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상담전화   (033)249-3034 평일 09시-18시, 12시-13시 점심시간(주말/휴일 휴무)
?

단축키

Prev이전 문서

Next다음 문서

크게 작게 위로 아래로 댓글로 가기 인쇄
?

단축키

Prev이전 문서

Next다음 문서

크게 작게 위로 아래로 댓글로 가기 인쇄

- 시계 구매 시 품질보증기간 및 A/S기준 꼼꼼히 확인해야 -

최근 시계의 기능성 수요 뿐 아니라 패션에 대한 관심 증대로 인해 국내 시계 시장 규모가 확대됨에 따라 관련 소비자 피해도 지속적으로 발생하고 있어 소비자 주의가 요구된다.

한국소비자원(원장 한견표)이 시계 관련 피해구제 사건 접수 추이를 분석한 결과, 지난 3년간(2014년~2016년) 총 550건이 접수되었고, 특히 지난해에는 전년도에 비해 51.3% 증가한 236건이 접수된 것으로 나타났다.

[ 연도별 피해구제 접수 현황 ]

구분2014년2015년2016년
건수(건)158 156 236 550
증감(비율)14.5 △1.3 51.3

? 200만원 이상 고급시계, 사건 수는 약 15%, 구입금액 규모로는 약 70% 차지

제품 구입금액이 200만원 이상(개별소비세법상 고급시계로 분류)인 사건은 81건으로 전체의 14.7%에 불과하나 구입금액*을 비교하면 5억3천1백만원 중 3억7천4백만원으로 전체 구입금액의 70.4%를 차지하였다.

* (구입금액) 피해구제 신청 시 소비자가 기재한 금액 기준

[ 구입 금액별 피해구제 건수 ]

구분50만원 미만50만원 이상~200만원 미만200만원 이상
건수(비율)339(61.6) 130(23.6)81(14.7) 550(100.0)
구입금액(비율)1억5천7백만원(29.6)3억7천4백만원(70.4) 5억3천1백만원(100.0)
3건 중 2건은 품질 및 A/S 불만

피해유형별로는 시간·방수·내구성과 관련된 ‘품질’ 및 ‘A/S 불만’ 관련이 365건(66.3%)으로 가장 많았고, 이어 청약철회, 계약불이행 등 ‘계약 관련’ 160건(29.1%), ‘표시광고’ 10건(1.8%) 등이었다.

피해구제 접수 상위 브랜드 스와치, 아르마니, 세이코 순으로 나타나

피해구제 접수 건 중 브랜드 확인이 가능한 389건을 분석한 결과, 스와치(Swatch)가 32건(8.2%)으로 가장 많았고, 이어 ▲아르마니(Armani) 26건(6.7%), ▲세이코(Seiko) 22건(5.7%), ▲구찌(Gucci) 18건(4.6%), ▲버버리(Burberry)와 티쏘(Tissot) 11건(2.8%) 등의 순으로 나타났다.

[ 최근 3년간 브랜드별 피해구제 접수 현황 ]

[단위 : 건, %]
순번브랜드접수건수비율
1스와치(Swatch) 32 157 (접수건수가 많은 상위 10개 브랜드)8.2 40.3
2아르마니(Armani) 26 6.7
3세이코(Seiko) 22 5.7
4구찌(Gucci) 18 4.6
5버버리(Burberry) 11 2.8
티쏘(Tissot) 11 2.8
7까르띠에(Cartier) 10 2.6
8몽블랑(Montblanc) 9 2.3
파슬(Fossil) 9 2.3
해밀턴(Hamilton) 9 2.3
그 외 232 59.7
389 100.0

한국소비자원은 유관기관과 시계 제조업체에게 판매 전 소비자 주의사항을 반드시 안내하고, 소비자 피해 발생 시 적극 대응해 줄 것을 권고하였다.

아울러 소비자들에게는 ▲시계 구매 시 품질보증기간 및 A/S 기준을 꼼꼼히 확인할 것, ▲구매 후 취급 주의사항을 숙지할 것, ▲기계식 시계의 경우 충격에 민감하고 자력 또는 중력으로 인한 시간 오차가 발생 가능한 특성을 이해하고 사용할 것을 등을 당부했다.



[ 한국소비자원 2017-10-20 ]


List of Articles
번호 제목 글쓴이 조회 수 날짜
934 스퀴시 완구, 유해물질 함유로 판매 차단 소비생활센터운영자 29 2019.03.12
933 스퀴시 완구, 유해물질 함유로 판매 차단 소비생활센터운영자 29 2019.03.12
932 스크린야구장, 안전사고 위험 높고 화재에도 취약 file 소비생활센터운영자 152 2018.06.22
931 스키 탈 때 안전수칙 꼭 지키세요 file 소비생활센터운영자 87 2017.12.14
930 스키 탈 때 헬멧‧보호대 꼭 착용하세요! file 소비생활센터운영자 119 2018.12.20
929 스키장 안전사고의 45.0%가 골절사고로 나타나 file 소비생활센터운영자 17 2019.12.24
928 스키장 어린이 사고! 예방법 꼭 기억하세요! 소비생활센터운영자 9 2020.01.31
927 스키장 이용시 안전모 등 보호장구 착용 필요 file 소비생활센터운영자 98 2018.01.31
926 스탠드 붕괴로 골절, 열상, 절단사고 위험이 있는 테이블톱 판매중지 소비생활센터운영자 224 2017.06.02
925 스테로이드 등을 함유하여 부작용 위험 있는 H20 Jours, Neoprosone, Nadinola 피부미백제품 판매차단 소비생활센터운영자 39 2020.02.17
924 스토케(Stokke) 신생아용 의자(Tripp Trapp Newborn Set), 낙상 위험으로 판매 차단 소비생활센터운영자 45 2019.09.20
923 스토케(Stokke) 유아용 바운서(Steps bouncer, Newborn Set) 등 소비생활센터운영자 24 2019.09.20
922 스팽글 장식 삼킴 사고 우려 있는 타이(TY) 봉제인형 판매차단 소비생활센터운영자 6 2020.04.13
921 스페인 카탈루냐주 여행경보, 1단계(여행유의)로 하향 조정 소비생활센터운영자 13 2019.11.19
920 스프레이형 자외선 차단제, 살균보존제 MIT/CMIT 불검출 강원도소비생활센터 286 2016.07.27
919 스피드웨이 미니3 접힘축 폴딩레버 파손에 따른 무상수리 안내 소비생활센터운영자 315 2017.06.02
918 슬라임 부재료 파츠에서 프탈레이트계 가소제 기준초과 검출 file 소비생활센터운영자 69 2019.07.23
917 승강기 사고 발생 시 이렇게 대응하세요! file 소비생활센터운영자 72 2018.07.03
916 승용스포츠 제품으로 인한 어린이 안전사고 주의 file 소비생활센터운영자 13 2020.05.21
915 승인되지 않은 첨가제 함유한 JGB 멀티비타민 보충제 판매차단 소비생활센터운영자 3 2021.01.27
Board Pagination Prev 1 ... 50 51 52 53 54 55 56 57 58 59 ... 101 Next
/ 101

로그인

로그인폼

로그인 유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