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상담전화   (033)249-3034 평일 09시-18시, 12시-13시 점심시간(주말/휴일 휴무)
조회 수 119 추천 수 0 댓글 0
?

단축키

Prev이전 문서

Next다음 문서

크게 작게 위로 아래로 댓글로 가기 인쇄 첨부
?

단축키

Prev이전 문서

Next다음 문서

크게 작게 위로 아래로 댓글로 가기 인쇄 첨부
- 작업자는 얼굴·다리 등에 보호장구 착용하고, 예초기에는 보호덮개 부착해야 - 

한국소비자원과 행정안전부는 추석을 앞두고 벌초 작업 중 예초기의 회전날에 베이거나 돌 등이 튀어서 다치는 사고 발생이 우려되어 소비자안전주의보를 발령했다. 

최근 3년간(2014~2016년) 한국소비자원 소비자위해감시시스템(CISS)*에 접수된 예초기 관련 사고건수는 총 363건으로 매년 증가추세**를 보이고 있다.

*「소비자기본법」에 따라 전국 62개 병원, 18개 소방서 등 80개 위해정보제출기관과 1372 소비자상담센터 등을 통해 위해정보를 수집하고 분석·평가하는 시스템(CISS : Consumer Injury Surveillance System)

** 연도별 접수건수(증감률) : 2014년 67건 → 2015년 82건(22.4%↑) → 2016년 214건(161.0%↑)

추석 전 벌초 시기(8~9월)에 전체 사고의 65.0% 발생

안전사고 발생시기 확인이 가능한 354건을 분석한 결과, 풀이 무성하게 자라는 ‘8월’이 33.1%(117건)로 가장 많았고, 벌초 작업이 집중되는 ‘9월’이 31.9%(113건)로 뒤를 이었다.

성별 확인이 가능한 357건 중에는 주로 벌초 작업을 수행하는 ‘남성’이 다수(88.2%)였고, 연령대 확인이 가능한 359건 중에는 ‘50대’ 29.5%(106건), ‘60대’ 21.4%(77건), ‘40대’ 17.3%(62건) 등의 순으로 40~60대 중장년이 대다수였다.

예초기 날에 베이거나 돌 등의 이물이 튀어 다치는 경우 많아

상해증상 확인이 가능한 349건을 살펴보면, 날카로운 예초기 날에 피부가 찢어지거나 베이는 ‘열상·절상’이 절반이 넘는 73.9%(258건)로 가장 많았고, ‘골절’ 7.5%(26건), 손가락 등 신체 부위 ‘절단’ 4.0%(14건), 돌 등 비산물*에 의한 ‘안구손상’ 3.7%(13건) 순이었다.

* 비산물 : 벌초작업 중 튀어오른 돌 등의 물질

상해부위 확인이 가능한 349건을 살펴보면, ‘다리 및 발’이 59.0%(206건)로 절반 이상이었고, 이어서 ‘팔 및 손’ 23.8%(83건), ‘머리 및 얼굴’ 14.6%(51건) 등으로 다양하게 나타났다.

따라서 벌초 작업 시에는 얼굴, 손·발 등 신체 각 부위를 보호할 수 있는 안면보호대, 보호안경, 무릎보호대, 안전화, 장갑 등 각종 보호장구의 착용이 필요하다.

예초기 날의 안전확인신고정보 확인하고, 이물질 튀어오름 방지용 보호덮개 장착해야

시중에 유통·판매 중인 휴대용 예초기 5대를 구매해 조사한 결과, 예초기 날 2대는 안전확인신고 및 해당 표시(KC도안 및 안전확인신고번호)가 적법하게 되어 있었으나, 나머지 3대의 날은 표시가 없거나 미흡하여 해당 사업자에게 시정을 권고했다.

예초기 날의 부주의한 접촉이나 벌초 작업 중 돌 등의 이물질이 튀어오르는 것을 방지하기 위해 모든 예초기에는 비톱날용 보호덮개가 제공되어야 한다. 이에 예초기 5대의 보호덮개 제공여부를 확인한 결과, 모두 안전확인신고가 된 제품으로 장착 또는 동봉되어 있었다.


