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상담전화   (033)249-3034 평일 09시-18시, 12시-13시 점심시간(주말/휴일 휴무)
조회 수 26 추천 수 0 댓글 0
?

단축키

Prev이전 문서

Next다음 문서

크게 작게 위로 아래로 댓글로 가기 인쇄 첨부
?

단축키

Prev이전 문서

Next다음 문서

크게 작게 위로 아래로 댓글로 가기 인쇄 첨부

해파리 쏘임 사고 조심하세요!
-주간(7.21.~7.27.) 안전사고 주의보 -

□ 행정안전부(장관 진영)는 우리나라 주변 바다의 온도가 높아지면서 독성해파리 출현으로 인한 피해가 증가하고 있다며 주의를 당부하였다.

□ 건강보험심사평가원에 따르면 최근 3년(‘15~’17년)간 해파리 등 독성 바다 동물과의 접촉으로 인한 환자 수는 총 2,400명이며 여름철인 7~8월에 1,773명(73.9%)이 집중적으로 발생했다.
○ 특히, 여름에는 바닷가 방문객이 증가하고 독성 해파리도 급증하는 시기인 만큼 피해가 발생하지 않도록 유의하여야 한다.

□ 국립수산과학원에 따르면, 우리나라 연근해에서 많이 출현하는 독성 해파리는 8종*이며, 그 중 노무라입깃해파리와 보름달물해파리가 가장 흔하게 나타난다.
* 노무라입깃해파리, 보름달물해파리, 유령해파리, 작은부레관해파리, 야광원양해파리, 커튼원양해파리, 작은상자해파리, 기수식용해파리
○ 독성해파리의 발견율*은 여름철(7~9월) 기간 중 피서철인 7월 3주차부터 8월 5주차까지 높게 나타난다.
* 어민 해파리 모니터링요원 중 해파리를 관찰한 사람 수를 백분율 표시
○ 독성노무라입깃해파리는 7월 말부터 8월 초까지 많이 나타나고 보름달물해파리는 8월 말에 주로 발견되고 있어 방문하는 시기에 자주 출현하는 해파리를 미리 알아두고 대처방법을 숙지하면 도움이 된다.

□ 해파리 쏘임 사고로 인한 피해를 예방하려면 안전수칙과 예방요령을 알아두고 준수하여야 한다.
○ 해파리는 주로 부유물이나 거품이 많은 곳, 물 흐름이 느린 곳에 있으므로 해당 지역에 입수할 때는 자세히 살펴보아야 한다.
○ 죽은 해파리도 독이 남아있을 수 있으므로 절대 접촉하지 않는다.
○ 해파리에 쏘였을 때 바로 구급차를 부르고 구조요원에게 도움을 청해야 한다.
- 독성 해파리에 쏘이면 홍반을 동반한 채찍 모양의 상처가 생기며, 통증‧발열 등을 유발하고 호흡곤란과 신경마비 증상까지 초래할 수 있다.
- 피부에 달라붙은 해파리나 독침은 맨손으로 떼어내지 말고 주변의 물건이나 장갑을 이용하여야 하며, 피부에 독침이 박힌 경우 플라스틱 카드 등을 이용해 독침이 박힌 반대방향으로 긁어낸다.
- 상처부위를 바닷물이나 식염수로 10분 이상 씻어내야 하며, 이 때 맹독성 입방해파리에 쏘인 경우를 제외하고는 식초로 씻으면 역효과가 날 수 있으므로 주의한다.
○ 또한 국립수산과학원 누리집(https://www.nifs.go.kr)을 통해 매주 해파리 출현정보를 조사하여 국민에게 알리는 서비스도 제공하고 있다.

□ 서철모 행정안전부 예방안전정책관은 “바닷가에 놀러가기 전에 정부에서 제공하는 해파리 출현정보를 살펴보고 대처요령을 미리 숙지하여 사고를 예방해 달라.”라고 당부하였다.



[ 행정안전부 2019-07-18 ]


List of Articles
번호 제목 글쓴이 조회 수 날짜
1966 현대자동차(주) 베라크루즈 차량 앞유리 무상 조치 안내 강원도소비생활센터 716 2016.07.18
1965 현대자동차(주) LF쏘나타 하이브리드 차량 도어래치 무상 조치 안내 강원도소비생활센터 554 2016.10.04
1964 헬스투데이(주) 디퓨저(코코도르, 헤리티지, 얼반), 어린이보호포장이 되지 않아 교환·환급 소비생활센터운영자 284 2018.06.20
1963 헤나 염모제 안전하게 사용하세요! file 소비생활센터운영자 48 2019.01.29
1962 헤나 염모 · 문신 전, 반드시 패치테스트 해야 file 소비생활센터운영자 69 2018.12.12
1961 허용외 타르색소 검출 태국산 수입 과실주 회수 조치 file 소비생활센터운영자 21 2019.05.23
1960 허용되지 않은 식품첨가물을 사용한 수입 기타가공품 회수 조치 file 소비생활센터운영자 31 2018.12.11
1959 향초·인센스 스틱 사용시 실내 공기 오염 우려 있어 file 소비생활센터운영자 239 2018.01.26
1958 향정신성의약품 식욕억제제, 사용 전에 확인하세요! file 소비생활센터운영자 1 2021.01.27
1957 핸들바 파손으로 낙상 위험 있는 자전거 판매중지 소비생활센터운영자 100 2017.07.31
1956 핸들바 파손위험 있는 킥보드 판매 중지 강원도소비생활센터 155 2017.04.27
1955 해파리에 쏘이면 즉시 물 밖으로 나오세요 file 소비생활센터운영자 98 2017.07.24
» 해파리 쏘임 사고 조심하세요! file 소비생활센터운영자 26 2019.07.18
1953 해충방지 효과 없는 논‧밭두렁 태우지 마세요! file 소비생활센터운영자 10 2020.02.13
1952 해외직구 화장품에서 MIT(메칠이소치아졸리논) 검출 file 소비생활센터운영자 26 2019.11.14
1951 해외직구 시 사기의심 사이트 거래 주의해야 file 소비생활센터운영자 48 2019.02.01
1950 해외직구 배송대행 서비스‘미배송·배송지연’피해 많아 file 소비생활센터운영자 41 2019.07.31
1949 해외제조업소 현지실사 결과에 따른 필리핀 스낵과자 수입중단 조치 file 소비생활센터운영자 119 2017.10.10
1948 해외용 포켓 와이파이, 통신 장애 시 배상받기 어려워 file 소비생활센터운영자 27 2019.03.06
1947 해외여행객 모기매개감염병 주의 당부 file 소비생활센터운영자 52 2018.07.18
Board Pagination Prev 1 2 3 4 5 6 7 8 9 10 ... 102 Next
/ 102

로그인

로그인폼

로그인 유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