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상담전화   (033)249-3034 평일 09시-18시, 12시-13시 점심시간(주말/휴일 휴무)
?

단축키

Prev이전 문서

Next다음 문서

크게 작게 위로 아래로 댓글로 가기 인쇄 첨부
?

단축키

Prev이전 문서

Next다음 문서

크게 작게 위로 아래로 댓글로 가기 인쇄 첨부

최근 여행수요가 늘면서 항공여객 시장 성장세가 지속되는 가운데 관련 소비자 불만도 증가하고 있어 주의가 요구된다.

한국소비자원이 제주지역 항공여객운송서비스관련 1372소비자상담센터*에 접수된 소비자 불만상담 추이를 분석한 결과, 지난 36개월 간(2014.1.~2017.6.) 439건이 접수되었고, 특히 지난해에는 전년대비 24.6% 증가한 142건이 접수되었다.

* 1372소비자상담센터는 공정거래위원회가 운영하는 전국 단위 소비자상담 통합 콜센터(국번없이 1372)로 소비자단체·한국소비자원·광역지자체가 참여하여 상담을 수행


                                 [ 연도별 소비자 불만상담 접수 현황 ]

                [단위 : , (%)]

구 분

2014

2015

2016

20176

건수 (증감률)

110

114 (3.6)

142 (24.6)

73

439

유형별로는 항공권 구매 취소 시 위약금 과다요구 및 환불거부·지연 등 환불관련이 196(44.6%)으로 가장 많았다. 다음으로 결항, 연착 등 운송 불이행·지연’ 87(19.8%), ‘위탁수하물 분실·파손’ 29(6.6%), ‘계약변경 및 할인적용 불만’ 22(5.0%) 등의 순이었다.


[ 유형별 현황 ]

[단위 : , (%)]

유 형

환불 관련
(위약금 과다요구,

환불거부·지연)

운 송

불이행·지연

위탁수하물

분실·파손

계약변경 및

할인적용 불만

기 타*

건수

(비율)

196 (44.6)

87 (19.8)

29 (6.6)

22 (5.0)

105 (24.0)

439(100.0)

* 서비스 불만, 마일리지 관련, 안전사고 등

항공사명이 확인 가능한 299건을 분석한 결과, 국적별로는 국적항공사가 262(87.6%)으로 외국적항공사 37(12.4%)보다 많았다. 세부적으로는 국적항공사 중 저비용항공사가 209(79.8%)으로 대형항공사 53(20.2%) 보다 많았다.

대형항공사의 경우, 전체 소비자 불만 중 운송 불이행·지연이 차지하는 비율은 26.4%로 저비용항공사(22.0%) 보다 높았다. 반면, 저비용항공사의 경우, ‘위탁수하물 분실·파손계약변경 및 할인적용 불만이 전체의 각 9.1%, 8.6%로 대형항공사에 비해 상대적으로 비중이 높은 것으로 나타났다.


                                           [ 항공사 규모별·유형별 현황 ]

                                                                      [단위 : , (%)]

구분

국적항공사

대형

저비용

소계

환불 관련(위약금 과다요구, 환불거부·지연)

19(35.8)

79(37.8)

98(37.4)

운송 불이행·지연

14(26.4)

46(22.0)

60(22.9)

위탁수하물 분실·파손

2(3.8)

19(9.1)

21(8.0)

계약변경 및 할인적용 불만

-

18(8.6)

18(6.9)

기타*

18(34.0)

47(22.5)

65(24.8)

53(100.0)

209(100.0)

262(100.0)

* 서비스 불만, 마일리지 관련, 안전사고 등

한편, 국적항공사의 환불수수료를 비교한 결과, 국내선은 대형항공사가 1~8천원으로 다소 저렴했고, 저비용항공사는 특가 상품의 환불이 어려운 경우도 있어 항공권 구매 시 가격 및 환불조건을 꼼꼼히 비교할 필요가 있었다.

국제선의 경우, 대형항공사와 저비용항공사 모두 취소시기에 따라 47개의 구간으로 나누어 차등부과하고 있었는데, 출발일이 가까울수록 높은 수수료를 부과하는 것으로 나타났다.

한국소비자원은 소비자피해 예방을 위해 항공권 구매 시 약관과 예약내용을 꼼꼼히 확인할 것 출발일 전 스케줄 변동 여부를 수시로 확인하고 최소 출발 2~3시간 전 공항에 도착할 것 최종 목적지에서 위탁수하물이 도착하지 않거나 분실?파손된 경우 즉시 공항 내 항공사 직원에게 알릴 것을 당부했다.


[ 한국소비자원 2017-09-27 ]


List of Articles
번호 제목 글쓴이 조회 수 날짜
1424 전기찜질기 7개 제품, 자발적 교환·환급 등 안내 강원도소비생활센터 229 2017.01.24
1423 명절사기 주의보 강원도소비생활센터 252 2017.01.24
1422 패류독소 발생 및 검사현황 강원도소비생활센터 137 2017.01.26
1421 계란 관련 Q&A file 강원도소비생활센터 101 2017.01.26
1420 동충하초 판매중단 및 교환 또는 환불 강원도소비생활센터 217 2017.01.26
1419 뮈싱쇠 비치체어(해변의자) 전액 환불 안내 강원도소비생활센터 281 2017.01.26
1418 일부 동충하초 제품, 식중독균 기준 초과 검출 강원도소비생활센터 166 2017.02.03
1417 대부분의 가정용살충제 제품, 살충성분 함량기준 적합 강원도소비생활센터 168 2017.02.03
1416 일본산 수입식품 방사능검사 결과 (2017.1.20.∼2017.2.2.) file 강원도소비생활센터 119 2017.02.06
1415 톱날 노출로 열상 위험 있는 마끼다 방진원형톱 무상수리 안내 강원도소비생활센터 392 2017.02.07
1414 스로틀케이블 결함으로 충돌 위험 있는 YAMAHA ATV 무상수리 강원도소비생활센터 178 2017.02.07
1413 Bontrager 전조등/후미등 판매중지 안내 강원도소비생활센터 167 2017.02.07
1412 FOX FLOAT X2 리어 쇼크업소버 리콜 안내 강원도소비생활센터 257 2017.02.07
1411 IMUSA 커피메이커 판매중지 안내 강원도소비생활센터 169 2017.02.07
1410 Kidde 화재/일산화탄소 경보기 판매중지 안내 강원도소비생활센터 470 2017.02.07
1409 TCP LED램프 판매중지 안내 강원도소비생활센터 145 2017.02.07
1408 2016년 12월 소비자 위해정보 동향 file 강원도소비생활센터 101 2017.02.07
1407 과열에 따른 감전 위험성 있는 암염램프 판매 중지 강원도소비생활센터 155 2017.02.08
1406 호기 친온성 세균 등 감염 우려있는 VICCO社치약 판매 중지 강원도소비생활센터 175 2017.02.08
1405 화재 위험 있는 Kikkerland Design社 대나무받침이 있는 유리주전자 판매중지 강원도소비생활센터 186 2017.02.08
Board Pagination Prev 1 ... 11 12 13 14 15 16 17 18 19 20 ... 87 Next
/ 87

로그인

로그인폼

로그인 유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