐렁한 옷 등을 착용하면 온열질환 예방에 도움이 될 수 있다.

< 더욱 주의가 필요한 경우 >
 ○ 어린이는 성인보다 신진대사율이 높아 열이 많고 체온조절기능이 충분히 발달하지 않아 폭염에 취약하며, 어르신은 땀샘 감소로 체온 조절에 취약하고 더위를 인지하는 능력이 약하므로 본인은 물론 보호자와 주변인의 각별한 관심이 필요하다.

   - 특히 집안과 차 등 창문이 닫힌 실내에 어린이나 노약자를 홀로 남겨두어서는 안되며, 부득이 어린이나 노약자를 남겨두고 장시간 외출할 때에는 이웃이나 친인척에게 보호를 부탁하여야 한다.

 ○ 만성질환(심뇌혈관질환, 고혈압‧저혈압, 당뇨병, 신장질환 등)이 있는 경우에는 더위로 인해 증상이 악화되어 위험할 수 있으므로 더위에 오래 노출되지 않도록 주의하고, 기존 치료를 잘 유지하면서 무더위에는 평소보다 10~30% 낮게 운동 강도를 조절하는 것이 좋다.

 ○ 술은 체온을 상승시키며, 다량의 카페인이 함유된 커피나 탄산음료는 이뇨작용으로 탈수를 유발할 수 있으므로 과음(과용)을 피하도록 한다.

< 온열질환자 발생 시 대처 요령 >
 ○ 일사병․열사병 등 온열질환이 발생하면 즉시 환자를 시원한 곳으로 옮기고, 옷을 풀고 시원한 물수건으로 닦고 부채질을 하는 등 체온을 내리고 의료기관을 방문한다.
 ○ 환자에게 수분보충은 도움 되나 의식 없는 경우에는 질식 위험이 있으므로 음료수를 억지로 먹이지 않도록 하며 신속히 119에 신고하여 병원으로 이송해야 한다.

□ 정은경 본부장은 “온열질환은 건강수칙을 잘 지키는 것만으로도 예방이 가능한 만큼 무더위 시 장시간의 실외활동을 자제하고 충분히 물을 마시고 주기적으로 휴식하는 등 주의가 필요하다”고 밝히며, “공사장, 농사 등 실외작업자는 물론 마라톤, 지역행사 등 실외행사 시 그늘막과 물을 충분히 준비하고 건강수칙을 사전에 안내”하는 등 온열질환 발생에 철저히 대비하여줄 것을 당부하였다.

 



[ 보건복지부 2019-07-03 ]


List of Articles
번호 제목 글쓴이 조회 수 날짜
1766 주식시장 변동성 확대에 따른 개인투자자 유의사항 file 소비생활센터운영자 11 2020.04.07
1765 수은 함유해 신경계 손상 위험 있는 Carotone 피부미백제품 판매차단 소비생활센터운영자 11 2020.04.13
1764 작은 부품 삼킴 사고 우려 있는 Innobaby 치발기 판매차단 소비생활센터운영자 11 2020.04.14
1763 작은 부품 삼킴 사고 우려 있는 타이(Ty) 유니콘 봉제인형 판매차단 소비생활센터운영자 11 2020.04.14
1762 Satelite City 강력접착제, 어린이 보호포장 미비하여 판매차단(2) 소비생활센터운영자 11 2020.05.21
1761 중국 후베이성 전역 여행경보 하향 및 아제르바이잔-아르메니아 국경지역 여행경보 상향 소비생활센터운영자 11 2020.08.10
1760 수해지역 철저한 위생관리 주의 당부! file 소비생활센터운영자 11 2020.08.06
1759 땅콩 성분 미표시된 7-Select 프레즐 과자 판매차단 소비생활센터운영자 11 2020.08.24
1758 가을 등산, 안전수칙 준수로 안전산행 하세요! file 소비생활센터운영자 11 2020.10.14
1757 보험 가입 시 과거질병 등을 알리지 않으면 보험금 지급 거절될 수 있어 file 소비생활센터운영자 11 2020.10.14
1756 독감 치료제, 안전하게 사용하세요! file 소비생활센터운영자 11 2020.10.30
1755 전자레인지로 컵라면 조리 시, 은박뚜껑은 완전히 떼어내세요! file 소비생활센터운영자 11 2020.11.02
1754 탄자니아 음트와라(Mtwara)주(州) 여행경보 3단계(철수권고)로 상향 조정 소비생활센터운영자 11 2020.11.09
1753 과전류 차단 장치가 없어 화재,화상 위험 있는 고데기 판매차단 소비생활센터운영자 11 2020.11.23
1752 해외 쇼핑몰에서 배송대행지로 배송 중 분실·도난 주의 file 소비생활센터운영자 11 2020.11.25
1751 찬바람 부는 겨울, 감기약 먹을 때 주의할 사항은? file 소비생활센터운영자 11 2020.11.30
1750 강력한 자성 있는 부품이 분리될 시 질식 위험 있는 완구 판매차단 소비생활센터운영자 11 2021.02.08
1749 잔류농약 기준 초과 수입 마늘쫑 회수 조치 file 소비생활센터운영자 12 2019.03.14
1748 2월 초 갑작스런 한파 시작, 한랭질환 발생 주의! file 소비생활센터운영자 12 2020.02.05
1747 피해다발업체 소비생활센터운영자 12 2020.03.09
Board Pagination Prev 1 ... 9 10 11 12 13 14 15 16 17 18 ... 102 Next
/ 102

로그인

로그인폼

로그인 유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