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상담전화   (033)249-3034 평일 09시-18시, 12시-13시 점심시간(주말/휴일 휴무)
?

단축키

Prev이전 문서

Next다음 문서

크게 작게 위로 아래로 댓글로 가기 인쇄 첨부
?

단축키

Prev이전 문서

Next다음 문서

크게 작게 위로 아래로 댓글로 가기 인쇄 첨부

추석연휴, 교통사고와 주택화재 조심하세요!
- 차량 주행 시 전 좌석 안전벨트 착용, 음식조리 중 자리 비우지 않기-

행정안전부(장관 김부겸)는 추석 명절을 맞아 교통사고와 주택화재 발생에 각별한 주의를 요청하였다.

최근 5년간(’13~’17년) 추석 명절* 전후로 총 17,971건의 교통사고와30,720명의 사상자가 발생하였다.
*‘13.9.17.∼9.22.(6일), ’14.9.5.∼9.10.(6일), ‘15.9.25.~9.29.(5일), ’16.9.13.∼9.18.(6일), ‘17.9.29.∼10.9.(11일)

명절 전후로 발생한 교통사고 중에서도 특히, 연휴 전날 교통사고 건수는 810건(일평균)으로 연간 일평균 607건 보다 1.34배 많이 발생하였다. 교통사고를 시간대별로 자세히 분석해 보면 연휴 전날 14시부터 증가하기 시작하여 18시경 가장 많이 발생하였다.

연휴에는 가족 단위의 차량 이동이 많기 때문에 교통사고 100건당 사상자가 171명으로 평소 153명보다 12%(18명)가 증가하였다.

사상자 발생이 증가한 원인으로는 뒷좌석의 안전벨트 착용률이 낮아(990건, 59.2%) 사고 발생 시 위험을 가중 시킨 것으로 분석된다.

한편, 추석에는 명절음식 준비 등으로 화기 사용이 늘면서 화재 발생에도 주의해야 한다.

최근 5년간(’13~’17년) 추석 연휴에* 주택에서 발생한 화재는 총 478건이며, 추석 전날(35건)과 추석 당일(34건)에 평소(31건)보다 많이 발생했다.
* ‘13.9.18.~9.20.(3일), ’14.9.7.~9.9.(3일), ‘15.9.26.~9.28.(3일), ’16.9.14.~9.16.(3일), ‘17.10.3.~10.5.(3일)

명절에는 온 가족이 모이는 부모님 댁 등에서 한꺼번에 음식을 장만하는 점을 고려할 때, 화재 건수가 높다고 볼 수 있다.

화재 발생 원인을 살펴보면 음식물 조리나 화기 방치 등으로 인한 부주의*가 272건(57%)로 가장 많았고 이어서 전기적 원인 90건(19%) 순으로 발생하였다.
* 음식물 조리중, 담배꽁초, 불장난, 쓰레기 소각, 불씨, 불꽃 화원 방치 등(출처: 화재통계연감)

안전한 추석 명절을 보내기 위해서는 다음 사항에 주의해야 한다.

고향으로 출발하기 2~3일 전에는 엔진, 제동장치 등 차량점검을 실시하고 타이어의 마모상태와 공기압을 반드시 확인한다.

운전 중에는 안전거리를 확보하고 졸리거나 피곤할 때는 휴게소나 졸음쉼터에서 충분히 휴식 후에 운전한다.

주행 중에는 전 좌석에 안전벨트를 착용하고 특히, 어린 자녀와 동승하는 경우에는 반드시 체형에 맞는 카시트를 사용한다.

또한, 음복 등으로 가볍게라도 음주를 했다면 절대 운전하지 말고 반드시 술이 깬 후에 운전하도록 한다.

음식을 조리할 때는 주변 정리정돈에 유의하고 불을 켜 놓은 채 자리를 비우지 않도록 한다.

가스(전기)레인지 등을 사용 할 때는 연소기 가까이에 불이 옮겨 붙기 쉬운 가연성 물질은 멀리하고, 환기에 주의한다.

김석진 행정안전부 안전정책실장은 “민족 최대의 명절인 추석을 맞아 평소보다 안전수칙을 잘 지켜서 안전하고 평안한 추석을 보내시길 바란다.”라고 말했다.



[ 행정안전부 2018-09-13 ]


List of Articles
번호 제목 글쓴이 조회 수 날짜
313 제품에서 이물 발생한 에이제이(주) '핸드워시' 회수·환불 안내 소비생활센터운영자 94 2017.07.28
312 제품에서 이취 발생한 ㈜팜스토리/홈앤쇼핑(주)‘브라질 넛’회수·환불 안내 소비생활센터운영자 122 2017.07.28
311 제품포장 불량으로 부패할 위험이 있는 주스 판매 중지 강원도소비생활센터 229 2016.06.09
310 조명기기, 텐트 등 15개 제품에 대해 수거·교환 등 명령 file 강원도소비생활센터 292 2016.11.18
309 조영제 부작용 예방책 마련 필요 file 소비생활센터운영자 102 2017.12.27
308 족발 및 편육, 제조·유통단계의 위생관리 강화 필요 file 소비생활센터운영자 259 2017.08.17
307 주간 해외 안전정보 동향(141208-141212) 강원도소비생활센터 853 2014.12.29
306 주간 해외 안전정보 동향(141215-141219) 강원도소비생활센터 849 2014.12.29
305 주간제품안전동향(2016.05.23~ 2016.05.29) file 강원도소비생활센터 146 2016.09.07
304 주간제품안전동향(2016.05.30~ 2016.06.05) file 강원도소비생활센터 132 2016.09.07
303 주간제품안전동향(2016.06.06~ 2016.06.12) file 강원도소비생활센터 138 2016.09.07
302 주간제품안전동향(2016.06.13~ 2016.06.19) file 강원도소비생활센터 133 2016.09.07
301 주간제품안전동향(2016.06.20~ 2016.06.26) file 강원도소비생활센터 147 2016.09.12
300 주간제품안전동향(2016.07.11~ 2016.07.17) file 강원도소비생활센터 154 2016.10.10
299 주간제품안전동향(2016.07.18~ 2016.07.24) file 강원도소비생활센터 132 2016.10.10
298 주간제품안전동향(2016.07.25~ 2016.07.31) file 강원도소비생활센터 120 2016.11.30
297 주간제품안전동향(2016.08.01~ 2016.08.07) file 강원도소비생활센터 120 2016.11.30
296 주간제품안전동향(2016.08.08~ 2016.08.14) file 강원도소비생활센터 104 2017.03.02
295 주간제품안전동향(2016.08.15~ 2016.08.21) file 강원도소비생활센터 101 2017.03.02
294 주간제품안전동향(2016.08.22~ 2016.08.28) file 강원도소비생활센터 105 2017.03.02
Board Pagination Prev 1 ... 63 64 65 66 67 68 69 70 71 72 ... 83 Next
/ 83

로그인

로그인폼

로그인 유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