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상담전화   (033)249-3034 평일 09시-18시, 12시-13시 점심시간(주말/휴일 휴무)
?

단축키

Prev이전 문서

Next다음 문서

크게 작게 위로 아래로 댓글로 가기 인쇄 첨부
?

단축키

Prev이전 문서

Next다음 문서

크게 작게 위로 아래로 댓글로 가기 인쇄 첨부
19-20절기(’19.12.1~’20.2.29) 한랭질환자 중 65세 이상 노년층 48.2%, 실외 발생 76.9%

한파 시 고령자·어린이만성질환자 등 실외활동 자제 등 수칙 준수

노약자는 실외 뿐 아니라 난방이 적절하지 않은 실내에서도 주의 필요


□ 질병관리청(청장 정은경)은 올해 11월 들어 일부 지역 아침기온이 영하로 내려가면서 일교차가 커지고, 갑작스런 추위에 신체 적응력이 떨어져 한랭질환이 발생할 수 있으므로 초겨울 한랭질환에 각별한 주의가 필요하다고 밝혔다.


 ○ 한랭질환은 추위가 직접 원인이 되어 인체에 피해를 입힐 수 있는 질환으로 저체온증, 동상, 동창이 대표적이며 대처가 미흡하면 인명피해로 이어질 수도 있다.


 ○ 기상청(겨울 수시 전망, 10.23.)에 따르면 올 겨울은 평년과 평균기온이 비슷하겠지만 찬 대륙고기압 확장 시 기온이 크게 떨어질 수 있어, 갑작스런 추위로 인한 한랭질환 발생에 철저한 대비가 필요하다.


□ 질병관리청은 올 겨울 한파로 인한 건강피해를 모니터링하기 위해 올해 12월 1일부터 내년 2월 28일까지 「한랭질환 응급실감시체계」를 가동할 계획이다.


 ○ 「한랭질환 응급실감시체계」는 한파에 따른 국민의 건강보호 활동을 안내하기 위해 한랭질환 발생현황과 주요특성을 신속하게 파악하는 것으로,


   - 운영기간 동안 전국 약 500개 협력 응급실로부터 한랭질환자 현황을 신고 받아 매일 질병관리청 누리집(홈페이지)을 통해 국민과 유관기관에 정보를 제공하고 있다.


     * 24시까지 한랭질환자 응급실 내원 현황을 익일 16시 질본관리청 누리집에 게시(http://kcda.go.kr > 정책정보 > 기후변화 > 한파 > 감시체계신고현황, 상세신고결과)


□ 질병관리청이 발표한 지난 19-20절기 한랭질환 감시결과에 따르면, 19-20절기는 전국적으로 기상관측을 시작(1973년)한 이후 가장 따뜻한 겨울*이었고, 한랭질환자는 303명(사망자 2명 포함)이 신고 되어 18-19절기(’18.12.1~’19.2.28)** 대비 25% 감소한 것으로 나타났다.


     * 19-20절기 평균 최저기온은–1.4℃로 평년 –4.2℃보다 2.8℃ 높았음(기상청)


     ** 18-19절기「한랭질환 응급실감시체계」로 신고된 한랭질환자수 404명(사망자 10명)


 ○ 특히, 기온이 급격하게 떨어지는 날에는 한랭질환자 신고가 급증하는 양상을 보였고, 12월 첫 추위 시에는 기온 하강 폭에 비해  한랭질환자가 많이 신고된 것으로 나타나,


  - 신체가 추위에 덜 적응돼 있는 초겨울에는 갑작스런 추위 시 한랭질환의 위험이 크므로 더욱 각별히 주의하여야 한다고 밝혔다.


12

1

2

날짜

(1~10)

(11~20)

(21~31)

(1~10)

(11~20)

(21~31)

(1~10)

(11~20)

(21~29)

환자수

48

33

46

37

37

22

34

36

10

기온

-2.2

-0.4

-2.5

-1.6

-2.9

0.9

-4.4

-0.5

1.5


<2019-2020절기 평균 최저기온과 한랭질환자 신고 수(순기별) >


 ○ 19-20절기 한랭질환자의 세부특성을 살펴보면,


   - 연령별로는 65세 이상이 전체 환자 중 48.2%(146명)로 가장 많았고, 고령일수록 저체온증과 같은 중증 한랭질환이 많았다.


     * 저체온증 환자의 51.6%(139명)가 65세 이상


   - 발생 장소는 길가나 집주변과 같은 실외가 76.9%(233명)로 많으나, 집에서도 17.5%(53명)*로 발생하였다.


     * 19-20절기 한랭질환자 중 0-9세의 71.4%, 65세 이상 고령층의 23.3%는 집에서 발생


   - 발생 시간은 기온이 급감하는 새벽·아침(0시~9시)이 43.9%(133명)로 많았다.


   - 또한, 한랭질환자 중 32.7%(99명)는 음주상태였던 것으로 나타났다.


 ○ 더욱 상세한 내용은 질병관리청 누리집에서 제공하는「2019-2020절기 한파로 인한 한랭질환 신고현황 연보」를 통해 확인할 수 있다.


   ※ 열람 및 자료 내려 받기 위치 : 질병관리청 누리집(http://www.kdca.go.kr) > 정책  정보 > 기후변화 > 한파 > 감시체계 연보


□ 한랭질환은 심각한 인명피해로 이어질 수 있지만 기본수칙을 잘 지키는 것으로 예방이 가능하므로, 다음의 한파 대비 건강수칙을 잘 숙지하고 준수해야 한다.


 

한파 대비 일반 건강수칙

 

 

 

생활 습관

- 가벼운 실내운동, 적절한 수분섭취와 고른 영양분을 가진 식사를 합니다.

