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상담전화   (033)249-3034 평일 09시-18시, 12시-13시 점심시간(주말/휴일 휴무)
?

단축키

Prev이전 문서

Next다음 문서

크게 작게 위로 아래로 댓글로 가기 인쇄 첨부
?

단축키

Prev이전 문서

Next다음 문서

크게 작게 위로 아래로 댓글로 가기 인쇄 첨부






어린이 베란다(발코니) 사고, 보호자 주의 필요

- 난간 밖으로 추락하거나 문에 끼어 손가락이 절단되기도 -


최근 거주자의 편의에 따라 베란다(발코니) 공간을 취미 공간, 정원, 놀이방, 의류 세탁실 등으로 활용하는 경우가 많다. 베란다(발코니) 공간은 실내 주거공간에 비해 주기적인 청소나 관리가 어렵고 개방한 채로 생활하는 경우가 많으므로, 어린이 안전사고 예방을 위해 보호자의 주의가 요구된다.

◎ 베란다(발코니) 안전사고 ‘10세 미만’이 가장 많아

한국소비자원(원장 이희숙)에 따르면 최근 3년간(2016년~2018년) 소비자위해감시시스템(CISS)*에 접수된 베란다(발코니) 관련 위해사례는 2016년 363건, 2017년 404건, 2018년 391건으로 총 1,158건이었다.

* 「소비자기본법」에 따라 전국 62개 병원, 18개 소방서 등 80개 위해정보제출기관과 1372소비자상담센터 등을 통해 위해정보를 수집하고 분석·평가하는 시스템(Consumer Injury Surveillance System)

연령별로는 ‘10세 미만’이 43.6%(496건)로 가장 많았고, ‘10세 미만’ 중 ‘만 1~3세’(걸음마기) 연령이 65.9%(327건)에 달했다. 걸음마기 어린이는 위험환경에 대한 인식이 부족하고 균형 감각이 완전하지 못하므로 보호자의 각별한 주의가 필요하다.

◎ 10세 미만 어린이 미끄러짐·부딪힘으로 인한 열상, 타박상, 골절 많아

10세 미만 어린이 베란다(발코니) 안전 사고의 주요 위해 유발 품목은 ‘새시(유리문)’가 40.3%(200건)로 가장 많았고 ‘타일 바닥재’가 22.6%(112건)로 뒤를 이었다. 사고원인으로는 ‘새시’의 경우 부딪히거나 끼이는 사례가 대부분이었으며 ‘타일 바닥재’는 미끄러지는 경우가 많았다.


품목

주요 위해원인

합계(비율)

새시

부딪힘 (92, 46.0%)

눌림·끼임 (82, 41.0%)

기타 (26, 13.0%)

200(40.3)

타일바닥재

미끄러짐·넘어짐 (110, 98.2%)

기타 (2, 1.8%)

112(22.6)

빨래건조대

예리함·마감처리 불량 (9, 50.0%)

부딪힘 (7, 38.9%)

기타 (2, 11.1%)

18(3.6)


이들의 위해 부위는 ‘머리·얼굴(66.7%)’, ‘팔·손(23.0%)’ 순으로 나타나 10세 이상 연령(각각 35.3%, 25.5%)보다 ‘머리·얼굴’을 다치는 경우가 많았다. 위해증상은 ‘열상’ 58.1%, ‘타박상’ 17.1%, ‘찰과상’ 5.9% 순이었는데 난간 밖으로 추락(14건)하거나 문에 끼여 손가락이 절단(5건)된 위험한 사례도 있었다.

◎ 베란다(발코니) 안전사고 예방을 위해 보호자의 각별한 주의 필요

한국소비자원은 베란다(발코니) 안전사고 예방을 위해 ▲난간 높이가 낮거나 간격이 넓은지 확인할 것, ▲건조대, 화분 등 비치물품의 모서리에 충격 완화 장치(모서리 보호대, 안전 가드 등)를 설치할 것, ▲바닥을 주기적으로 청소하고 미끄럼 방지 매트, 테이프 등을 부착할 것, ▲어린이가 함부로 열 수 없도록 문에 잠금장치를 설치하고, 올라설 수 있는 의자나 상자 등을 두지말 것 등을 당부했다.

아울러 베란다(발코니) 안전사고 예방법 등을 인포그래픽과 카드뉴스로 제작해 관련 기관에 제공하는 등 어린이 안전사고 예방을 위한 안전정보 확산에 지속적으로 노력할 계획임을 밝혔다.



[ 한국소비자원 2019-04-10 ]


List of Articles
번호 제목 글쓴이 조회 수 날짜
1276 중국 내 폐 페스트 환자 2명 발생 file 소비생활센터운영자 14 2019.11.14
1275 리스테리아 모노사이토제네스가 검출된 햄 회수 알림 file 소비생활센터운영자 15 2019.02.07
1274 Collegiate 말안장, 사용자 낙상 위험으로 판매차단 소비생활센터운영자 15 2019.02.07
1273 Manhattan Toy 헝겊책, 떨어진 쇠고리 삼킬시 질식 위험으로 판매차단 소비생활센터운영자 15 2019.02.07
1272 이동통신서비스 관련 고령소비자 피해 지속 발생 file 소비생활센터운영자 15 2019.02.27
1271 Ultramaxx 믹서기, 사용 중 감전 위험있어 판매 차단 소비생활센터운영자 15 2019.03.12
1270 미허용 성분(CMIT/MIT) 함유 수입 세척제 수거.폐기 file 소비생활센터운영자 15 2019.03.19
1269 Judith Leiber 바디로션, 살균보조제 성분 함유되어 판매 차단 소비생활센터운영자 15 2019.04.11
1268 농기계 안전사고 조심하세요! file 소비생활센터운영자 15 2019.04.11
1267 수족구병 환자 발생 증가, 올바른 손씻기 생활화 당부! file 소비생활센터운영자 15 2019.04.18
1266 말라리아, 위험지역 거주나 여행 시 감염주의 당부 file 소비생활센터운영자 15 2019.04.24
1265 Fallopia multiflora 대체의약품, 간 손상 위험 있어 판매차단 소비생활센터운영자 15 2019.07.22
1264 낙뢰사고 주의하세요! file 소비생활센터운영자 15 2019.08.01
1263 액상형 전자담배 사용중단 강력 권고 file 소비생활센터운영자 15 2019.10.23
1262 식중독균 검출 수입 성장기용조제식 회수 조치 file 소비생활센터운영자 16 2018.12.10
1261 설 연휴 국내외 감염병 발생 주의 당부 소비생활센터운영자 16 2019.01.29
1260 My Baby 조명, 아동 삼킴사고 발생 위험으로 판매차단 소비생활센터운영자 16 2019.02.07
» 어린이 베란다(발코니) 사고, 보호자 주의 필요 file 소비생활센터운영자 16 2019.04.10
1258 제조일자 변조한 수입 냉동가오리날개 회수 조치 file 소비생활센터운영자 16 2019.04.26
1257 올해 첫 중증열성혈소판감소증후군(SFTS) 환자 발생, 야외활동 시 진드기 물림 주의 당부 file 소비생활센터운영자 16 2019.05.07
Board Pagination Prev 1 ... 7 8 9 10 11 12 13 14 15 16 ... 75 Next
/ 75

로그인

로그인폼

로그인 유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