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상담전화   (033)249-3034 평일 09시-18시, 12시-13시 점심시간(주말/휴일 휴무)
조회 수 104 추천 수 0 댓글 0
?

단축키

Prev이전 문서

Next다음 문서

크게 작게 위로 아래로 댓글로 가기 인쇄
?

단축키

Prev이전 문서

Next다음 문서

크게 작게 위로 아래로 댓글로 가기 인쇄

국민안전처(장관 박인용)는 올 7~8월에도 무더운 날씨가 지속될 것으로 예상되고 있어, 전기화재 및 벌 쏘임 사고에 대한 각별한 주의를 당부했다.

우선, 지난 10년 간(`07~`16년) 전제 화재 대비 전기화재 비율은 평시에 비해 폭염기간 중 약 10% 증가한 것으로 나타났다.

이는 냉방기 사용으로 인한 전기사용량이 급증하면서 과부하가 걸리거나, 햇볕에 노출된 전선이 약화된 것이 주요 원인인 것으로 분석되었다.

장소별로 살펴보면, 전력을 많이 사용하는 생활서비스 업종 사업장(유흥주점, 노래방, 식당, 고시원, 독서실 등)에서의 발생 비율이 평시에 비해 4%나 증가하였고, 주택, 자동차의 경우에도 각각 2% 증가하였다.

또한, 건수는 적지만 폭염기간에는 뜨거운 열기로 인해 축적된 유증기가 폭발해 대형화재로 이어질 수 있어 이에 대한 각별한 주의도 필요하다.

실제 지난 10년 간 이 기간에 발생한 대형화재 10건 중 원인미상인 경우를 제외하고는 유증기 폭발로 인한 화재가 2건으로 가장 많았다.

또, 지난 3년 간(`14~`16년) 폭염 기간 중 구조 활동 통계를 살펴보면, 벌집제거 출동 건수가 230,537건으로 전체 구조 활동에서 차지하는 비율이 평시보다 2배가량 증가해 50%나 되었다.

이 기간은 벌의 개체수가 늘고 번식활동이 왕성하게 이루어지는 시기로 각별한 주의가 필요하다.

구급활동의 경우에도 지난 3년 간(`14~`16년) 벌을 비롯한 곤충·동물에게 쏘이거나 물린 환자는 평시 3.5%에서 폭염 기간 중 7.4%로 전체 구급활동에서 차지하는 비율이 두 배 이상 증가한 것으로 나타났다.

폭염 기간 중 크게 증가하는 전기화재와 벌 쏘임 사고 등을 예방하기 위해서는 다음 안전수칙을 꼭 준수해야 한다.

우선, 전기화재의 경우 사용하고 있는 전기차단기가 정상적으로 작동하는지, 전선이 땡볕에 노출되어 있지 않은지 꼼꼼한 점검이 필요하다.

또한, 전기제품을 과도하게 장시간 사용하지 말아야 하며, 부득이 장시간 사용할 경우에는 중간에 잠시 전원을 껐다가 다시 사용하는 것이 바람직하다.

유류를 사용하는 곳에서는 유증기가 축적되지 않도록 자주 환기시키고, 주변에서 라이터 등 점화원을 사용하지 말아야 한다.

벌 쏘임 사고 예방을 위해서 등산이나 야외활동 시 벌을 자극할 수 있는 향이 강한 화장품과 향수 등을 사용하지 말아야 하며, 벌집 발견 시에는 조심스럽게 자리를 피한 후 119에 신고해야 한다.

벌집을 건드렸을 때는 손으로 머리와 목을 감싸고 신속히 10~20m 이상 벗어나야 하며, 특히 말벌의 공격을 받았을 때는 첫 공격 후 벌떼가 몰려올 수 있으므로 통증이 있더라고 우선 빠르게 자리를 피하는 것이 중요하다.

조송래 중앙소방본부장은 “폭염 기간 중 전기 시설을 사전에 꼼꼼히 점검 후 사용하고, 벌 쏘임 등 관련 안전수칙을 지켜 줄 것”을 당부하였다.



[ 국민안전처 2017-07-06 ]


List of Articles
번호 제목 글쓴이 조회 수 날짜
156 Christina 세럼 화장품(Forever Young (Absolute Fix - Expression-Line Reducing Serum)), 접촉성 피부염 위험 있어 판매 중단 소비생활센터운영자 108 2018.07.19
155 Carotone 피부미백크림(Light & Natural brightening cream), 피부염 위험으로 판매 차단 소비생활센터운영자 28 2018.12.05
154 Caro White 미백화장품(Lightening Beauty Cream), 피부염 위험으로 판매 중단 소비생활센터운영자 75 2018.03.21
153 Caro White 미백 로션(Lightning Beauty Lotion), 피부염 유발 물질 검출로 판매 중단 소비생활센터운영자 72 2017.12.06
152 Caro light 화장품, 피부자극성분 함유되어 판매차단 소비생활센터운영자 18 2019.07.22
151 Cargo White 미백 크림(Lightning Beauty Cream), 피부염 유발 물질 검출로 판매 중단 소비생활센터운영자 62 2017.12.06
150 Candyland 젤리, 견과류 알레르기 유발 위험 있어 판매 차단 소비생활센터운영자 40 2019.04.11
149 CAN-AM Outlander ATV, DPS 샤프트 파손으로 사고 위험 있어 무상수리 소비생활센터운영자 76 2018.06.20
148 Camlink 카메라 삼각대(Flexible Foam Tripod), 유해물질 검출되어 판매 중단 소비생활센터운영자 66 2018.04.12
147 California Basics 건강기능식품(Zero For Him), 살모넬라균 오염 가능성이 있어 판매 중단 소비생활센터운영자 63 2018.03.21
146 BUSSE Belton 승마용 신체 보호 장구 판매중지 안내 강원도소비생활센터 292 2016.06.13
145 Bumble and Bumble 헤어 스프레이 11종, 오용 위험으로 판매 중단 소비생활센터운영자 79 2017.12.06
144 Britax社, B-Agile, BOB Motion 유모차 판매중지 강원도소비생활센터 108 2017.04.07
143 Britax BOB 유모차(Jogging Strollers), 사용 중 앞바퀴 분리될 수 있어 판매 차단 소비생활센터운영자 42 2019.11.04
142 BRIO 유아용 딸랑이(Soft Hammer Rattle), 파손 위험으로 교환·환불 및 판매 중단 소비생활센터운영자 69 2017.12.06
141 Boy Story LLC 인형, 삼킴으로 인한 질식 우려로 판매차단 소비생활센터운영자 46 2019.01.31
140 Boxer 유니콘 키우기(Grow a unicorn) 완구, 질식 및 장폐색 위험으로 판매 중단 소비생활센터운영자 76 2017.10.23
139 Boosted Dual+ 전동스케이트보드 판매중지 안내 소비생활센터운영자 253 2017.06.02
138 Bontrager 전조등/후미등 판매중지 안내 강원도소비생활센터 167 2017.02.07
137 Bob’s Red Mill 곡물가루(Organic Amaranth), 살모넬라균이 검출되어 판매 중단 소비생활센터운영자 61 2018.06.21
Board Pagination Prev 1 ... 73 74 75 76 77 78 79 80 81 82 ... 85 Next
/ 85

로그인

로그인폼

로그인 유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