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상담전화   (033)249-3034 평일 09시-18시, 12시-13시 점심시간(주말/휴일 휴무)
?

단축키

Prev이전 문서

Next다음 문서

크게 작게 위로 아래로 댓글로 가기 인쇄 첨부
?

단축키

Prev이전 문서

Next다음 문서

크게 작게 위로 아래로 댓글로 가기 인쇄 첨부

스키장 안전사고의 45.0%가 골절사고로 나타나

- 슬로프에서 미끄러지거나 넘어지는 사고가 많아 소비자 주의 필요 -

 

한국소비자원(원장 이희숙)과 행정안전부(장관 진영)는 본격적인 스키시즌을 맞아 스키장 내에서 미끄러지거나 부딪히는 사고의 발생이 우려됨에 따라 소비자안전주의보를 발령했다.

스키장 안전사고는 최근 5시즌*('14년~'19년) 동안 총 761건이 한국소비자원 소비자위해감시시스템(CISS)**에 접수되었다

* 한 시즌을 스키장 개·폐장 시기에 맞춰 전년 12월부터 다음해 2월까지로 봄.

**「소비자기본법」에 따라 전국 62개 병원, 18개 소방서 등 80개 위해정보제출기관과 1372 소비자상담센터 등을 통해 위해정보를 수집하고 분석·평가하는 시스템(CISS: Consumer Injury Surveillance System)

[ 스키장 안전사고 접수 현황 ]

(단위 : 건)

구분’14∼’15 시즌’15∼’16 시즌’16∼’17 시즌’17∼’18 시즌’18∼’19 시즌합계
접수 건145107240160109761

‘16~‘17 시즌에 스키장 안전사고가 급증함에 따라 원인 분석 및 실태조사(한국소비자원, 2018.1.)를 통해 소비자의 주의를 당부한 이후 전체 사고건수는 대폭 감소*했으나 골절, 뇌진탕 등 장기간 치료를 요하는 사고는 여전히 다발(50.9%)하고 있어 스키장 이용자의 주의가 필요하다.

* ’16~’17 시즌 대비 ’18~’19 시즌 54.6% 감소

최근 2년간('17∼'18 시즌, '18∼'19 시즌) 접수된 안전사고 269건을 분석한 결과, 스키장 이용 중에 미끄러지거나 넘어져 다친 사고가 92.6%(249건)로 가장 많았다. 주로 슬로프에서 발생한 사고였으나, 리프트 하차지점에서 내리다가 넘어지는 경우도 있었다.

또한 슬로프 가장자리의 펜스, 스키 폴대 등에 부딪히거나 이용자 간에 충돌한 사고가 4.1%(11건)를 차지했다.

상해 부위는 `팔·손' 35.7%(96건), `둔부·다리·발' 27.9%(75건), `머리·얼굴' 18.9%(51건), `목·어깨' 11.5%(31건) 순이었다. 특히 `팔·손', `둔부·다리·발', `목·어깨' 관련 상해 202건 중 69.8%(141건)는 근육, 뼈 및 인대 손상으로 이어지는 것으로 나타났다.

[ 상해증상별 상해부위 현황 ]

(단위 : 건,%)

구분팔·손둔부·다리·발머리·얼굴목·어깨몸통기타합계(비율)
근육, 뼈 및 인대 손상골절57325216-121(45.0)
염좌(삠)916-1--26(9.7)
탈구1113--6(2.2)
소계67496256-153(56.9)
타박상2824967-74(27.5)
뇌진탕--16---16(5.9)
피부 및 피하조직 손상1218--122(8.2)
기타손상--2--24(1.5)
합계96755131133269(100.0)

상해 증상은 `골절'이 45.0%(121건)로 가장 많았고, `타박상' 27.5%(74건), `염좌(삠)' 9.7%(26건) 등의 순이었다. 골절의 경우 치료기간이 오래 걸리고, 다리 부위에 타박상을 입을 경우 종종 무릎이나 발목부위의 인대 파열을 동반하는 경우가 있으므로 주의가 필요하다. 아울러 `뇌진탕'을 입은 경우도 5.9%(16건)였는데, 뇌진탕 등 외상성 뇌손상의 경우 기억상실이나 사망에까지 이를 수 있어 각별히 유의해야 한다.

