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상담전화   (033)249-3034 평일 09시-18시, 12시-13시 점심시간(주말/휴일 휴무)
?

단축키

Prev이전 문서

Next다음 문서

크게 작게 위로 아래로 댓글로 가기 인쇄 첨부
?

단축키

Prev이전 문서

Next다음 문서

크게 작게 위로 아래로 댓글로 가기 인쇄 첨부

- 구입 시 품질과 A/S 가능여부 등 꼼꼼히 살펴야 -

최근 걷는 것보다 빠르고 비교적 휴대도 간편해 전동킥보드, 전동보드(전동휠), 전동스쿠터 등 개인형 전동 이동수단(Personal Mobility)에 대한 수요가 늘고 있고 관련 피해도 급격히 증가하고 있어 소비자 주의가 요구된다.

‘개인형 전동 이동수단’ 중 전동킥보드 및 전동보드(전동휠)는 「전기용품 및 생활용품 안전관리법」에 따라 관리되고 있으며, 일반적으로 바퀴, 배터리, 전기모터, 발판, 핸들 등의 부품으로 구성됨. 전동스쿠터(의료용 제외)는 전동킥보드 및 전동보드 구성 부품 이외 좌석이 추가된 이동기구임.

올해 들어 피해구제 신청 급증

지난 4년 9개월간(2013.1.1.~2017.9.30.) 한국소비자원에 접수된 ‘개인형 전동 이동수단’ 관련 피해구제 신청은 총 108건으로, 올해는 9월까지 75건이 접수되어 전체 피해구제 접수건수의 69.4%를 차지할 정도로 급증한 것으로 나타났다.

품목별로는 ‘전동킥보드’가 56건(51.9%)으로 가장 많았고, 다음으로 ‘전동보드(전동휠)’ 31건(28.7%), ‘전동스쿠터’ 21건(19.4%) 등이었다.

                                                         [ 연도별 접수현황 ]

                                                                                                      (단위 : )

구분

2013

2014

2015

2016

20171~9

피해구제

5

2

7

19

75

108

소비자상담*

30

18

45

119

270

482

* 1372소비자상담센터(공정거래위원회가 운영하는 전국 단위 소비자상담 통합 콜센터(국번없이 1372)로 소비자단체·한국소비자원·광역지자체가 참여하여 상담을 수행)에 접수된 상담건수

품질 관련 피해가 91.7%, 상해사고도 15건 발생

피해유형별로는 ‘품질’ 관련이 99건(91.7%)으로 대부분을 차지했고, 다음으로 ‘계약’ 관련 6건(5.6%), ‘광고’ 관련 2건(1.8%) 등으로 나타났다.

품질 관련 피해 중에서는 ‘배터리’ 관련이 39건(35.8%)으로 가장 많았고, ‘브레이크' 및 '핸들장치’ 각 9건(8.3%), ‘프레임’ 및 ‘성능미달’ 각 8건(7.3%) 등의 순이었다. 또한, 해당 장치의 품질 불량으로 인해 상해사고를 입은 경우도 15건에 달했다.

                                                                  [ 품질 하자별 현황 ]

                                                                                                                 [단위 : , (%)]

구분

배터리

브레이크

핸들장치

프레임

성능미달*

타이어

소음

기타**

***

건수 (비율)

39 (35.8)

9

(8.3)

9

(8.3)

8

(7.3)

8

(7.3)

6

(5.5)

6

(5.5)

24 (22.0)

109 (100.0)

* 1회 충전 주행거리 미달, 운행속도 미달 등
** 제품 표면 결함(흠집, 스크래치, 도색 불량 등), 일부 부품 미배송 등
*** 중복집계된 10건 포함

이에 한국소비자원은 소비자피해 예방을 위해 개인형 전동 이동수단 구입 시 ▲제품 구조의 안전성 및 견고성, 품질보증기간 등 A/S 정책이나 생산물배상책임보험 가입 여부를 확인할 것 ▲설명서와 사용법을 충분히 숙지하고 일상점검을 철저히 한 후 운행할 것 ▲급경사, 장애물 등을 피하고 야간 주행 시에는 전후방 반사체를 부착할 것 ▲신체 보호장구를 착용하여 안전하게 이용할 것 등을 당부했다.



[ 한국소비자원 2017-11-14 ]


List of Articles
번호 제목 글쓴이 조회 수 날짜
654 춥고 미끄러운 겨울산행 안전사고 조심하세요 file 소비생활센터운영자 88 2018.01.04
653 1월에는 어떤 재난안전사고를 주의해야 할까요? file 소비생활센터운영자 88 2018.01.02
652 Benefit 눈썹 마스카라 눈 자극 위험으로 판매 중단 소비생활센터운영자 88 2018.02.07
651 Dynamic 문신잉크(Black)에 발암성분이 포함되어 판매 중단 소비생활센터운영자 88 2018.03.21
650 Yuki & Love 젤리, 질식 위험으로 판매 중단 소비생활센터운영자 88 2018.04.12
649 Traditional Medicinals 허브차(Throat Coat Lemon Echinacea), 살모넬라균이 검출되어 판매 중단 소비생활센터운영자 88 2018.06.21
648 어린이의 자석 삼킴사고 주의 필요 file 소비생활센터운영자 88 2018.07.09
647 예초기 작업 시 보호 장비 착용으로 사고 예방하세요! file 소비생활센터운영자 88 2018.09.06
646 검역단계에서 해외유입 신종코로나바이러스 확진환자 확인 감염병 위기경보를 ‘주의’단계로 상향, 대응 file 소비생활센터운영자 88 2020.01.20
645 SUZUKI KingQuad 750 리콜 안내 강원도소비생활센터 89 2017.03.06
644 알루미늄 식기 안전하게 사용 하세요! file 소비생활센터운영자 89 2017.07.18
643 심폐소생술 교육으로 물놀이 안전사고 대비 file 소비생활센터운영자 89 2017.06.23
642 10월에는 어떤 재난안전사고를 주의해야 할까요 file 소비생활센터운영자 89 2017.10.10
641 전기장판 사용 시 화재·화상 주의하세요! file 소비생활센터운영자 89 2017.11.30
640 자동심장충격기 관련 의무교육·설치 확대 필요 소비생활센터운영자 89 2018.01.31
639 일본산 수입식품 방사능검사 결과(2017.3.31~2017.4.6) file 강원도소비생활센터 90 2017.04.10
638 TOYO 방진마스크(No.1725), 안전기준 미달로 판매 중단 소비생활센터운영자 90 2017.10.31
637 자동차 이용 중 손가락·머리 끼임 등 안전사고 주의 file 소비생활센터운영자 90 2017.12.04
636 국내 천연비누 천연성분 함량, 해외 인증기준에 못 미쳐 file 소비생활센터운영자 90 2018.08.17
635 전동킥보드 내구성, 배터리 안전성은 전 제품 문제없어 file 소비생활센터운영자 90 2018.10.22
Board Pagination Prev 1 ... 56 57 58 59 60 61 62 63 64 65 ... 93 Next
/ 93

로그인

로그인폼

로그인 유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