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상담전화   (033)249-3034 평일 09시-18시, 12시-13시 점심시간(주말/휴일 휴무)
조회 수 75 추천 수 0 댓글 0
?

단축키

Prev이전 문서

Next다음 문서

크게 작게 위로 아래로 댓글로 가기 인쇄 첨부
?

단축키

Prev이전 문서

Next다음 문서

크게 작게 위로 아래로 댓글로 가기 인쇄 첨부

당직 병의원ㆍ약국을 전화, 스마트폰 앱 및 인터넷 포털로 확인 가능

의식 불명, 기도 막힘 등 연휴기간 발생할 수 있는 상황별 응급처치 안내

장기간 연휴로 소외되기 쉬운 취약계층과 맞벌이 가정, 일반서민을 위한 대책 시행

보건복지부(장관 박능후)는 유례가 없는 장기간 추석 연휴(9.30~10.9)에 국민의 의료이용 불편을 최소화하고 동네 병ㆍ의원 이용을 통한 응급실 과밀화를 예방하기 위하여 문을 여는 병ㆍ의원과 약국의 정보를 제공한다고 밝혔다.

응급실 운영기관 535개소에서는 평소와 동일하게 24시간 진료를 받을 수 있으며, 다수의 민간의료기관이 문을 닫는 추석 당일에도 보건소를 비롯한 일부 공공의료기관은 진료를 계속한다.

추석 연휴에 문을 여는 병ㆍ의원 및 약국 수

                                                                                                                                

구 분
(단위:개소)

9.30
()

10.1
()

10.2
()

10.3
()

10.4
()

10.5
()

10.6
()

10.7
()

10.8
()

10.9
()


평균

총 계

31,761

5,857

28,441

9,843

3,246

5,773

15,867

23,888

5,431

14,028

14,414

응 급 실 운영기관

535

535

535

535

535

535

535

535

535

535

535

공공의료기관
(보건소, 보건지소 등)

298

265

306

349

366

335

294

232

270

341

306

민간의료기관
(의원)

16,700

1,649

14,563

3,095

688

1,533

7,097

11,514

1,525

5,656

6,402

약 국

14,228

3,408

13,037

5,864

1,657

3,370

7,941

11,607

3,101

7,496

7,171

우리 동네에서 문을 연 병ㆍ의원이나 약국은 전화, 인터넷, 스마트폰 앱을 통해 쉽게 안내받을 수 있다.

보건복지콜센터(국번없이 129) 및 119구급상황관리센터(국번없이 119)를 통해 전화로 안내받을 수 있으며, 9월 29일(금) 오후 6시부터는 응급의료포털 홈페이지(www.e-gen.or.kr)와 보건복지부 홈페이지(www.mohw.go.kr)에서 확인이 가능하다.

또한, 네이버, 다음 등 주요 포털에서 "명절병원"으로 검색하면 연휴기간에 문을 여는 병ㆍ의원과 약국을 조회할 수 있어, 별도로 홈페이지 주소를 외울 필요 없이 편리하게 이용할 수 있다.

특히 ‘응급의료정보제공’ 앱(App)을 다운받기를 적극 권장한다. 이 앱은 사용자 위치를 기반으로 주변에 문을 연 병ㆍ의원과 약국을 지도로 보여주고, 진료시간 및 진료과목 조회 서비스도 제공한다.

이외에도 야간의료기관 정보, 자동심장충격기(AED) 위치 정보, 응급처치요령 등이 제공되어 평소에도 유용하게 사용할 수 있다.

명절에는 문을 여는 의료기관이 적고, 타 지역 방문 등으로 평소와 생활환경이 달라지기에 응급상황에서 더 당황하기 쉽다. 다음과 같은 간단한 응급처치법을 미리 숙지한다면 도움이 될 수 있다.

  1. 갑자기 의식을 잃은 환자가 발생한 경우

    즉시 주위에 도움을 청하고 119에 신고한 뒤, 맥박이 뛰지 않으면 심폐소생술을 실시하여야 한다.