스키는 멈추는 기술이 미흡하면 두 발이 과도하게 벌어져 다리를 다칠 수 있고, 스노보드는 넘어질 때 손으로 바닥을 짚으면서 팔, 어깨 부위를 많이 다칠 수 있어 보호 장구 착용이 필수적이다.

한국소비자원과 행정안전부는 스키장 이용자들에게 ▲부상 없이 넘어지는 방법 등 기초 강습을 철저히 받을 것, ▲사전에 충분히 준비운동을 할 것, ▲반드시 안전모, 보호대 등 보호 장구를 착용할 것, ▲실력에 맞는 슬로프를 이용할 것, ▲상해보험 등 보험 가입을 고려할 것 등 스키장 이용 안전수칙의 준수를 당부했다.


 

자세한 사항은 첨부파일을 참조하시기 바랍니다.

 

[한국소비자원 2019-12-19]


List of Articles
번호 제목 글쓴이 조회 수 날짜
226 피해다발업체 소비생활센터운영자 15 2020.08.11
225 가전 사기피해 주의 file 소비생활센터운영자 15 2020.08.11
224 물기 많은 여름철 감전사고에 주의하세요 file 소비생활센터운영자 15 2020.07.02
223 무덥고 습한 여름철, 의료기기 안전하게 사용하세요! file 소비생활센터운영자 15 2020.06.25
222 여름철, 병원성대장균 식중독에 주의하세요 file 소비생활센터운영자 15 2020.06.25
221 Red Crown 가성소다, 어린이 보호포장 미비하여 판매차단 소비생활센터운영자 15 2020.05.21
220 플라스틱 조각 혼입 가능성 있는 Branston 피클 판매차단(1) 소비생활센터운영자 15 2020.05.21
219 유해물질 함유되어 발암 위험 있는 BECO 수영장갑 판매차단 소비생활센터운영자 15 2020.05.21
218 신용카드를 이용한 지방세 등 대납사기를 조심하세요 - 소비자경보 「주의」 발령 file 소비생활센터운영자 15 2020.02.06
217 손상발생 해마다 증가, 손상예방이 중요! file 소비생활센터운영자 15 2019.12.18
216 전기난로, 안전한 사용으로 화재 예방하세요! file 소비생활센터운영자 15 2019.11.21
215 해외송금 알바를 가장한 보이스피싱 피해금 인출책 모집광고를 조심하세요 - 소비자경보 주의 발령 file 소비생활센터운영자 15 2019.11.15
214 태국 유입 홍역발생 지속, 여행자 대상 주의 당부 file 소비생활센터운영자 15 2019.10.21
213 알쏭달쏭 야생버섯 따지도 먹지도 마세요 file 소비생활센터운영자 15 2019.09.19
212 추석 택배, 소액결제 등을 사칭한 스미싱 피해 주의! file 소비생활센터운영자 15 2019.09.04
211 아기띠 혹은 슬링 구입 시 고려사항 소비생활센터운영자 15 2019.09.04
210 질병관리본부, ‘일본뇌염 경보’ 발령 file 소비생활센터운영자 15 2019.07.22
209 봄철 독나물 식중독사고에 주의하세요! file 소비생활센터운영자 15 2019.05.17
208 비타민D 과량 함유된 Hill’s Pet Nutrition 애완견 사료 이상증상 유발 가능성 있어 판매 차단 소비생활센터운영자 15 2019.05.16
207 Wowmax 봉제인형, 질식 우려로 판매 차단 소비생활센터운영자 15 2019.05.16
Board Pagination Prev 1 ... 73 74 75 76 77 78 79 80 81 82 ... 89 Next
/ 89

로그인

로그인폼

로그인 유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