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상담전화   (033)249-3034 평일 09시-18시, 12시-13시 점심시간(주말/휴일 휴무)
?

단축키

Prev이전 문서

Next다음 문서

크게 작게 위로 아래로 댓글로 가기 인쇄 첨부
?

단축키

Prev이전 문서

Next다음 문서

크게 작게 위로 아래로 댓글로 가기 인쇄 첨부

한국소비자원(원장 이희숙)과 행정안전부(장관 진영)는 봄철 어린이들의 야외활동이 늘면서 승용스포츠 제품*과 관련한 사고가 증가할 것으로 예상됨에 따라 사고 예방에 각별한 주의를 요청했다.

   * 자전거, 킥보드, 롤러스케이트/인라인스케이트(이하 롤러스케이트), 스케이트보드, 바퀴운동화

승용스포츠 제품 어린이 사고 5~6월 가장 많아, 전체의 71.1%가 남아 사고

최근 5년간(’15년~’19년) 한국소비자원 소비자위해감시시스템(CISS*)에 접수된 승용스포츠 제품 관련 만 14세 이하 어린이의 안전사고 건수는 총 6,724건**이었다. 이 중 발생 시기가 확인된 6,633건을 월별로 분석한 결과, 6월이 15.3%(1,012건)로 가장 많았고, 5월(14.5%, 964건)과 9월(12.5%, 829건)이 뒤를 이었다.

   * CISS(Consumer Injury Surveillance System) : 한국소비자원이「소비자기본법」에 따라 전국 63개 병원, 18개 소방서 등 81개 위해정보제출기관과 1372 소비자상담센터 등을 통해 위해정보를 수집하고 분석·평가하는 시스템

  ** ’15년 1,268건, ’16년 1,069건, ’17년 1,465건, ’18년 1,215건, ’19년 1,707건

[ 만 14세 이하 어린이의 승용스포츠 제품 관련 월별 사고추이 ]

성별 확인이 가능한 6,720건 중에서는 남아가 71.1%(4,779건), 여아는 28.9%(1,941건)를 차지해 남아의 안전사고가 여아보다 약 2.5배 많이 발생하는 것으로 나타났다.

킥보드 관련 안전사고 5년간 4.6배 증가

승용스포츠 제품 중 최근 5년간 사고가 가장 많이 발생한 3개 품목은 자전거, 킥보드, 롤러스케이트였으며, 특히 킥보드 관련 사고는 ’15년 184건에서 ’19년 852건으로 4.6배 증가하여 가장 높은 증가율을 보였다. 롤러스케이트는 동 기간 26.1% 증가한 반면, 자전거는 28.5% 감소했다.

[ 최근 5년간 품목별 안전사고 추이 ]

유아기에는 킥보드, 학령기에는 자전거·롤러스케이트 사고가 많아

어린이 발달단계별로는 학령기(7~14세) 사고가 54.5%(3,665건)로 전체의 절반 이상을 차지했으며, 유아기(4~6세) 사고가 30.6%(2,060건)로 그 뒤를 이었다.

품목별로는 킥보드의 경우 유아기에 49.2%(1,242건)의 사고가 발생했으며, 자전거(67.1%, 2,172건), 롤러스케이트(83.9%, 527건), 스케이트보드(92.2%, 271건), 바퀴운동화(95.5%, 42건)는 학령기에 사고 빈도가 높았다.

미끄러지거나 넘어져 열상 · 골절 입는 경우가 많아

위해원인으로는 승용스포츠 제품을 타다 미끄러지거나 넘어지는 사고*가 가장 많았다.

   * 미끄러짐·넘어짐 사고 : 자전거(2,283건, 70.6%), 킥보드(2,312건, 91.6%), 롤러스케이트(609건, 97.0%), 스케이트보드(283건, 96.3%), 바퀴운동화(41건, 93.2%)

위해증상으로는 자전거, 킥보드의 경우 머리 및 얼굴의 피부가 찢어지는 열상*을 입는 사례가 많았다. 롤러스케이트와 스케이트보드는 특히 골절상**을 입는 사례가 많아 부상 방지를 위한 안전모, 손목 팔꿈치 보호대 등 안전장비의 착용이 필수적인 것으로 나타났다.

