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상담전화   (033)249-3034 평일 09시-18시, 12시-13시 점심시간(주말/휴일 휴무)
조회 수 104 추천 수 0 댓글 0
?

단축키

Prev이전 문서

Next다음 문서

크게 작게 위로 아래로 댓글로 가기 인쇄 첨부
?

단축키

Prev이전 문서

Next다음 문서

크게 작게 위로 아래로 댓글로 가기 인쇄 첨부

10월은 지역 별로 다양한 축제가 열리는 시기다. 많은 사람들이 한 곳에 몰리다 보니 자칫 인명사고가 발생할 위험도 높다. 이에 따라 행정안전부(장관 김부겸)는 축제에 참가할 때 안전을 지키기 위한 지침을 발표했다.

문화체육관광부 통계에 따르면 올해 9월까지 510건의 축제*가 개최됐다. 10월에도 179건(24%)이 열린다.

* 국가 또는 지자체가 주최하거나 후원하는 행사로 2일 이상 개최하는 축제

10월에 개최되는 축제 중, 지난해 방문객 수가 10만 명 이상인 축제는 61건이며, 100만 명 이상 참석한 축제도 ‘추억의 충장축제’, ‘부산불꽃축제’, ‘마산 가고파 국화축제’ 등 5건이나 된다.

특히 대부분의 축제는 많은 사람들이 몰리는 축하공연을 포함하고 있기 때문에 안전사고에 주의해야 한다.

실제로, 2014년 성남 테크노벨리 야외 공연장에서는 관람객들이 무대가 잘 보이는 곳을 찾아 환풍구 위에서 공연을 관람하다가 환풍구가 붕괴되면서 16명이 사망하였다. 2005년 상주 시민운동장에 마련된 공연장에서는 많은 사람들이 한꺼번에 출입구로 몰리면서 11명이 압사하는 사고가 발생하였다.

따라서 축제를 안전하게 즐기기 위해서는 기본 질서와 안전수칙을 지키고 진행(안전)요원의 지시에 잘 따라야 한다.

공연이나 체험 등 행사에 참여할 때는 줄을 서서 차례로 이동하고, 관람석 이외의 높은 곳에 올라가거나 안전선 밖으로 다니지 않도록 주의해야 한다.

야간 축제에 참여할 때는 천막을 고정하는 끈 등에 걸려 넘어지지 않도록 조심하고 폭죽 등의 위험물은 사용하면 안 된다.

화재 등의 위급상황이 발생하면 당황하지 말고 진행(안전)요원의 안내에 따라 침착하게 대피한다. 특히, 축제장에서 위험요소를 발견했을 때는 진행(안전)요원에게 즉시 알리는 등 안전실천에 적극적으로 동참하는 것도 중요하다.

조덕진 행정안전부 안전기획과장은 “9월부터 관계 기관과 합동 점검반을 편성하여 대규모 지역축제에 대한 안전점검을 실시하는 등 안전한 축제를 위해서 노력하고 있다.”라며 “많은 사람이 몰려 혼잡한 곳일수록 기본 질서와 안전수칙을 잘 지켜주시고 위험한 행동은 자제해 줄 것”을 당부하였다.



[ 행정안전부 2017-10-12 ]  


List of Articles
번호 제목 글쓴이 조회 수 날짜
674 글로벌 호텔 예약 사이트‘아모마닷컴(AMOMA.com)’폐업, 소비자 피해 우려 file 소비생활센터운영자 25 2019.09.20
673 균열이 쉽게 생겨 낙상 사고를 유발할 수 있는 Fischer 스키부츠 판매차단 소비생활센터운영자 2 2020.04.13
672 궁금한 화학안전 정보…'화학물질 종합 포털'에서 해소 소비생활센터운영자 97 2017.06.02
671 궁금한 독성정보, 톡스인포에서 찾으세요! file 소비생활센터운영자 15 2019.02.22
670 국표원, 어린이가방·학용품 등 51개 제품 리콜명령 소비생활센터운영자 27 2019.02.27
669 국표원, 액체괴물·전기매트 등 132개 제품 리콜명령 소비생활센터운영자 96 2018.12.20
668 국표원, 수영복·전격살충기 등 48개 제품 리콜조치 file 소비생활센터운영자 169 2017.07.18
667 국제거래 소비자의 10% 이상이 소비자피해 경험 file 소비생활센터운영자 5 2020.07.29
666 국세청 사칭, 이메일에 속지마세요 file 소비생활센터운영자 9 2019.06.03
665 국민청원 안전검사제, '노니 분말.환 제품' 조사 결과 file 소비생활센터운영자 19 2019.05.02
664 국민청원 검사, 시중 모든 '인공눈물' 무균시험 적합 file 소비생활센터운영자 14 2020.06.29
663 국민의 의견을 들어 안전감찰을 추진합니다. file 소비생활센터운영자 66 2018.10.11
662 국민 10명 중 7명은 아파트 단지 내 보행안전 ‘위험’ file 소비생활센터운영자 75 2018.05.31
661 국립공원 이용시 사회적 안전거리 준수와 겨울철 안전사고 대비 하세요 file 소비생활센터운영자 12 2020.11.30
660 국립공원 사망사고 절반은 심장돌연사, 가을철 산행 주의 file 소비생활센터운영자 81 2017.09.29
659 국내유통 음료류 벤젠으로 인한 위해 우려 없어 ! 소비생활센터운영자 64 2018.02.28
658 국내 천연비누 천연성분 함량, 해외 인증기준에 못 미쳐 file 소비생활센터운영자 98 2018.08.17
657 국내 유통 수산물의 동물용의약품 잔류수준 안전 file 소비생활센터운영자 1 2021.04.01
656 국내 오픈마켓 내 해외 사업자와의 거래 주의 file 소비생활센터운영자 10 2020.07.31
655 국내 식품 사용 금지 성분 검출된 DHEA Complex For Women 해외 식품보조제 판매차단 소비생활센터운영자 7 2020.11.23
Board Pagination Prev 1 ... 63 64 65 66 67 68 69 70 71 72 ... 101 Next
/ 101

로그인

로그인폼

로그인 유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