    심폐소생술 과정을 잘 모르는 경우 무리하게 인공호흡을 시도하지 말고 가슴압박만 ‘강하고’, ‘빠르게’ 119가 올 때까지 실시한다.

  2. 떡 등 음식물에 의해 기도가 막힌 경우

    환자가 기침을 할 수 있으면 기침을 하게 하고, 할 수 없으면 기도폐쇄에 대한 응급처치법(하임리히법)을 실시한다.

    • (성인) 환자의 뒤에서 감싸듯 안고 한 손은 주먹을 쥐고 다른 한 손은 주먹 쥔 손을 감싼 뒤 환자의 명치와 배꼽 중간지점에 대고 위로 밀쳐 올린다.
    • (소아) 1세 이하 혹은 체중 10kg 이하 소아는 머리가 아래를 향하도록 허벅지 위에 엎드려 눕힌 후 손바닥 밑부분으로 등의 중앙부를 세게 두드리는 ‘등 압박’과, 가슴 양쪽 젖꼭지를 잇는 선의 중앙 부위 약간 아래를 두 손가락으로 4cm 정도의 깊이로 강하고 빠르게 눌러주는 ‘가슴 압박’을 반복한다.

    * 상세한 응급처치요령은 ‘응급의료정보제공’ 앱에서 확인 가능

    심폐소생술과 하임리히법은 위험할 수 있어 응급환자가 아닌 사람에게 시행해서는 안 되며, 가급적 의료인 및 119의 조언을 받는다.

  3. 화상을 입었을 경우

    통증이 감소할 때까지 화상 부위에 찬물을 흘려주고 물집이 터지지 않도록 주의해야 하며, 가능한 응급처치 후 병원치료를 받는다.

    얼음찜질은 하지 않으며 소주ㆍ된장ㆍ연고 등을 바르지 않도록 한다.

보건복지부는 추석 연휴 동안 중앙 및 지자체에 응급의료상황실을 설치하여 병ㆍ의원 및 약국의 운영상황을 점검하고 중앙응급의료센터(국립중앙의료원)에는 재난ㆍ응급의료상황실을, 전국 40개 재난거점병원에는 재난의료지원팀을 편성하여 평소와 다름없이 대형재해 및 사고발생에 대비한다.

장기간 휴진으로 인한 국민들의 불편함을 최소화하도록 지역사회 개원 의료인과 약사에게도 적극적인 협조를 당부하였다.

또한, 보건복지부는 연휴기간 동안 취약계층이 소외되지 않도록 각별한 노력을 기울일 것이라고 밝혔다.

  • (결식우려아동 급식지원) 연휴기간 단체급식소ㆍ도시락 배달업체 등의 휴무 여부를 사전에 파악하여 결식우려아동이 급식 가능한 곳을 사전에 알 수 있도록 한다.

    이ㆍ통ㆍ반장, 이웃주민, 부녀회, 시민단체, 종교시설 등을 통해 급식지원 대상자를 발굴하고 급식지원을 연계해나갈 예정이다.

  • (사회복지공동모금회 지원) 또한 사회복지공동모금회에는 중앙회 및 17개 지회를 통해 독거노인, 쪽방거주민, 저소득가정, 사회복지시설 등 소외계층에게 상품권, 현금, 생필품, 쌀 등을 지원할 계획이다.

    * 2017년 약 21만명 대상, 약 90억원 상당의 규모 지원

  • (노숙인ㆍ독거노인 지원) 연휴기간 노숙인 및 독거노인의 안전을 위해 비상연락망 운영, 당직근무 등을 통해 비상 근무체제를 유지할 계획이다.

    또한 기업, 단체 등 민간과 연계하여 명절 식품키트, 후원금품 등도 전달할 예정이다.

    맞벌이 가정, 일반 서민들을 위한 대책들도 시행된다.