 

실내 환경

- 실내는 적정온도를 유지하고 건조해지지 않도록 합니다.

 

외출 전

- 날씨정보(체감온도 등)를 확인하고 추운 날씨에는 가급적 야외활동을 줄입니다.

 

외출 시

- 내복이나 얇은 옷을 겹쳐 입고, 장갑·목도리·모자·마스크로 따뜻하게 입습니다.


 ○ 특히 어르신과 어린이는 일반 성인에 비해 체온 유지에 취약 하여 한파 시에는 실외활동을 자제하고 보온에 신경 써야 하며, 난방이 적절하지 않는 실내에서 지내는 경우 한랭질환 발생에 각별히 주의해야 한다.


 ○ 만성질환자(심뇌혈관, 당뇨병, 고혈압 등)는 급격한 온도 변화에 혈압이 급격히 상승하는 등 증상이 악화되어 위험할 수 있으므로 한파 시 갑작스런 추위 노출과 무리한 신체활동을 피해야 한다.


 ○ 또한, 술을 마시면 신체에 열이 올랐다가 체온이 급격히 떨어지고 추위를 인지하지 못해 위험할 수 있으므로 한파 시에는 과음을 피하고 절주해야 한다.


 

한파 관련 특히 주의가 필요한 경우

 

 

 

어르신과 어린이

- 일반 성인에 비해 체온을 유지하는 기능이 약하므로 한파 시 실외활동을 자제하고 평상시와 외출 시에 보온에 신경쓰세요.

 

만성질환자(심뇌혈관질환, 당뇨병, 고혈압 등)

- 급격한 온도 변화에 혈압이 상승하고 증상이 악화되어 위험할 수 있으므로 추위에 갑자기 노출되지 않게 주의하고 무리한 신체활동을 피하세요.

 

음주

- 술을 마시면 신체에 열이 올랐다가 체온이 급격히 떨어지지만 추위를 인지하지 못하여 위험할 수 있으므로 한파에는 과음을 피하고 절주하세요.

 

낙상(노인, 영유아, 퇴행성관절염과 같은 만성질환자)

- 빙판길, 경사지거나 불규칙한 지면, 계단을 피해 가급적 평지나 승강기이용하고, 장갑을 착용하여 주머니에서 손을 빼고 활동합니다.


□ 질병관리청 정은경 청장은 올겨울 한랭질환 발생을 예방하기 위해 “한파 특보에 주의하고 한파에 취약한 노숙인과 독거노인 등에 대해 지자체와 이웃, 가족의 각별한 관심을 기울여 줄 것을 당부”하며, 한파 대비 건강수칙을 잘 지켜줄 것을 거듭 강조하였다.



[ 질병관리청 2020-11-12 ]


List of Articles
번호 제목 글쓴이 조회 수 날짜
1866 유치원, 어린이집 등 노로바이러스 식중독 주의! file 소비생활센터운영자 60 2020.12.11
1865 MRI 촬영시 금속재료가 없는 마스크 사용 권고 file 소비생활센터운영자 61 2020.12.09
1864 애니큐브 소비생활센터운영자 158 2020.12.08
1863 세균 함유한 액체가 새어나올 위험이 있는 공룡 스퀴시 완구 판매차단 file 소비생활센터운영자 37 2020.12.07
1862 유리조각 혼입 가능성 있는 Miss Vickie’s 과자 판매차단(4) file 소비생활센터운영자 43 2020.12.07
1861 유리조각 혼입 가능성 있는 Miss Vickie’s 과자 판매차단 (3) file 소비생활센터운영자 8 2020.12.07
1860 유리조각 혼입 가능성 있는 Miss Vickie’s 과자 판매차단(2) file 소비생활센터운영자 13 2020.12.07
1859 유리조각 혼입 가능성 있는 Miss Vickie’s 과자 판매차단(1) file 소비생활센터운영자 9 2020.12.07
1858 프탈레이트계 가소제 검출된 아가츠마(Agatsuma) 샤워기 완구 판매차단 file 소비생활센터운영자 9 2020.12.07
1857 플라스틱 혼입 가능성 있는 Bounce 단백질 볼 식품 판매차단 소비생활센터운영자 8 2020.12.07
1856 비타민 과다 함유된 Isagenix 프로틴 바 판매차단 소비생활센터운영자 8 2020.12.07
1855 어린이 질식 위험 있는 Disney 엘사 봉제인형 판매차단 소비생활센터운영자 9 2020.12.07
1854 일방적 민원 취하 간주, 이유 알려 반려로...자치법규 정비해 민원인 권익보호 file 소비생활센터운영자 28 2020.12.03
1853 오전 6시~10시, 빙판길 교통사고의 40.3% 발생! file 소비생활센터운영자 27 2020.12.03
1852 비상시 이렇게 하면 안전해요! file 소비생활센터운영자 32 2020.12.02
1851 반려동물 부가서비스 이용 관련 소비자피해 증가 추세 file 소비생활센터운영자 31 2020.12.02
1850 상품권 매입 사이트 이용주의 소비생활센터운영자 41 2020.12.02
1849 국립공원 이용시 사회적 안전거리 준수와 겨울철 안전사고 대비 하세요 file 소비생활센터운영자 12 2020.11.30
1848 찬바람 부는 겨울, 감기약 먹을 때 주의할 사항은? file 소비생활센터운영자 11 2020.11.30
1847 콘택트렌즈 오사용·부주의로 인한 부작용 주의 file 소비생활센터운영자 10 2020.11.27
Board Pagination Prev 1 ... 4 5 6 7 8 9 10 11 12 13 ... 102 Next
/ 102

로그인

로그인폼

로그인 유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