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상담전화   (033)249-3034 평일 09시-18시, 12시-13시 점심시간(주말/휴일 휴무)
?

단축키

Prev이전 문서

Next다음 문서

크게 작게 위로 아래로 댓글로 가기 인쇄 첨부
?

단축키

Prev이전 문서

Next다음 문서

크게 작게 위로 아래로 댓글로 가기 인쇄 첨부

- 광고에 현혹되지 말고 치료여부 신중히 결정해야 -

최근 인기를 끌고 있는 치아 투명교정*이 광고내용이나 사전설명과 달리 효과가 없거나 단계별 치료가 적절히 이루어지지 않아 교정치료를 중단하는 피해 뿐 아니라 선납한 고액의 진료비를 돌려받지 못해 이중피해를 겪고 있다는 소비자불만이 급증하고 있어 주의가 요구된다.

* 얇고 투명한 레진(특수 강화 플라스틱)으로 된 틀을 이용하여 치열을 교정하는 시술

소비자불만 전년동기 대비 186.7% 증가

한국소비자원에 따르면 최근 2년 3개월간(2016.1.1.~2018.3.20.) 1372소비자상담센터*에 접수된 투명교정 관련 불만은 총 332건으로 해마다 증가하고 있다. 특히, 최근 3개월 동안 86건이 접수되어 전년동기 (30건) 대비 186.7% 증가했다.

* 공정거래위원회가 운영하는 전국 단위 소비자상담 통합 콜센터(국번없이 1372)로 소비자단체·한국소비자원·광역지자체가 참여하여 상담을 수행

또한, 진료비는 100만원대부터 700만원대까지 개인별 편차가 큰 것으로 나타났다.

’부실진료‘ 불만이 투명교정 치료중단 사유의 절반 이상 차지

투명교정 치료중단 사유는 의료기관의 ‘부실진료’가 180건(54.2%)으로 절반 이상을 차지했고, ‘부작용 발생’이 60건(18.1%)을 차지했다.

부실진료의 세부 내용으로는 ‘효과없음’이 50건(27.8%)으로 가장 많았고, ‘진료 및 관리소홀’ 34건(18.9%), ‘교정장치 제공지연’ 27건(15.0%), ‘교정장치 이상’ 19건(10.6%) 등 의료기관의 진료 및 사후관리 전반에 대한 불만이었다.

선납진료비 환급기준 마련과 과장광고 규제 필요

투명교정의 경우 치료대상이 제한적이고 소비자의 협조가 절대적으로 필요하며 성실하게 진료를 받더라도 원하는 대로 교정이 되지 않는 경우도 있기 때문에 단계별로 교정상태를 꼼꼼히 확인하면서 치료를 진행해야 한다.

그러나 일부 의료기관의 경우 과도한 이벤트성 광고로 소비자를 유인한 후 무분별하고 불성실한 진료를 행하거나 치료가 중단된 경우에도 소비자가 선납한 진료비 환급 거부 또는 과다한 위약금 등을 청구하고 있다.

이처럼 투명교정 관련 분쟁이 많아지면서 지난해 대한치과교정학회는 교정진료비 환불 권고안에 투명교정 장치를 포함(2017.12. 개정)시켰으나 소비자피해를 해결하기에는 미흡한 실정이다.

한국소비자원은 투명교정 등 치아교정 중단으로 인한 소비자피해의 효율적 해결을 위해 관련기관과 협의하여 선납진료비 환급기준(소비자분쟁해결기준)을 마련하는 한편, 피해예방 및 확산 방지를 위해 학회 등과 함께 소비자정보를 지속적으로 제공할 예정이다. 아울러 관계부처에는 과도한 가격할인 등 과장광고를 하는 의료기관에 대한 관리·감독 강화를 요청할 계획이다.

또한, 소비자들에게는 ▲가격할인이나 이벤트 등 광고에 현혹되지 말고 ▲투명교정 대상 여부와 치료 효과, 관리, 주치의 변경 여부 등에 대한 정보를 사전에 충분히 확인한 후 치료 여부를 결정하며 ▲장치를 제대로 착용하지 않으면 교정 효과가 없을 수 있음을 충분히 인식하고, 골격과 치아상태 등에 따라 적합한 치료법을 선택하도록 당부했다.



[ 한국소비자원 2018-03-29 ]


List of Articles
번호 제목 글쓴이 조회 수 날짜
286 즐거운 여름 휴가, 바닷가 비브리오 식중독 주의! file 소비생활센터운영자 21 2019.07.26
285 즐거운 여름휴가 안전하게 다녀오세요! file 소비생활센터운영자 19 2019.07.11
284 지속되는 폭염, 수인성 식품매개 감염병 발생 주의! file 소비생활센터운영자 46 2018.08.02
283 지속되는 한파, 저체온증에 주의하세요 file 소비생활센터운영자 80 2017.12.21
282 지역축제 안전사고 조심하세요! file 소비생활센터운영자 21 2019.04.04
281 지인 사칭 메신저피싱 등 주의, 소비자경보 "경고" 발령! file 소비생활센터운영자 66 2018.04.24
280 지인을 사칭한 메신저피싱 주의 당부 file 소비생활센터운영자 38 2018.12.18
279 지진 행동요령, 미리 확인하세요! file 소비생활센터운영자 45 2018.09.06
278 지진, 이제는 쉽게 배울 수 있어요! file 소비생활센터운영자 65 2018.04.26
277 지퍼에 별도 보호 장치가 없어 어린이 질식 위험 있는 빈백의자 판매차단 소비생활센터운영자 14 2020.08.24
276 지폐투입구가 돌출된 자동판매기 강원도소비생활센터 279 2016.07.07
275 지하철, 장애인 이용 시 안전사고 위험 높아 file 소비생활센터운영자 57 2018.12.18
274 질병관리본부, ‘일본뇌염 경보’ 발령 file 소비생활센터운영자 51 2018.07.09
273 질병관리본부, ‘일본뇌염 경보’ 발령 file 소비생활센터운영자 15 2019.07.22
272 질병관리본부, ‘일본뇌염 주의보’ 발령 file 소비생활센터운영자 24 2019.04.08
271 질병관리본부, 대한의학회와 함께 ‘미세먼지 건강수칙’을 알려드립니다 file 소비생활센터운영자 47 2020.02.27
270 질병관리본부, 비브리오패혈증 주의 당부 file 소비생활센터운영자 73 2018.03.29
269 질병관리본부, 여름철(5~9월) 감염병 예방 관리 강화 file 소비생활센터운영자 14 2019.05.02
268 질병관리본부, 인플루엔자 유행주의보 발령 소비생활센터운영자 37 2018.11.16
267 질병관리본부,‘일본뇌염 주의보’발령 file 소비생활센터운영자 9 2020.03.26
Board Pagination Prev 1 ... 70 71 72 73 74 75 76 77 78 79 ... 89 Next
/ 89

로그인

로그인폼

로그인 유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