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상담전화   (033)249-3034 평일 09시-18시, 12시-13시 점심시간(주말/휴일 휴무)
?

단축키

Prev이전 문서

Next다음 문서

크게 작게 위로 아래로 댓글로 가기 인쇄 첨부
?

단축키

Prev이전 문서

Next다음 문서

크게 작게 위로 아래로 댓글로 가기 인쇄 첨부

서울시, 어버이날 앞두고 알뜰폰 구매 피해 주의보 발령

이 자료는 5월 7일(목) 조간부터 사용하시기 바랍니다. (방송·인터넷 매체는 5월 6일 11시15분부터)

 

 1  

# 서울에 사는 86세 ‘ㄱ’어르신. 집으로 찾아온 판매원이 공짜라는 말에 스마트폰을 구입했다. 이후 ‘ㄱ’어르신 자녀가 아버지가 스마트폰 사용법도 모를뿐더러 최근 치매판정을 받았다며 의료기록을 제시하겠으니 해제를 요청했으나, 사업자는 위약금을 요구했다.

 

# 70대 ‘ㄴ’어르신은 최신형 휴대폰을 공짜로 주고 요금도 매월 27,000원이 넘지 않는다는 A이동통신사의 전화권유를 받고 가입을 했다. 이후 청구서가 오지 않아 자녀가 확인한 결과, 가입한곳은 A이동통신사가 아닌 Aa알뜰통신사였고 휴대폰도 최신형이 아닌 구형이었다. 게다가 요금도 27,000원이 넘게 청구됐다.

자녀는 다른 사업자 명칭을 사용하고, 설명내용과 달리 이행된데 대해 항의하고 위약금 없는 계약 해제를 요구했으나 거절당했다.

 

60대 ‘ㄷ’ 어르신은 가입시 일단 35요금제를 선택하면 3개월간은 요금을 무료로 사용할 수 있도록 해주고, 4개월차 부터는 15,000원 요금제로 변경해주겠다는 전화권유를 받고 가입했다. 그러나 막상 청구서를 받아보니 매월 39,000원~41,000원이 청구됐고 단말기 할부금도 청구돼 사업자에게 문제를 제기 하자, 281,880원을 입금해주겠으니 35요금제를 계속 사용하라고 했다.

 

<어버이날 앞두고 알뜰폰 구매 피해주의보 발령, 전체 피해자 60%가 60대 이상>

□ 서울시와 한국소비자원(서울지원)은 5월 어버이날을 맞이해 어르신대상 알뜰폰 판매가 늘어날 것으로 보고 이에 따른 피해를 줄이기 위해 ‘알뜰폰 구매 관련 피해 주의경보’를 공동발령한다고 6일(수) 밝혔다.

○ 서울시는 전체 피해 시민의 약 60%가 60세 이상 어르신으로 타 연령대(10대~50대)보다 높고 전국 피해평균(52.4%)과 비교했을 때도 서울(59.6%)지역의 피해가 많다며, 알뜰폰 개통시 주의가 필요하다고 강조했다.

  2 

 

<전화권유 등 비대면 판매가 주로 진행되고 있어 피해가 많은 것으로 분석>

□ 어르신의 피해가 많은 것은 하부판매점들이 전화권유판매 등 비대면 판매를 주로 하고 있어 쉽게 속거나 이용당하는 것으로 분석.

3○ 실제로 지난해 알뜰폰 판매 형태를 살펴보면 전화권유판매가 46.1%로 절반 가까이 됐으며 다음이 일반판매(35.9%), 기타 통신판매(5.1%), TV홈쇼핑(3.8%), 전자상거래(2.7%), 방문판매(1.3%)등의 순이었다.

 

 

 

<치매어르신 대상 판매, 이동통신 3사로 오인하게 하는 등 유형 다양>

□ 또한 일부 알뜰폰 판매업자의 경우 기존 이동통신사의 통신망을 임대 사용하는 관계를 부풀려, 의도적으로 소비자들에게 이동통신 3사 중 하나로 오인 내지 착각하게 만들어 계약하는 경우(사례#)도 다수 있어, 가입 전에 통신사의 정확한 상호를 확인해야 한다고 조언했다. 이런 경우에는 이동통신 3사가 제공하는 결합상품 서비스?멤버십 등 혜택을 받을 수가 없다.

4 

5 

 

<계약서 수령 및 요금청구내역 확인, 판매자의 신원확인이 가능한 대리점 이용 당부>

□ 이외에도 전화권유판매 등 비대면 계약의 경우 판매자의 말 바꾸기(사례#) 등 피해를 입을 가능성이 있으니, 계약 내용이나 조건?혜택?특약 등이 설명과 다르게 이행될 경우를 대비해 반드시 계약서를 받고, 계약시 설명과 다른 경우에는 즉시 이의를 제기해 계약 내용에 반영하도록 해야 한다.

