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상담전화   (033)249-3034 평일 09시-18시, 12시-13시 점심시간(주말/휴일 휴무)
조회 수 39 추천 수 0 댓글 0
?

단축키

Prev이전 문서

Next다음 문서

크게 작게 위로 아래로 댓글로 가기 인쇄 첨부
?

단축키

Prev이전 문서

Next다음 문서

크게 작게 위로 아래로 댓글로 가기 인쇄 첨부

올해 비브리오패혈증 첫 사망자 발생, 고위험군은 예방수칙 철저히 준수 당부
- 어패류 익혀먹기, 바닷물 접촉주의(피부에 상처가 있는 경우), 어패류 5℃ 이하 저온보관 및 위생적으로 조리하기 등

질병관리본부(본부장 정은경)는 올해 비브리오패혈증 첫 사망자가 발생하여 예방을 위해 각별한 주의를 당부했다.

경기도에 거주하는 74세 여성 환자는 부정맥 등 기저질환이 있었으며, 5월 15일부터 부종, 호흡곤란 등의 증상이 발생하여 응급실 내원한 후 5월 20일 사망했다.

비브리오패혈증은 감염 시 급성 발열, 오한, 혈압 저하, 복통, 구토, 설사 등의 증상이 동반되고 증상 발현 후 24시간 내 피부 병변이 발생하는 질환이다.

만성 간 질환자, 알콜중독자, 당뇨병 등의 기저질환이 있는 고위험군에서 주로 발생하며, 치사율이 50%까지 높아지기 때문에 예방수칙을 반드시 지켜야 한다.


< 비브리오패혈증 고위험군 >
만성 간 질환자, 알코올중독자, 당뇨병 등 만성질환자, 부신피질호르몬제나 항암제 복용 중인 자, 악성종양, 재생불량성 빈혈, 백혈병 환자, 장기이식환자, 면역결핍 환자

비브리오패혈증은 매년 해수온도가 18℃ 이상 올라가는 5~6월에 환자 발생이 시작하여 여름철, 특히 8~9월에 집중적으로 발생하나,

올해는 비브리오패혈증 첫 환자가 예년보다 이른 1월에 신고 되었고, 5월에 2명의 환자가 신고 되는 등, 예년에 비해 전체 환자 발생이 증가할 가능성이 있다.

또한 질병관리본부는 ‘해양환경 내 병원성 비브리오균 실험실 감시 사업’을 통해 올해 1월에 비브리오패혈증균을 분리했기 때문에, 해수온도가 상승하는 하절기에는 환자발생에 더욱 주의할 필요가 있다.


<최근 5년간(’15∼’19년) 월별 평균 비브리오패혈증 환자 및 사망 신고 현황>

질병관리본부 정은경 본부장은 “비브리오패혈증을 예방하기 위해 어패류는 충분히 익혀먹고, 피부에 상처가 있는 사람은 바닷물에 접촉하지 않는 등 예방수칙을 준수하며,

특히, 만성 간 질환자, 당뇨병, 알코올중독자 등의 기저질환을 가진 고위험군은 치사율이 높으므로 각별히 주의할 것”을 당부했다.


<비브리오패혈증 예방수칙> : 그림 붙임 참조

어패류는 충분히 익혀 먹는다.
피부에 상처가 있는 사람은 바닷물에 접촉하지 않는다.
어패류 관리 및 조리를 할 때 아래와 같은 사항을 준수한다.

어패류는 5도 이하로 저온 보관한다.
어패류는 85도 이상 가열처리한다.
* 조개류는 껍질이 열리고 나서 5분 동안 더 끓이고, 증기로 익히는 경우에는 9분 이상 더 요리해야 함
어패류를 조리 시 해수를 사용하지 말고 흐르는 수돗물에 깨끗이 씻어야 한다.
어패류를 요리한 도마, 칼 등은 반드시 소독 후 사용한다.
어패류를 다룰 때 장갑을 착용한다.



[ 보건복지부 2020-06-01


List of Articles
번호 제목 글쓴이 조회 수 날짜
1438 RED5 전동 거미 완구, 화재 위험 있어 판매차단 소비생활센터운영자 44 2019.11.04
1437 드럼통 모양 슬라임 완구(Barrel-o-Slime), 붕소 과다 검출되어 판매차단 소비생활센터운영자 44 2019.11.04
1436 Britax BOB 유모차(Jogging Strollers), 사용 중 앞바퀴 분리될 수 있어 판매 차단 소비생활센터운영자 42 2019.11.04
1435 레몬 모양 스퀴시 완구(Squishy slow rising lemon), 유해물질 함유되어 판매차단 소비생활센터운영자 42 2019.11.04
1434 ㈜신신생활과학 전기온수매트 기준온도 초과 관련 시정조치 안내 소비생활센터운영자 32 2019.11.04
1433 한국지엠(주) 볼트 EV 차량 고전압 배터리 전원 차단 관련 무상수리 소비생활센터운영자 44 2019.11.04
1432 전국 미세먼지 '나쁨' 예보, 건강수칙을 지켜주세요! file 소비생활센터운영자 43 2019.11.04
1431 2019년 해외유입 콜레라 첫 발생, 예방수칙 준수 당부 file 소비생활센터운영자 44 2019.11.04
1430 블랙프라이데이 앞두고 해외직구피해주의보 발령…11,12월에 피해 집중 file 소비생활센터운영자 42 2019.11.04
1429 유명 피트니스플랫폼 피해신고 급증…소비자 이용주의 소비생활센터운영자 43 2019.11.04
1428 피해다발업체 소비생활센터운영자 43 2019.11.04
1427 식약처, 저출력심장충격기 및 모유착유기 안전관리 실태점검 소비생활센터운영자 24 2019.10.31
1426 피해다발업체 소비생활센터운영자 38 2019.10.29
1425 농기계 사고에 주의하세요 소비생활센터운영자 31 2019.10.24
1424 식용란 선별포장 적용 대상 및 허가 요건 개정 file 소비생활센터운영자 62 2019.10.24
1423 액상형 전자담배 사용중단 강력 권고 file 소비생활센터운영자 24 2019.10.23
1422 피해다발업체 소비생활센터운영자 23 2019.10.23
1421 칠레 전역에 여행경보 2단계 발령 소비생활센터운영자 26 2019.10.23
1420 가을 나들이철, 식중독에 주의하세요 file 소비생활센터운영자 17 2019.10.23
1419 [소비자안전주의보] 제품 리콜에 따른 소비자 · 사업자의 적극적인 대응 필요 file 소비생활센터운영자 23 2019.10.21
Board Pagination Prev 1 ... 9 10 11 12 13 14 15 16 17 18 ... 85 Next
/ 85

로그인

로그인폼

로그인 유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