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상담전화   (033)249-3034 평일 09시-18시, 12시-13시 점심시간(주말/휴일 휴무)
?

단축키

Prev이전 문서

Next다음 문서

크게 작게 위로 아래로 댓글로 가기 인쇄 첨부
?

단축키

Prev이전 문서

Next다음 문서

크게 작게 위로 아래로 댓글로 가기 인쇄 첨부

한국소비자원(원장 이희숙)과 행정안전부(장관 진영)가 2019년 소비자위해감시시스템(CISS)*에 접수된 위해정보 총 73,007건을 분석한 결과, 가정(주택) 내에서 안전사고가 가장 많이 발생하는 것으로 나타났다. 코로나바이러스감염증 확산으로 가정 내 생활이 많아지면서 안전사고도 예년보다 증가할 가능성이 높아 사고 예방을 위한 소비자들의 각별한 주의가 필요하다.

* CISS(Consumer Injury Surveillance System) : 한국소비자원이「소비자기본법」에 따라 전국 63개 병원, 18개 소방서 등 81개 위해정보제출기관과 1372 소비자상담센터 등을 통해 위해정보를 수집하고 분석·평가하는 시스템

◎ 가정 내에서 발생한 안전사고 최근 3년간 지속적으로 증가

최근 3년(’17년~’19년)간 접수된 위해정보 중 가정(주택)에서 발생한 안전사고가 가장 많았으며, 2017년 33,806건(47.6%), 2018년 38,141건(53.0%), 2019년 40,525건(55.5%)으로 계속해서 증가하고 있다.

[ 최근 3년간 상위 5개 위해장소별 현황 ]

                                                                                                                                                                      (단위 : 건, %)

순위

2017

2018

2019

1

주택

33,806(47.6)

주택

38,141(53.0)

주택

40,525(55.5)

2

도로 및 인도

6,549(9.2)

도로 및 인도

13,870(19.3)

도로 및 인도

5,007(6.9)

3

숙박 및 음식점

5,093(7.2)

숙박 및 음식점

5,963(8.3)

숙박 및 음식점

4,813(6.6)

4

여가,문화 및 놀이시설

2,110(3.0)

여가,문화 및 놀이시설

5,012(7.0)

여가,문화 및 놀이시설

2,160(3.0)

5

기타상업시설

1,806(2.5)

교육시설

2,019(2.8)

교육시설

1,820(2.5)

◎ 가정 내 안전사고 중 ‘10세 미만’ 어린이 사고가 매년 40% 이상 차지

가정 내에서 발생한 안전사고 중 연령 확인이 가능한 사례를 분석한 결과, ‘10세 미만’이 2017년 16,687건(50.2%), 2018년 15,518건(42.9%), 2019년 15,838건(40.9%)으로 매년 가장 높은 비중을 차지했고, 다음으로 ‘60세 이상’이 매년 10% 이상으로 뒤를 이었다.

                                                                [ 최근 3년간 연령대별 가정 내 위해사례 현황 ]

                                                                                                                               (단위 : 건, %)

구분

2017

2018

2019

10세 미만

16,687(50.2)

15,518(42.9)

15,838(40.9)

10

1,701(5.1)

1,489(4.1)

1,617(4.2)

20

2,308(6.9)

2,319(6.4)

2,450(6.3)

30

3,049(9.2)

4,240(11.7)

4,627(11.9)

40

2,589(7.8)

3,864(10.7)

4,894(12.6)

50

2,454(7.4)

3,644(10.1)

4,222(10.9)

60세 이상

4,426(13.4)

5,138(14.2)

5,117(13.2)

총계

33,214(100.0)

36,212(100.0)

38,765(100.0)

◎ 가정에서 어린이는 추락사고, 고령자는 미끄러짐 사고에 주의 필요

2019년 발생한 ‘10세 미만’ 어린이의 가정 내 안전사고 15,838건의 주요 위해원인으로는 ‘추락’이 3,905건(24.7%)으로 가장 많았고, 다음으로 ‘미끄러져 넘어짐’(3,286건, 20.7%), ‘부딪힘’(3,251건, 20.5%), ‘눌리거나 끼임’(1,230건, 7.8%) 등의 순이었다.

`10세 미만' 어린이의 경우 영아기(0세), 걸음마기(1~3세), 유아기(4~6), 학령기(7~10세 미만) 등 발달단계에 따라 사고의 양상이 다르게 나타나, 연령별로 보호자의 적절한 사고 예방 조치가 필요하다.

