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상담전화   (033)249-3034 평일 09시-18시, 12시-13시 점심시간(주말/휴일 휴무)
?

단축키

Prev이전 문서

Next다음 문서

크게 작게 위로 아래로 댓글로 가기 인쇄 첨부
?

단축키

Prev이전 문서

Next다음 문서

크게 작게 위로 아래로 댓글로 가기 인쇄 첨부

소비자들이 백내장을 고령층에게 흔하게 발생하는 안과질환이며 이에 대한 수술도 가벼운 치료로 인식해 쉽게 백내장 수술을 결정*하는 경우가 많다. 그러나 백내장 수술 후의 부작용으로 인한 피해가 계속 발생하고 있어, 소비자들의 각별한 주의가 요구된다.

   * 연도별 ‘백내장 수술’ 건수 (’16년) 518,663명 → (’17년) 549,471명 → (’18년) 592,191명
(국민건강보험공단, 2018년 주요수술통계연보 참조)

안과 진료 관련 피해구제 신청 중 백내장이 가장 많아

한국소비자원(원장 이희숙)에 최근 3년간(’17년~’19년) 접수된 안과 진료 관련 피해구제 신청은 총 84건이었다. 질환 종류별로는 ‘백내장’이 40건(47.6%)으로 가장 많았고 ‘망막질환’(16건, 19.0%), ‘시력교정’(9건, 10.7%), ‘녹내장’(6건, 7.1%) 등이 뒤를 이었다.

백내장 치료 관련 피해구제 신청 40건은 수술로 인한 부작용(38건, 95.0%)이 대부분이었고, 나머지(2건)는 검사비 환급 관련 불만이었다. 피해구제 신청인은 60세 이상 고령자가 26건(65.0%)에 달했고, 수술 피해가 발생한 의료기관의 유형은 ‘의원’ 20건(50.0%), ‘종합병원’ 8건(20.0%), ‘병원’과 ‘상급종합병원’이 각각 6건(15.0%)이었다.

백내장 수술 부작용(38건)의 내용을 보면, ‘안내염’과 ‘후발 백내장’ 발생이 각각 6건(15.8%)으로 가장 많았고 ‘후낭파열’ 발생 5건(13.2%), ‘신생혈관 녹내장’ 발생 3건 (7.9%) 등의 순으로 나타났다.

    * 안내염 : 감염성 미생물의 외인성 또는 내인성 전파에 의해 발생하는 안구 내 염증
후발 백내장 : 백내장 수술 후 보존된 수정체낭에 혼탁이 발생하는 증상
후낭 파열 : 수정체를 싸고 있는 얇은 막 뒷부분인 후낭이 파열되는 증상
 

기저 질환이 있는 소비자의 백내장 수술 후 시각장애 발생 비율 높아

수술 부작용으로 인해 수술 전 시력으로 회복하지 못하고 ‘시각장애’까지 이르게 된 경우가 백내장 수술 부작용 사례 38건 중 16건(42.1%)에 달했다. 이 가운데 특히 고혈압, 당뇨 등 내과 질환이나 망막 이상 같은 안과 질환을 갖고 있던 소비자가 14건(87.5%)을 차지해, 기저질환이 있는 소비자는 백내장 수술에 신중할 필요가 있는 것으로 나타났다.

다초점 인공수정체 수술은 비용 등을 꼼꼼히 확인하고 선택해야

백내장 수술은 통상 혼탁해진 수정체를 제거하고 인공수정체를 삽입하게 되는데, 최근에는 백내장과 노안을 동시에 치료하고 근시·원시를 개선하기 위해 다초점 인공수정체 삽입술이 시행되고 있다. 그러나 동 수술은 의료보험이 적용되지 않아 검사비와 수술비가 상대적으로 고가이고, 초점이 잘 맞지 않아 난시, 빛번짐 등의 부작용이 발생하는 사례도 있었다. 백내장 수술 부작용 사례 38건 중 다초점 인공수정체 삽입술과 관련된 건이 8건(21.1%)이었으며, 검사·수술비용은 두 눈 모두 수술할 경우 최대 800만원인 것으로 확인됐다.

한국소비자원은 백내장 수술 관련 소비자피해 예방을 위해 ▲정확한 눈 상태 확인과 진단 후 수술의 필요성 및 시급성에 대해 설명을 들을 것, ▲수술 효과, 부작용 등에 대해 충분한 정보를 요구하고 수술을 결정할 것, ▲수술 후 정기검진과 철저한 관리로 합병증을 예방할 것을 당부했다.



[ 한국소비자원 2020-05-14 ]


List of Articles
번호 제목 글쓴이 조회 수 날짜
1664 EGF 성분 화장품, 의학적 효능 광고에 주의하세요! file 소비생활센터운영자 15 2020.06.25
1663 무덥고 습한 여름철, 의료기기 안전하게 사용하세요! file 소비생활센터운영자 11 2020.06.25
1662 여름철, 병원성대장균 식중독에 주의하세요 file 소비생활센터운영자 11 2020.06.25
1661 피해다발업체 소비생활센터운영자 16 2020.06.23
1660 ‘주식 리딩방’에 대한 각별한 주의가 필요한 시점입니다. file 소비생활센터운영자 18 2020.06.23
1659 인터넷 사기 도박사이트로 유인하는 가짜뉴스 문자메시지 주의 file 소비생활센터운영자 15 2020.06.23
1658 장출혈성대장균감염증 예방 수칙 준수 당부 file 소비생활센터운영자 13 2020.06.22
1657 점점 더워지는 날씨, 에어컨과 선풍기 화재 조심! file 소비생활센터운영자 15 2020.06.18
1656 때 이른 무더위, 식중독 발생에 주의하세요! file 소비생활센터운영자 29 2020.06.11
1655 고령층 대상 홍보관 등 불법 방문판매 영업장 방문 주의 file 소비생활센터운영자 30 2020.06.11
1654 장난감 안전사고로부터 우리 아이를 지켜주세요! 소비생활센터운영자 32 2020.06.10
1653 자전거 사고 6월에 가장 많아 안전수칙 준수 필요 file 소비생활센터운영자 59 2020.06.04
1652 등교 수업 맞아 어린이 보행자 교통사고 주의! file 소비생활센터운영자 59 2020.06.03
1651 비브리오패혈증 예방수칙 준수 당부 file 소비생활센터운영자 39 2020.06.02
1650 금융상품을 가장한 온라인 사설 FX마진 거래에 주의하세요! file 소비생활센터운영자 44 2020.06.01
1649 명품월마트 / mpmarket 주의 소비생활센터운영자 43 2020.06.01
1648 여름의 초입 6월, 호우·폭염·물놀이·자전거 사고 주의! file 소비생활센터운영자 50 2020.05.28
1647 올해 첫 중증열성혈소판감소증후군(SFTS) 사망자 발생에 따른 예방수칙 준수 당부 file 소비생활센터운영자 25 2020.05.25
1646 역외보험 가입을 권유받을 때 주의하세요! - 소비자경보(주의) 발령 file 소비생활센터운영자 23 2020.05.25
1645 르노삼성자동차(주) XM3 차량 발전기 커버 미장착 관련 조치 안내 소비생활센터운영자 35 2020.05.22
Board Pagination Prev 1 2 3 4 5 6 7 8 9 10 ... 87 Next
/ 87

로그인

로그인폼

로그인 유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