  • (어린이집 긴급보육) 임시공휴일로 지정된 10월 2일에는 보육수요를 사전 조사하여 수요가 있을 경우 당번교사를 배치하도록 하는 등 긴급보육을 실시한다.
  • (4대 사회보험 납부기한 연장) 4대 사회보험 납부기한을 당초 10월 10일에서 10월 12일로 이틀 연장하여 연휴 직후 혼란*을 방지할 계획이다.

    * 장기간 연휴로 ’17.9월분 건강보험, 국민연금 등 보험료 납부 가능일이 부족, 연휴 다음날인 납부 마감일(10.10)에 납부가 몰려 전산 서버 문제 발생 시 혼란 발생 우려

한편, 박능후 보건복지부장관은 9월 26일(화)에는 경기도 안양에 위치한 한림대학교성심병원 응급의료센터(경기서남부 권역응급의료센터)를 방문하여 추석 연휴의 권역응급의료센터 운영계획과 재난의료지원팀 대기 상황을 점검하고, 응급의료 종사자들을 격려할 예정이다.



[ 보건복지부 2017-09-24 ]


List of Articles
번호 제목 글쓴이 조회 수 날짜
» 긴 추석 연휴, 아프다고 걱정하지 마세요 file 소비생활센터운영자 75 2017.09.25
1403 가을철 구별 어려운 독버섯, 먹을 경우 생명위험 file 소비생활센터운영자 76 2017.09.25
1402 추석연휴 항공, 택배, 상품권, 자동차 견인 소비자 피해 주의! file 소비생활센터운영자 80 2017.09.25
1401 식약처, 밀수입된 무허가 생리대 판매금지 및 회수 조치 file 소비생활센터운영자 81 2017.09.26
1400 감염병 예방수칙 준수로 건강한 한가위! file 소비생활센터운영자 72 2017.09.27
1399 건강한 추석 명절을 위한 식품·의약품 안전정보 제공(식품편) file 소비생활센터운영자 71 2017.09.27
1398 추석 연휴, 여성가족부와 함께 안전하고 편안하게 보내세요! file 소비생활센터운영자 86 2017.09.27
1397 기능성(흡습·속건) 등산바지, 전 제품이 흡수성 매우 낮아 file 소비생활센터운영자 129 2017.09.27
1396 제주지역 항공여객운송서비스 관련 소비자 불만 급증 file 소비생활센터운영자 80 2017.09.27
1395 추석연휴 해외여행객 감염병 주의 당부 file 소비생활센터운영자 177 2017.09.28
1394 생리대.팬티라이너 인체위해성 우려 없는 수준 file 소비생활센터운영자 78 2017.09.28
1393 전동킥보드 안전하게 타세요! file 소비생활센터운영자 134 2017.09.28
1392 식품에 소비자 안전을 위한 주의사항 표시 강화! file 소비생활센터운영자 137 2017.09.29
1391 국립공원 사망사고 절반은 심장돌연사, 가을철 산행 주의 file 소비생활센터운영자 81 2017.09.29
1390 이카린 성분 검출 미국산 건강기능식품 회수 조치 file 소비생활센터운영자 82 2017.09.29
1389 추석 연휴기간 해외여행객 안전 조치 강화 소비생활센터운영자 123 2017.09.29
1388 첨단 수법으로 무장한 신종 보이스피싱 유의, 소비자경보 발령! file 소비생활센터운영자 92 2017.10.10
1387 10~12월 보행자 교통사망사고 급증 경보! file 소비생활센터운영자 88 2017.10.10
1386 해외제조업소 현지실사 결과에 따른 필리핀 스낵과자 수입중단 조치 file 소비생활센터운영자 119 2017.10.10
1385 가을철, 조리식품 보관주의 등 식중독 예방 요령 file 소비생활센터운영자 76 2017.10.10
Board Pagination Prev 1 ... 24 25 26 27 28 29 30 31 32 33 ... 99 Next
/ 99

로그인

로그인폼

로그인 유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