   * 열상 사고 : 자전거(1,237건, 38.2%), 킥보드(1,028건, 40.7%)

   ** 골절 사고 : 롤러스케이트(223건, 35.5%), 스케이트보드(108건, 36.7%)

[ 롤러스케이트·스케이트보드 다발 위해증상 현황 ]
 

승용스포츠 제품 안전사고 예방을 위한 어린이 교육과 보호자 주의 필요

한국소비자원과 행정안전부는 승용스포츠 제품을 사용하는 어린이와 보호자에게 ▲안전모 등 보호 장구를 반드시 착용할 것, ▲자동차·오토바이가 다니지 않는 안전한 공터나 공원에서 탈 것, ▲내리막길에서는 가속되어 위험하므로 내려서 걸을 것, ▲헤드폰, 이어폰 등 주변 소리를 차단하는 액세서리를 착용하지 말 것 등 승용스포츠 제품 사용 안전수칙의 준수를 당부했다.

 


[ 한국소비자원 2020-05-21 ]


List of Articles
번호 제목 글쓴이 조회 수 날짜
1766 주식시장 변동성 확대에 따른 개인투자자 유의사항 file 소비생활센터운영자 11 2020.04.07
1765 수은 함유해 신경계 손상 위험 있는 Carotone 피부미백제품 판매차단 소비생활센터운영자 11 2020.04.13
1764 작은 부품 삼킴 사고 우려 있는 Innobaby 치발기 판매차단 소비생활센터운영자 11 2020.04.14
1763 작은 부품 삼킴 사고 우려 있는 타이(Ty) 유니콘 봉제인형 판매차단 소비생활센터운영자 11 2020.04.14
1762 Satelite City 강력접착제, 어린이 보호포장 미비하여 판매차단(2) 소비생활센터운영자 11 2020.05.21
1761 중국 후베이성 전역 여행경보 하향 및 아제르바이잔-아르메니아 국경지역 여행경보 상향 소비생활센터운영자 11 2020.08.10
1760 수해지역 철저한 위생관리 주의 당부! file 소비생활센터운영자 11 2020.08.06
1759 땅콩 성분 미표시된 7-Select 프레즐 과자 판매차단 소비생활센터운영자 11 2020.08.24
1758 가을 등산, 안전수칙 준수로 안전산행 하세요! file 소비생활센터운영자 11 2020.10.14
1757 보험 가입 시 과거질병 등을 알리지 않으면 보험금 지급 거절될 수 있어 file 소비생활센터운영자 11 2020.10.14
1756 독감 치료제, 안전하게 사용하세요! file 소비생활센터운영자 11 2020.10.30
1755 전자레인지로 컵라면 조리 시, 은박뚜껑은 완전히 떼어내세요! file 소비생활센터운영자 11 2020.11.02
1754 탄자니아 음트와라(Mtwara)주(州) 여행경보 3단계(철수권고)로 상향 조정 소비생활센터운영자 11 2020.11.09
1753 과전류 차단 장치가 없어 화재,화상 위험 있는 고데기 판매차단 소비생활센터운영자 11 2020.11.23
1752 해외 쇼핑몰에서 배송대행지로 배송 중 분실·도난 주의 file 소비생활센터운영자 11 2020.11.25
1751 찬바람 부는 겨울, 감기약 먹을 때 주의할 사항은? file 소비생활센터운영자 11 2020.11.30
1750 강력한 자성 있는 부품이 분리될 시 질식 위험 있는 완구 판매차단 소비생활센터운영자 11 2021.02.08
1749 잔류농약 기준 초과 수입 마늘쫑 회수 조치 file 소비생활센터운영자 12 2019.03.14
1748 2월 초 갑작스런 한파 시작, 한랭질환 발생 주의! file 소비생활센터운영자 12 2020.02.05
1747 피해다발업체 소비생활센터운영자 12 2020.03.09
Board Pagination Prev 1 ... 9 10 11 12 13 14 15 16 17 18 ... 102 Next
/ 102

로그인

로그인폼

로그인 유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