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상담전화   (033)249-3034 평일 09시-18시, 12시-13시 점심시간(주말/휴일 휴무)
조회 수 3 추천 수 0 댓글 0
?

단축키

Prev이전 문서

Next다음 문서

크게 작게 위로 아래로 댓글로 가기 인쇄 첨부
?

단축키

Prev이전 문서

Next다음 문서

크게 작게 위로 아래로 댓글로 가기 인쇄 첨부
◇ 발열, 기침 등 인플루엔자 의심증상이 있는 경우 가까운 의료기관에서 진료
◇ 인플루엔자 예방과 확산방지를 위한 올바른 손씻기, 기침예절 등 개인위생 준수
◇ 인플루엔자 진단 시 가정 내 충분한 휴식 후 열이 없는 경우 등원·등교


□ 질병관리본부(본부장 정은경)는 3월 이후 인플루엔자 의사환자분율이 지속 증가*함에 따라, 영유아 보육시설, 학교, 요양시설 등 집단시설과 가정 등에서 인플루엔자 예방을 위한 각별한 주의와 관심을 가져 줄 것을 당부하였다.

    * 인플루엔자 의사환자 분율: 12주(3.17-23) 20.3명 → 13주(3.24-30) 27.2명 → 14주(3.31-4.6) 32.2 (/외래환자 1,000명당)
    * 인플루엔자 의사환자: 38℃ 이상의 갑작스러운 발열과 더불어 기침 또는 인후통을 보이는 자


2018-2019절기 인플루엔자 유행기준: 6.3/1,000

(인플루엔자 유행기준 공식 과거 3년간 비유행기간 평균 인플루엔자의사환자(ILI) 분율 + 2×표준편차)

  

 ○ 연령별로는 13-18세의 인플루엔자 의사환자분율*이 가장 높고, 7-12세에서 두 번째로 높아, 집단생활을 하는 초·중·고생에서 가장 많이 발생하고 있다.
   * (7~12세): 12주 47.9명 → 13주 71.6명 → 14주 90.0명 (/외래환자 1,000명)
   * (13~18세): 12주 51.9명 → 13주 67.1명 → 14주 86.6명 (/외래환자 1,000명)

 

<주간 인플루엔자 의사환자분율> : 첨부 참조
<연령별 인플루엔자 의사환자분율> : 첨부 참조


□ 질병관리본부 관계자는 인플루엔자 예방을 위해 올바른 손씻기, 기침예절 실천 등 개인위생수칙 준수가 중요하다고 강조하였다.

 ○ 38℃ 이상의 발열과 기침 또는 인후통의 인플루엔자 의심증상이 있는 경우 가까운 의료기관에서 초기에 진료를 받도록 당부하고,

 ○ 영유아를 비롯한 학생이 인플루엔자에 감염되었을 경우 집단 내 전파를 예방하기 위해 증상발생일로부터 5일이 경과하고 해열제 없이 체온 회복 후 48시간까지 어린이집, 유치원, 학교 및 학원 등에 등원․등교를 하지 않도록 권고하였다.

 

 

 어린이 및 학생 위생수칙 

 

 

 

 올바른 손씻기의 생활화

흐르는 물에 비누로 30초 이상 손씻기

외출 후식사 전·코를 풀거나 기침재채기 후용변 후 등

 기침예절 실천

기침할 때는 휴지나 옷소매 위쪽으로 입과 코를 가리고 하기

사용한 휴지나 마스크는 바로 쓰레기통에 버리기

기침 후 반드시 올바른 손씻기 실천

호흡기증상이 있을 시 마스크 착용 

 씻지 않은 손으로 눈입 만지지 않기

◇ 유행 시기에는 사람이 많이 모이는 장소 가지 않기

◇ 인플루엔자 의심 증상을 보이는 사람과 접촉을 피하기

◇ 인플루엔자 의심 증상 발생 시 의료기관을 방문하여 진료를 받은 후 집에서 충분한 휴식 및 수분·영양 섭취

◇ 증상 발생 후 5일이 경과하여야 하고 해열제 없이 체온 회복 후 48시간까지 어린이집유치원학교 및 학원 등에 등원·등교 하지 않도록 함

 

 □ 질병관리본부는 환각, 섬망 등 오셀타미비르 계열 약품 부작용 논란과 관련하여 세계적으로 인과관계가 인정되고 있지 않은 상황이나, 발생 가능한 사고를 방지하고 중증 합병증을 조기에 인지하기 위하여 의료인에게는 인플루엔자 진료 시 경과관찰 필요성에 대한 충분한 설명을, 환자 보호자에게는 발병 초기에 환자를 주의 깊게 관찰할 것을 당부하였다.

