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상담전화   (033)249-3034 평일 09시-18시, 12시-13시 점심시간(주말/휴일 휴무)
조회 수 62 추천 수 0 댓글 0
?

단축키

Prev이전 문서

Next다음 문서

크게 작게 위로 아래로 댓글로 가기 인쇄 첨부
?

단축키

Prev이전 문서

Next다음 문서

크게 작게 위로 아래로 댓글로 가기 인쇄 첨부

- 난방기기, 취사도구 취급 시 소비자 주의 필요 -

한국소비자원(원장 이희숙)과 행정안전부(장관 진영)는 예년보다 포근한 날씨로 캠핑장 이용객이 늘 것으로 예상됨에 따라 캠핑장 안전사고 예방을 위한 소비자안전주의보를 발령했다.

국민여가활동 조사에 따르면, 국민들이 캠핑을 휴가 동안 가장 즐겨하는 여가활동 중 4위로 꼽았고, 최근 5년 간('15년~'19년) 한국소비자원 소비자위해감시시스템에(CISS)*에 접수된 캠핑장 관련 안전사고는 총 195건에 달하며, 특히 2019년에는 51건이 접수되어 2018년 34건 대비 1.5배 증가했다.

* 소비자기본법」에 따라 전국 62개 병원, 18개 소방서 등 80개 위해정보제출기관과 1372 소비자상담센터 등을 통해 위해정보를 수집하고 분석·평가하는 시스템(CISS: Consumer Injury Surveillance System)


최근 5년 간 접수된 캠핑장 안전사고 195건을 위해원인별로 분석한 결과, `미끄러짐·넘어짐', `부딪힘' 등 물리적 충격으로 발생한 사고가 93건(47.7%)으로 가장 많았고, 화재·발연·과열·가스 관련 사고가 50건(25.6%)으로 뒤를 이었다.


                                                                     [ 위해원인별 캠핑장 안전사고 현황 ]

                                                                                     (단위 : 건, %)

위해원인

세부원인

건수

합계(비율)

물리적 충격

미끄러짐·넘어짐

30

93(47.7)

부딪힘

25

추락

24

눌림·끼임

8

기타 물리적 충격

6

화재·발연·과열·가스

화재·발연·과열 관련

25

50(25.6)

고온물질

18

가스 관련 및 기타

7

기타(제품 고장, 식품 섭취, 이물질, 동물에 의한 상해 등)

52

52(26.7)

합계

195

195(100.0)

[ 출처 : 한국소비자원 소비자위해감시시스템 ]


위해증상별로는 피부가 찢어지거나 베이는 등의 사고가 81건(41.5%)으로 가장 많았고, 열에 의한 화상과 일산화탄소 중독으로 인한 어지러움, 산소결핍 등 난방기기 및 취사기구 이용 중 발생하는 위해증상이 60건(30.8%)*이었다.

* 관련 사례: ’19. 12. 캠핑장에서 텐트 내부에 숯을 피우고 취침 중 중독사고(추정) 발생(사망 1명, 중상 1명)

연령별*로는 `9세 이하 어린이'의 안전사고가 110건(57.0%)으로 가장 많았고, `10대' 22건(11.4%), `30대' 19건(9.8%) 순이었으며, `9세 이하 어린이'의 경우 넘어지거나 부딪히는 물리적 충격으로 인한 사고가 68건(61.8%)으로 가장 많이 나타났다.

* 연령을 알 수 없는 2건을 제외한 총 193건을 분석


한국소비자원과 행정안전부는 캠핑장 이용자들에게 ▲텐트 안에서 난로 등의 난방기기를 사용하지 않을 것, ▲휴대용 가스레인지를 사용할 때는 삼발이 보다 큰 냄비나 불판을 사용하지 않을 것, ▲화로에 불을 피울 때는 주변에 물을 뿌리고 잔불 정리를 철저히 할 것, ▲텐트 줄을 고정할 때는 야광으로 된 줄이나 끝막이(스토퍼)를 사용하는 등 캠핑장 이용 안전수칙 준수를 당부했다.


List of Articles
번호 제목 글쓴이 조회 수 날짜
668 유행성각결막염 지속 증가, 예방수칙 철저히 준수 당부 file 소비생활센터운영자 43 2018.08.27
667 육교 승강기, 관리감독 안되고 안전성도 문제 있어 file 소비생활센터운영자 98 2017.09.07
666 의료기기 부작용 공개 확대..."제품별로 확인하세요" file 소비생활센터운영자 20 2019.01.29
665 의료기기인 '모유착유기', 안전하게 사용하세요 file 소비생활센터운영자 28 2019.05.02
664 의류·신발 등 전자상거래 주문제작 상품 소비자피해 주의 file 소비생활센터운영자 107 2018.11.05
663 의류제품 소비자분쟁, 절반 이상이 사업자 책임으로 나타나 file 강원도소비생활센터 120 2017.03.31
662 의약품 부작용 피해구제 ☎14-3330로 전화하세요 file 소비생활센터운영자 21 2021.01.20
661 의약품 부작용인가요? '약물안전카드' 사용하세요! file 소비생활센터운영자 24 2020.08.28
660 이동통신서비스 관련 고령소비자 피해 지속 발생 file 소비생활센터운영자 29 2019.02.27
659 이른 더위에도 식중독 없이 안전하게 file 소비생활센터운영자 80 2017.05.23
658 이물 발생한 스프레이 화장품 교환 또는 환불 조치 강원도소비생활센터 228 2016.09.30
657 이물질 혼입 가능성 있는 Lake Champlain Chocolates 초콜릿 판매차단(1) 소비생활센터운영자 23 2021.03.18
656 이물질 혼입 가능성 있는 Lake Champlain Chocolates 초콜릿 판매차단(2) 소비생활센터운영자 24 2021.03.18
655 이물질 혼입 가능성 있는 Lake Champlain Chocolates 초콜릿 판매차단(3) 소비생활센터운영자 26 2021.03.18
654 이물질 혼입 가능성 있는 마루코메 즉석 미소국 판매차단 소비생활센터운영자 20 2021.03.17
653 이부프로펜 등 비스테로이드성 항염증제, 임신 20주 이후 사용 제한 file 소비생활센터운영자 19 2020.10.19
652 이사업체 허가여부 확인하고, 계약서 꼼꼼히 작성해야 강원도소비생활센터 567 2016.09.09
651 이사철 가스안전사고에 주의하세요! file 소비생활센터운영자 34 2019.04.18
650 이슬람 성지순례 기간(Hajj) 전후 사우디아라비아 방문 시 메르스 감염 주의 file 소비생활센터운영자 23 2019.07.30
649 이슬람 성지순례 기간(Hajj, ’17년8월30일∼9월4일) 동안 사우디아라비아 방문 시 메르스 감염 주의 소비생활센터운영자 83 2017.08.22
Board Pagination Prev 1 ... 70 71 72 73 74 75 76 77 78 79 ... 108 Next
/ 108

로그인

로그인폼

로그인 유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