○ ‘15년 1분기 소비자원에 접수된 피해의 경우, 58.8%(40건)가 단말기 할부금?할부기간, 요금제, 가입기간, 위약금 대납 약정 등 계약과 관련된 사건이었다.

 

□ 서울시는 알뜰폰을 구매할 경우, 전화권유?인터넷 등 판매자 신원확인이 곤란한 곳 보다는 대리점을 이용하는 것이 보다 안전하며, 요금내역을 확인하지 않아 오랜 시간이 경과 후에야 요금결제 내역이 계약 내용과 다르다는 것을 알게 되는 경우도 있다며 주기적으로 요금 청구내역을 확인할 필요가 있다고 당부했다.

<소비자상담센터(1372)에서 도움, 시 지속적 업계 모니터링으로 피해 규모 최소화>

□ 또한, 충동적으로 또는 진정한 의사와 관계없이 계약이 체결된 경우라면 단말기 등을 사용하지 말고 즉시 해당 대리점과 이동통신사에 내용증명우편으로 청약철회를 요구하고, 피해를 입었으나 사업자와 원만한 합의가 어려운 경우엔 소비자상담센터(국번없이 1372)로 전화하면 도움을 받을 수 있다.

 

□ 한편 서울시와 한국소비자원은 알뜰폰 시장의 경쟁이 치열해지자 업계의 공격적 마케팅으로 소비자 피해는 증가하고 있는 반면, 여러단계의 위탁영업 판매방식 때문에 소비자 피해는 해결되지 않고 있다며 알뜰폰 구매와 관련한 시민피해가 최소화 되도록 지속적으로 관련 업계를 모니터링할 계획이라고 밝혔다.

 

□ 정광현 서울시 민생경제과장은 “어르신의 경우는 전화권유 판매에 취약해 피해를 당하기 쉬워 주변의 관심과 도움이 필요하다”며 “알뜰폰 사업자에 대해서도 대리점 및 하부 판매점에서 판매한 건에 대해 해당 사업자가 책임지고 피해를 보상해야 한다”며, 사업자측의 노력도 당부했다.

[한국소비자원 2015-05-07]

List of Articles
번호 제목 글쓴이 조회 수 날짜
1723 프레임이 파손될 우려가 있는 (주)알톤스포츠 자전거 사전 안전점검 실시 file 강원도소비생활센터 2151 2015.04.21
1722 어린이가 고리에 끼일 위험 있는 Bernat 뜨개실 판매 중지 file 강원도소비생활센터 1255 2015.05.12
1721 ㈜네파 이젠벅 등산화, 자발적 무상수리·교환 실시 file 강원도소비생활센터 1210 2015.04.13
1720 올란도, 크루즈 디젤 차량 냉각수 서지탱크 부품 교환 조치안내 강원도소비생활센터 1207 2015.05.06
1719 생활화학제품 사용 관련 소비자 주의사항 안내 강원도소비생활센터 1187 2016.06.09
1718 [공지]컴퓨터, 휴대전화 판매사이트 예스퀵 주의 강원도소비생활센터 1169 2015.05.21
1717 모하비 차량 앞유리 무상 조치 안내 file 강원도소비생활센터 1165 2015.04.03
1716 수입 분유 방사능 시험 결과 공지 강원도소비생활센터 1119 2017.03.15
1715 QM3 차량 브레이크 호스 마모 가능성 결함 시정 안내 강원도소비생활센터 1100 2015.05.06
1714 [공지]컴퓨터, 휴대전화 판매사이트 윤영솔루션 주의 강원도소비생활센터 1092 2015.05.21
1713 학생용 가방 등 21개 제품 리콜명령 강원도소비생활센터 1081 2015.04.15
1712 페인트 벗겨지는 (주)한국몬테소리 교육용 교구 무상 교환 file 강원도소비생활센터 1064 2015.04.07
1711 [공지]식품 판매사이트 코코몰 주의 강원도소비생활센터 1061 2015.05.15
1710 전자담배 니코틴 오·남용 우려 높아 강원도소비생활센터 1059 2015.05.19
1709 숀리 엑스바이크 무상점검 및 무상수리 안내 강원도소비생활센터 1053 2016.08.10
1708 [공지]라이터 판매사이트 퍼펙트듀퐁 주의 강원도소비생활센터 1040 2015.02.17
1707 [공지]가전제품 판매사이트 하은가전, 하은커넥터 주의 강원도소비생활센터 1021 2015.05.27
» 서울시, 어버이날 앞두고 알뜰폰 구매 피해 주의보 발령 file 강원도소비생활센터 1020 2015.05.07
1705 낙상 사고 위험 있는 Stokke 유모차 무상 수리 안내 file 강원도소비생활센터 1012 2015.04.23
1704 비트코인 결제를 이용한 타다리치코리아 주의 강원도소비생활센터 1008 2015.01.06
Board Pagination Prev 1 2 3 4 5 6 7 8 9 10 ... 87 Next
/ 87

로그인

로그인폼

로그인 유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