                                                                     [ 발달단계별 10세 미만 어린이 주요 위해 사례 ]

발달단계

주요 위해 사례

취학 전

영아기(0)

(9개월, )

유아용 침대 1m 높이에서 추락하여 안와골절 발생

걸음마기(1~3)

(3, )

집에서 미끄러지면서 식탁 모서리에 얼굴 부딪힘

유아기(4~6)

(4, )

화장실 세면대에서 왼쪽 아랫니 부딪힘

학령기(7~10세 미만)

(9, )

거실에서 미끄러져 뒤로 넘어지면서 탁자 모서리에 뒤통수 부딪힘

* 안와 골절: 외력에 의해서 안구를 둘러싸고 있는 뼈에 골절이 생긴 상태

2019년에 발생한 `60세 이상' 고령자의 가정 내 안전사고 5,117건의 위해원인으로는 미끄러져 넘어지는 사고가 2,415건(47.2%)으로 가장 많았고, 위해발생장소로는 화장실/욕실에서 발생하는 사고의 비율이 19.6%(1,003건)로 다른 연령대에 비해 상대적으로 높아* 이에 대비할 필요가 있는 것으로 나타났다.

* 화장실/욕실 안전사고 순위 : (10세 미만~50대) 4위, (60세 이상) 2위

◎ 가정 내 안전사고 예방을 위한 위해요소 점검 필요

어린이, 고령자 등 안전취약계층의 가정 내 사고 예방을 위해 ▲생활 반경 내에 설치된 가구나 가전제품 등의 위해요소를 주기적으로 점검하고, ▲침대 낙상 방지 보조 난간 및 모서리 부딪힘 방지용품 설치, 욕실 바닥 미끄럼 방지 스티커 부착 등 각 가정에 적합한 예방조치를 취할 필요가 있다.

앞으로 한국소비자원과 행정안전부는 “사회적 배려계층의 안전을 위해 지자체, 유관기관과 협력하여 안전사고 예방가이드를 제작하고 전국에 배포하는 등 다양한 위해저감 활동을 전개할 예정”이라고 밝혔다. 아울러 소비자들에게는 위해가 발생했거나 발생 우려가 있는 경우 위해정보신고 핫라인(☎080-900-3500)이나 모바일앱 또는 한국소비자원 CISS 홈페이지(www.ciss.go.kr)를 통해 신고해 줄 것을 당부했다.

* 자세한 내용은 한국소비자원 CISS 홈페이지 내 ‘위해정보동향’ - ‘소비자위해동향’에서 확인하실 수 있습니다.


List of Articles
번호 제목 글쓴이 조회 수 날짜
1904 품질 문제 있는 엽산 함유한 BetterYou 구강 스프레이 판매차단 소비생활센터운영자 1 2021.01.27
1903 플라스틱 혼입 가능성 있는 Aptamil 영유아 시리얼 판매차단 소비생활센터운영자 1 2021.01.27
1902 녹농균 감염 위험 있는 Method 핸드워시 판매차단 소비생활센터운영자 1 2021.01.27
1901 총전이량 기준 초과한 ELITE 스포츠물병 판매차단 소비생활센터운영자 1 2021.01.27
1900 뚜껑 결함으로 화상 위험 있는 Crock- Pot 전기 압력밥솥 판매차단 소비생활센터운영자 1 2021.01.27
1899 어린이보호포장 미비한 Bob Smith Industries 순간접착제 판매차단 소비생활센터운영자 1 2021.01.27
1898 잠금탭이 분리되어 손 부상 위험 있는 Mueller Austria 양파용 채칼 판매차단 소비생활센터운영자 1 2021.01.27
1897 입증되지 않은 문구 사용한 Supernal 일회용 마스크 판매차단 소비생활센터운영자 1 2021.01.27
1896 원료 원산지 정보 잘못 기재한 불독(ブルドック) 오꼬노미 소스 판매차단 소비생활센터운영자 4 2021.01.27
1895 코웨이㈜ 안마의자 척추온열(MC-P02) 자발적 무상수리 안내 소비생활센터운영자 2 2021.01.27
1894 디지털 콘텐츠 구독, 부당 거래관행으로 소비자피해 우려 file 소비생활센터운영자 2 2021.01.27
1893 향정신성의약품 식욕억제제, 사용 전에 확인하세요! file 소비생활센터운영자 1 2021.01.27
1892 산업시설 화재, 작은 담배꽁초가 가장 큰 원인! file 소비생활센터운영자 6 2021.01.21
1891 코로나19 방역 용도로 손소독제(의약외품)를 사용해야 file 소비생활센터운영자 7 2021.01.21
1890 건물 주차장 차량 진ㆍ출입로, 시각장애인 사고 위험 높아 file 소비생활센터운영자 6 2021.01.20
1889 의약품 부작용 피해구제 ☎14-3330로 전화하세요 file 소비생활센터운영자 6 2021.01.20
1888 식품 등에 '불면증 치료.완화 등' 불법 광고행위 적발 file 소비생활센터운영자 6 2021.01.19
1887 고춧대 차(茶), 코로나19 예방.치료 광고에 현혹되지 마세요 file 소비생활센터운영자 3 2021.01.19
1886 "일반의약품 사용설명서 버리지 마세요!" file 소비생활센터운영자 7 2021.01.18
1885 화재 발생하면 피난 유도등 보고 신속히 대피하세요! file 소비생활센터운영자 16 2021.01.14
Board Pagination Prev 1 2 3 4 5 6 7 8 9 10 ... 99 Next
/ 99

로그인

로그인폼

로그인 유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