 ○ 오셀타미비르 계열 약품의 흔한 부작용(2~15%)은 오심, 구토 등이며, 드물게 소아․청소년에서 섬망이나 환각 등으로 인한 이상행동이 보고된 바 있으나, 이 약을 투약하지 않은 인플루엔자 환자에서도 보고된 사례가 있다.

 ○ 따라서, 소아․청소년의 안전을 위하여 인플루엔자로 진단되어 오셀타미비르 계열 약품을 복용할 경우, 보호자는 적어도 2일간 아이가 혼자 있지 않도록 하고 이상행동 발현에 대해 면밀히 관찰하여야 한다.



[ 보건복지부 2019-04-12 ]


List of Articles
번호 제목 글쓴이 조회 수 날짜
1275 5월 가정의 달 맞아,해외여행 시 뎅기열 주의하세요! file 소비생활센터운영자 3 2019.04.29
1274 에어컨 사전 구매 및 점검으로 설치·수리 지연 예방 필요 file 소비생활센터운영자 20 2019.04.26
1273 나들이 철 5월에는 이런 재난안전사고를 조심하세요 file 소비생활센터운영자 9 2019.04.26
1272 제조일자 변조한 수입 냉동가오리날개 회수 조치 file 소비생활센터운영자 11 2019.04.26
1271 말라리아, 위험지역 거주나 여행 시 감염주의 당부 file 소비생활센터운영자 12 2019.04.24
1270 인터넷교육서비스, 6개월 이상 장기계약 피해 많아 file 소비생활센터운영자 13 2019.04.23
1269 베트남, 필리핀 등 홍역유행 계속, 여행 전 예방접종 필수 소비생활센터운영자 6 2019.04.23
1268 이사철 가스안전사고에 주의하세요! file 소비생활센터운영자 9 2019.04.18
1267 수족구병 환자 발생 증가, 올바른 손씻기 생활화 당부! file 소비생활센터운영자 10 2019.04.18
1266 휴대폰 앱을 이용한 신종 보이스피싱 사례 발생 file 소비생활센터운영자 22 2019.04.18
1265 식약처, 사용 금지 살균보존제 함유 세척제 회수.폐기 file 소비생활센터운영자 6 2019.04.17
1264 주식투자정보서비스, 소비자 피해 4배 이상 급증 file 소비생활센터운영자 6 2019.04.16
1263 여드름약 '이소트레티노인' 사용 전 임신 확인하세요! file 소비생활센터운영자 4 2019.04.16
» 인플루엔자 지속 증가, 감염 주의 당부 file 소비생활센터운영자 3 2019.04.12
1261 농기계 안전사고 조심하세요! file 소비생활센터운영자 7 2019.04.11
1260 Lao Gan Ma 고추기름, 병뚜껑 가소제 제품 유입 가능성 있어 판매 차단 소비생활센터운영자 28 2019.04.11
1259 Bachman 과자, 알레르기 유발 위험 있어 판매 차단 소비생활센터운영자 8 2019.04.11
1258 Hill's Pet Nutrition 개사료, 개 기능 장애 유발 위험 있어 판매 차단 소비생활센터운영자 16 2019.04.11
1257 Candyland 젤리, 견과류 알레르기 유발 위험 있어 판매 차단 소비생활센터운영자 15 2019.04.11
1256 Judith Leiber 바디로션, 살균보조제 성분 함유되어 판매 차단 소비생활센터운영자 8 2019.04.11
Board Pagination Prev 1 2 3 4 5 6 7 8 9 10 11 ... 70 Next
/ 70

로그인

로그인폼

로그인 유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