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상담전화   (033)249-3034 평일 09시-18시, 12시-13시 점심시간(주말/휴일 휴무)
?

단축키

Prev이전 문서

Next다음 문서

크게 작게 위로 아래로 댓글로 가기 인쇄 첨부
?

단축키

Prev이전 문서

Next다음 문서

크게 작게 위로 아래로 댓글로 가기 인쇄 첨부

행정안전부(장관 김부겸)는 최근 한낮의 기온이 크게 오르며 폭염특보가 잇따르고 있어 산행 등 야외활동 시 건강관리에 각별한 주의를 당부하였다.

기상청 자료에 따르면 최근 5년간(‘13~‘17) 발표된 폭염특보는 총 652회로 연간 130회 정도의 폭염 특보가 발령되었고 해마다 증가추세를 보이고 있다. 올해는 지난 6월 2일 대구, 광주 등 일부지역을 중심으로 첫 폭염주의보가 발령 된 후 더운 날씨가 지속되고 있어 주의해야 한다.
* (폭염주의보)일 최고기온 33℃ 이상인 상태가 2일 이상 지속될 것으로 예상될 때
* (폭염경보)일 최고기온 35℃ 이상인 상태가 2일 이상 지속될 것으로 예상될 때

계절이 여름으로 접어들면서 한낮 기온이 크게 오르고, 등산로에 수풀이 우거져 산행 시 온열질환* 발생과 조난 등의 사고 위험이 높다.
*온열질환: 무더운 날씨에 무리한 외부활동으로 발생하는 질환으로 일사‧열사병, 열실신, 열경련, 열탈진 등의 증상으로 나뉨(서울성모병원 응급의료센터)
행정안전부 재난연감 통계를 살펴보면 최근 5년간(‘12~’16) 발생한 등산사고는 연평균 1,455건이며, 6월에는 608건 정도가 발생하였다.등산사고는 실족과 추락이 33%(2,413건)로 가장 많았지만, 길을 잃고 헤매는 조난이 17%(1,211건), 개인질환에 의한 사고도 11%(836건)나 발생하고 있어 각별한 주의가 필요하다.

더운 여름 안전하게 산행을 즐기기 위해서는 일정을 평소보다 여유롭게 잡고 한낮 더위에는 쉬어가는 것이 좋다. 특히, 다른 계절보다 땀을 많이 흘리게 되는 여름 산행은 평소 보다 빨리 지치고, 몸에 무리를 줘 탈진 등의 사고로 이어지기 쉽다. 이 때, 강한 햇볕 아래서 땀을 많이 흘리고 근육을 심하게 움직이면 현기증(열피로)과 열경련이 발생하기 쉽다. 위와 같은 증상들이 지속되면 일사병과 열사병* 등의 치명적인 사고로 이어 질 수 있으니 한낮의 뜨거운 햇볕은 가급적 피한다.
* (일사병) 강한 햇볕에 장시간 노출되었을 경우 발생하기 쉬움
* (열사병) 고온의 밀폐된 공간에서 발생하기 쉬움

특히, 목이 마르지 않아도 규칙적으로 수분을 보충하고, 갈증을 느끼면 이미 탈수가 시작된 것으로 바로 수분을 보충해야 한다. 폭염에 무리한 야외활동으로 두통이나 어지러움, 구역질, 경련 등의 증상을 보이면 즉시 서늘한 곳으로 옮긴 후 몸을 조이는 옷 등은 느슨하게 풀어주고 병원에 가도록 한다. 또한, 여름철은 습한 날씨와 높은 온도로 음식이 쉽게 변질되기 쉬우니 도시락 등 음식물 위생관리에도 각별히 주의해야 한다.
* 폭염영향정보: 폭염으로 인한 영향과 대응 요령을 폭염 위험 수준별로 기상청 모바일 앱(m.kma.go.kr)과 날씨누리(www.weather.go.kr)제공(6월1일부터 시범 운영)

한성원 행정안전부 안전관리정책관은 “최근 폭염특보가 잇따르고 있어 산행 등 야외활동을 할 때, 한낮의 땡볕은 피하고 충분한 수분섭취로 온열질환 발생에 주의할 것”을 당부하였다.



[ 행정안전부 2018-06-07 ]


List of Articles
번호 제목 글쓴이 조회 수 날짜
798 어르신들, 겨울철에 넘어지지 않게 주의하세요! file 소비생활센터운영자 25 2019.01.31
797 어르신들, 무더위 때는 논밭일 자제하세요! file 소비생활센터운영자 55 2018.06.14
796 어르신들이 사용하는 제품 안전 사용 정보 제공 소비생활센터운영자 70 2018.04.30
795 어르신에게 주의가 필요한 의약품 등 71개 추가 지정 file 소비생활센터운영자 16 2020.09.24
794 어린이 기호식품 등의 알레르기 유발 식품 표시 제도 본격 시행 file 소비생활센터운영자 216 2017.05.29
793 어린이 기호식품 영양성분 확인하고 드세요! file 소비생활센터운영자 27 2020.10.19
792 어린이 놀이시설 안전사고 조심하세요! file 소비생활센터운영자 41 2019.05.02
791 어린이 매트 일부제품, 휘발성 유기화합물 방출량 안전기준 초과 file 소비생활센터운영자 65 2018.07.09
790 어린이 베란다(발코니) 사고, 보호자 주의 필요 file 소비생활센터운영자 31 2019.04.10
789 어린이 보행자 교통사고, 하교시간(14~18시)에 집중 file 소비생활센터운영자 45 2018.08.23
788 어린이 보호포장 미흡한 Medi-First 일반의약품 판매차단 소비생활센터운영자 5 2020.11.23
787 어린이 보호포장 미흡한 Medique 알레르기약 판매차단 소비생활센터운영자 6 2020.11.23
786 어린이 삼킴 및 질식 위험 있는 Jelly Growing Sea Life Creatures 팽창완구 판매차단 소비생활센터운영자 6 2020.07.01
785 어린이 안전사고, 가정 내에서 가장 많이 발생 file 강원도소비생활센터 413 2016.07.01
784 어린이 안전용기 미사용으로 중독사고 위험 있는 BioFinest 에센셜오일 판매차단 소비생활센터운영자 13 2020.10.05
783 어린이 안전용기 미사용으로 중독사고 위험 있는 Plant Therapy 에센셜오일 판매차단(1) 소비생활센터운영자 20 2020.08.24
782 어린이 안전용기 미사용으로 중독사고 위험 있는 Plant Therapy 에센셜오일 판매차단(2) 소비생활센터운영자 21 2020.08.24
781 어린이 안전용기 미사용으로 중독사고 위험 있는 Plant Therapy 에센셜오일 판매차단(3) 소비생활센터운영자 22 2020.08.24
780 어린이 안전용기 미사용으로 중독사고 위험 있는 Plant Therapy 에센셜오일 판매차단(4) 소비생활센터운영자 23 2020.08.24
779 어린이 안전용기 사용하지 않은 Rocky Mountain Oils 에센셜오일 판매차단(2) 소비생활센터운영자 1 2021.01.28
Board Pagination Prev 1 ... 55 56 57 58 59 60 61 62 63 64 ... 99 Next
/ 99

로그인

로그인폼

로그인 유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