※「전기용품 및 생활용품 안전관리법」상 ‘휴대용 예초기의 날 및 보호덮개’는 ‘안전확인대상제품’으로, 제조·수입업자는 출고·통관 전에 모델별로 안전확인시험기관으로부터 안전확인시험을 받아 안전기준에 적합한 것임을 확인한 후 이를 안전인증기관에 신고하고, 제품에 안전확인표시(KC마크 및 안전확인신고번호)를 해야 함(「전기용품 및 생활용품 안전관리법」 제15조, 제18조 및 동법 시행규칙 제35조 제1항).

- 또한 모든 예초기에는 비톱날용 보호덮개가 필히 제공되어야 함(안전확인대상생활용품의 안전기준 부속서 70).

한국소비자원과 행정안전부는 이번 조사결과를 토대로 소비자에게 ▲예초기 날 구매 시에는 안전확인신고정보를 확인 후 상대적으로 안전한 나일론 날이나 작업목적에 적합한 날을 선택하고 ▲벌초 작업 전 사용법과 주의사항을 숙지하며 ▲작업자는 반드시 신체 보호장구를 착용하고, 예초기에는 보호덮개를 장착한 후 사용할 것을 당부했다.


[ 한국소비자원 2017-09-14 ]

List of Articles
번호 제목 글쓴이 조회 수 날짜
1490 발기부전치료제 유사물질이 검출된 무신고 수입 ‘이엑스티파워플러스’ 제품 회수 조치 소비생활센터운영자 76 2017.09.05
1489 이유식.간식 등 우리아이 먹거리 위생점검 결과 file 소비생활센터운영자 75 2017.09.06
1488 임산부의류 인터넷 쇼핑몰‘꼰지잼잼’피해 주의 file 소비생활센터운영자 733 2017.09.06
1487 레지오넬라증 증가 추세 지속, 환경관리 주의 당부 file 소비생활센터운영자 79 2017.09.06
1486 육교 승강기, 관리감독 안되고 안전성도 문제 있어 file 소비생활센터운영자 97 2017.09.07
1485 야생버섯 채취가 많은 9월, 독버섯 중독사고 조심하세요! file 소비생활센터운영자 122 2017.09.07
1484 가을철 진드기에 물리지 않도록 주의하세요! file 소비생활센터운영자 76 2017.09.14
1483 잔류농약 기준초과 검출 수입 ‘마늘쫑’ 회수 조치 file 소비생활센터운영자 76 2017.09.14
1482 피부에 바르는 항생제, 올바르게 사용하세요 소비생활센터운영자 112 2017.09.14
1481 휴대기기에 사용되는 충전지 안전성 조사 결과 file 소비생활센터운영자 110 2017.09.14
» 벌초 작업 중 예초기 안전사고 주의 file 소비생활센터운영자 119 2017.09.14
1479 2017년 6월 소비자 위해정보 동향 file 소비생활센터운영자 67 2017.09.18
1478 2017년 7월 소비자 위해정보 동향 file 소비생활센터운영자 69 2017.09.18
1477 2017년 8월 소비자 위해정보 동향 file 소비생활센터운영자 66 2017.09.18
1476 어린이들은 신맛캔디 한 번에 많이 섭취하면 안돼요! 소비생활센터운영자 77 2017.09.20
1475 대구·경북지역 유사콘도회원권 소비자피해 지속 발생 file 소비생활센터운영자 121 2017.09.20
1474 1인 미디어(인터넷 개인방송), 불합리한 거래조건 많고 미성년자 보호장치 미흡 file 소비생활센터운영자 141 2017.09.20
1473 고향 가는 길 교통사고 조심하세요 file 소비생활센터운영자 71 2017.09.21
1472 수입 부적합 중국산 천연향신료 제품 회수 조치 file 소비생활센터운영자 97 2017.09.22
1471 추석연휴 기간 ‘철도역사 안전하게 이용하세요!’ 소비생활센터운영자 85 2017.09.25
Board Pagination Prev 1 ... 23 24 25 26 27 28 29 30 31 32 ... 102 Next
/ 102

로그인

로그인폼

로그인 유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