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상담전화   (033)249-3034 평일 09시-18시, 12시-13시 점심시간(주말/휴일 휴무)
?

단축키

Prev이전 문서

Next다음 문서

크게 작게 위로 아래로 댓글로 가기 인쇄
?

단축키

Prev이전 문서

Next다음 문서

크게 작게 위로 아래로 댓글로 가기 인쇄

 최근 전반적인 어린이 교통사고뿐만 아니라 어린이보호구역 내 교통사고 발생건수* 역시 큰 폭의 증가세를 보이고 있어 안전대책 마련이 시급하다.
* (’13년) 427건 → (’14년) 523건(22.5%↑) → (’15년) 541건(3.4%↑) (자료: 도로교통공단)

  실제로 한국소비자원(원장 한견표)이 전국 43개 어린이보호구역*의 차량 운행 속도, 교통안전시설 설치 여부, 불법 주정차 여부 등을 조사한 결과, 어린이 안전사고 예방을 위해 개선이 필요한 것으로 나타났다.
* 2015년 어린이 교통사고가 2건 이상 발생하거나 사망사고가 1건 이상 발생한 사고 다발 어린이보호구역(43개)

□ 조사대상 차량의 38.7%가 어린이보호구역 내 규정 속도 위반

  사고 다발 43개 어린이보호구역의 교통사고 발생 지점 68개소에서 차량 총 1,210대의 속도를 측정한 결과, 468대(38.7%)가 규정 속도(시속 30km)를 위반한 것으로 나타났다. 넓은 도로일수록 과속을 하는 추세를 보였는데 4차로에서는 73.1%, 5차로는 69.3%의 운전자가 제한 속도를 위반하였다.

도로별 규정 속도 위반 현황

  또한, 교통사고 발생 지점 68개소 중 37개소(54.4%)는 과속방지턱이 없거나 왕복차로 중 한 방향에만 설치되어 있었다. 과속방지턱이 설치된 도로는 제한 속도 위반 사례가 25.0%인데 반해, 미설치된 도로는 운전자의 59.0%가 제한 속도를 지키지 않고 있어 안전사고 예방을 위해서는 방지턱 등 과속방지시설 확충이 필요한 것으로 나타났다.

□ 신호등, 단속카메라 등 교통안전시설 미설치로 안전관리 취약

  한편, 교통사고 발생 지점 및 주 출입문(학교 정문) 91개소의 교통안전시설 설치 실태를 조사한 결과, 교통사고 예방 효과가 있는 안전시설 설치가 전반적으로 미흡하였다.

  구체적으로 횡단보도가 없는 곳은 16개소(17.6%), 차량용 신호등(점멸등 포함)이 미설치된 곳은 45개소(49.4%), 보행자용 신호등이 미설치된 곳은 56개소(61.5%)였다. 보행자용 녹색신호시간은 어린이를 포함한 취약 계층의 평균 보행 속도(0.8m/s) 이내이어야 하나, 보행자용 신호등이 설치된 곳 중 4개소는 기준 시간보다 짧아 교통사고 발생 위험이 높았다.

  또한, CCTV가 미설치된 곳은 15개소(16.5%), 미끄럼방지 포장이 없는 곳은 19개소(20.9%)였다. 특히, 신호·과속 단속카메라는 87개소(95.6%)에서 설치되어 있지 않아 신호 위반 또는 과속 운행의 예방이 어려웠다

교통안전시설 미설치 현황-조사대상-91개소

□ 불법 주정차 단속 강화 및 노상주차장 이전 또는 폐쇄 조치 필요

  조사대상 91개소 중 46개소(50.5%)에서 불법 주정차가 이뤄지고 있었고, 9개소(9.9%)에는 노상주차장이 운영되고 있었다. 불법 주정차 차량은 운전자의 시야를 좁게 해 횡단보도 내 어린이 교통사고를 유발할 위험이 높으므로 단속을 강화하고 노상주차장을 이전하거나 폐쇄할 필요가 있었다.

어린이, 노인 및 장애인 보호구역의 지정 및 관리에 관한 규칙

  한국소비자원은 이번 조사 결과를 바탕으로 어린이 교통사고의 예방을 위해 관계 부처에 ▲어린이보호구역 내 교통안전시설 확충 ▲제한 속도 위반 및 불법 주정차 차량에 대한 관리 감독 강화 ▲노상주차장 이전 등의 조치를 요청할 예정이다.



[ 한국소비자원 소비자위해감시시스템 2017-07-18 ]


List of Articles
번호 제목 글쓴이 조회 수 날짜
490 핸들바 파손으로 낙상 위험 있는 자전거 판매중지 소비생활센터운영자 100 2017.07.31
489 제품에서 이취 발생한 ㈜팜스토리/홈앤쇼핑(주)‘브라질 넛’회수·환불 안내 소비생활센터운영자 124 2017.07.28
488 제품에서 이물 발생한 에이제이(주) '핸드워시' 회수·환불 안내 소비생활센터운영자 97 2017.07.28
487 기아자동차㈜ 쏘렌토UM 차량 도어래치 무상수리 안내 소비생활센터운영자 211 2017.07.27
486 반려동물용 탈취제·물휴지에서 CMIT/MIT 등 검출 file 소비생활센터운영자 81 2017.07.25
485 온열질환자 증가하는 8월, 예방수칙 더욱 준수해야 file 소비생활센터운영자 66 2017.07.24
484 유리조각이 혼입된 ‘혼합음료’ 제품 회수 조치 file 소비생활센터운영자 70 2017.07.24
483 물놀이 사고, 생존수영 교육으로 대비하자! file 소비생활센터운영자 74 2017.07.24
482 홍콩·대만, 여름임에도 인플루엔자 유행··· 현지 여행시 주의당부! file 소비생활센터운영자 91 2017.07.24
481 해파리에 쏘이면 즉시 물 밖으로 나오세요 file 소비생활센터운영자 98 2017.07.24
480 살모넬라균에 오염되었을 가능성이 있는 팬케이크&와플 믹스 판매 중지 소비생활센터운영자 87 2017.07.20
479 살모넬라균에 오염되었을 가능성이 있는 크레이프 믹스 판매 중지 소비생활센터운영자 95 2017.07.20
478 휴가철 맞이하여 어린이·청소년 물놀이 안전 주의! 소비생활센터운영자 97 2017.07.19
477 2017년 5월 소비자 위해정보 동향 file 소비생활센터운영자 62 2017.07.19
476 국표원, 수영복·전격살충기 등 48개 제품 리콜조치 file 소비생활센터운영자 169 2017.07.18
475 가스레인지 과열방지장치의 정상작동을 차단하는 센서캡 유통·판매 중지 권고 소비생활센터운영자 221 2017.07.18
» 어린이보호구역, 과속 운전으로 인한 교통사고 위험 높아 소비생활센터운영자 122 2017.07.18
473 알루미늄 식기 안전하게 사용 하세요! file 소비생활센터운영자 92 2017.07.18
472 여름 휴가철 물놀이 "음주가 가장 위험!" file 소비생활센터운영자 72 2017.07.17
471 2017년 2/4분기 소비자 위해정보 동향 file 소비생활센터운영자 69 2017.07.17
Board Pagination Prev 1 ... 73 74 75 76 77 78 79 80 81 82 ... 102 Next
/ 102

로그인

로그인폼

로그인 유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