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상담전화   (033)249-3034 평일 09시-18시, 12시-13시 점심시간(주말/휴일 휴무)
조회 수 826 추천 수 0 댓글 0
?

단축키

Prev이전 문서

Next다음 문서

크게 작게 위로 아래로 댓글로 가기 인쇄
?

단축키

Prev이전 문서

Next다음 문서

크게 작게 위로 아래로 댓글로 가기 인쇄
여름철, 에어컨 실외기 화재사고 주의!
- 실외기 연결부 전선 및 통풍 환경 점검 필요-

  에어컨 화재의 약 64%가 에어컨 실외기에서 발생했으며 이러한 실외기 화재는 에어컨 사용이 절정에 달하는 8월에 가장 많이 발생하므로 소비자들의 주의가 필요하다.

  한국소비자원(www.kca.go.kr)에 따르면, 소비자위해감시시스템(CISS)*에 2012년부터 2014년까지 접수된 에어컨 화재사고는 총 146건이며 이 가운데 93건(63.7%)이 실외기에서 발생한 화재였다.
* 소비자위해감시시스템(CISS : Consumer Injury Surveillance System)
  소비자기본법에 의거해 전국의 62개 병원, 18개 소방서 등의 위해정보제출기관과 1372소비자상담센터 등을 통해 위해정보를 수집하고 분석ㆍ평가하는 시스템

 


 [에어컨 화재사고 접수현황]

(단위 : 건,%)

구분 2012년 2013년 2014년 합계
실외기에서 발생한 화재사고 5 43 45 93(63.7)
본체에서 발생한 화재사고 2 16 16 34(23.3)
미상 2 4 13 19(13.0)
합계 9 64 74 146*(100.0)

* 국민안전처 중앙소방본부로부터 수집 127건, 1372 소비자상담센터 수집 17건, 기타 2건
- 2010년부터 한국소비자원은 CISS와 국민안전처 중앙소방본부 화재정보시스템을 연계하여 화재정보 수집

 
  실외기 화재의 원인을 분석한 결과, 본체와 실외기 연결부 전선의 합선이 원인으로 추정된 경우가 53건(57.0%)으로 가장 많았다. 그 외에 실외기 내부 전선의 합선이 17건(18.3%), 실외기 과열 23건(24.7%)으로 추정된다.


 [에어컨 실외기 화재 원인별 현황]

(단위 : 건,%)

구분 건수 비율
실외기 연결부 전선의 합선 53 57.0
실외기 내부 전선의 합선 17 18.3
실외기 과열 23 24.7
합계 93 100.0


  에어컨 실외기는 전선이 짧아 다른 전선을 이어서 설치하는 사례가 많은데, 이때 이음부를 비틀림 연결(전선을 꼬아 연결)하면 화재 발생의 위험이 높다. 실외기 전선을 꼬아서 연결한 상태로 장기간 사용하면 전선의 이음부가 풀려 과열될 수 있으므로 실외기의 연결부 전선은 이음부가 없는 단일 전선으로 설치하는 것이 안전하다. 특히 에어컨은 전기 사용량이 많으므로 규격에 맞는 연결부 전선을 사용하여야 한다.

  실외기 내부에 먼지나 습기 등 전기가 잘 흐를 수 있는 이물질이 쌓이는 것도 화재의 원인이 될 수 있다. 이물질이 쌓이면 내부 전선에 합선이 발생할 수 있으므로 전문 청소업체를 통해 주기적으로 내부를 청소하는 등 관리가 필요하다.

  또한 실외기의 바닥에 설치된 방진고무*는 부식되거나 파손되면 진동이 실외기 본체에 전달되어 전선 접속부가 풀리고 과열되면서 화재로 진행될 수 있으므로 즉시 교체해야 한다.
* 진동을 막기 위하여 고무로 만든 용수철

  실외기의 통풍이 잘 되지 않으면 실외기에서 발생한 열기가 방출되지 않아 모터 과열로 화재가 발생할 수 있다. 따라서 실외기는 벽체와 10cm 이상 떨어진 곳에 설치하고 후면에 쌓이는 먼지나 낙엽 등 이물질을 주기적으로 청소해야 한다. 또한 실외기에서 과도한 소음이 나는 경우 즉시 전문가의 점검을 받는 것이 좋다.

  한국소비자원은 에어컨 실외기 화재사고의 예방을 위해 에어컨 사용 전에 반드시 실외기 연결부 전선 상태를 확인하고 과열 방지를 위한 통풍 환경을 점검해야 한다고 당부했다.

 

[한국소비자원 소비자위해감사시스템 2015-08-03]
 


List of Articles
번호 제목 글쓴이 조회 수 날짜
284 ST. Ives 바디로션 3종, 피부염 위험으로 판매 중단 소비생활센터운영자 191 2018.03.21
283 패류독소 발생 및 검사 현황 강원도소비생활센터 192 2016.10.28
282 패류독소 발생 및 검사현황 강원도소비생활센터 192 2016.12.08
281 옥상 외식시설(루프탑), 난간 낮아 안전사고 위험 file 소비생활센터운영자 195 2017.11.30
280 인조손톱, 다수 제품 안전성에 문제 있어 file 소비생활센터운영자 198 2017.07.04
279 패류독소 발생 및 검사현황 강원도소비생활센터 199 2016.07.22
278 설명자료(한국일보 『미국산 계란 유통기한 30일? 45일? 60일?』보도관련) file 강원도소비생활센터 202 2017.01.24
277 기아자동차㈜ 쏘렌토UM 차량 도어래치 무상수리 안내 소비생활센터운영자 202 2017.07.27
276 쌍용자동차㈜ 코란도C 차량, 이음 발생하는 선글라스케이스 무상수리 소비생활센터운영자 205 2018.04.12
275 가스레인지 과열방지장치의 정상작동을 차단하는 센서캡 유통·판매 중지 권고 소비생활센터운영자 210 2017.07.18
274 125활인건강㈜ 125힐링벨트 무상교환 조치 실시 소비생활센터운영자 210 2019.05.14
273 Zoggs 수경세척제, 안구 통증 유발 위험으로 판매 중단 소비생활센터운영자 213 2018.09.07
272 물티슈 판매중단 및 교환 또는 환불 안내 강원도소비생활센터 214 2016.09.08
271 패류독소 발생 및 검사현황 강원도소비생활센터 215 2016.04.29
270 어린이 기호식품 등의 알레르기 유발 식품 표시 제도 본격 시행 file 소비생활센터운영자 215 2017.05.29
269 마감처리 불량에 따라 손 열상 위험있는 다이소 'NEW 양푼이' 회수·환불 안내 소비생활센터운영자 215 2017.07.10
268 유해물질 검출된 '셀라인 다크브라운' 문신용 염료 회수 강원도소비생활센터 216 2016.10.21
267 중모토이 플러스 '놀이터 그네세트', 전복위험으로 환불 소비생활센터운영자 216 2017.10.23
266 대장균 검출된 Rabbit Creek 제빵용 믹스 판매중단 안내 강원도소비생활센터 217 2016.12.07
265 일본산 수입식품 방사능검사 결과(2016.4.8~2016.4.14) file 강원도소비생활센터 219 2016.04.15
Board Pagination Prev 1 ... 70 71 72 73 74 75 76 77 78 79 ... 89 Next
/ 89

로그인

로그인폼

로그인 유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