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상담전화   (033)249-3034 평일 09시-18시, 12시-13시 점심시간(주말/휴일 휴무)
?

단축키

Prev이전 문서

Next다음 문서

크게 작게 위로 아래로 댓글로 가기 인쇄 첨부
?

단축키

Prev이전 문서

Next다음 문서

크게 작게 위로 아래로 댓글로 가기 인쇄 첨부

제품 리콜에 따른 소비자 · 사업자의 적극적인 대응 필요

- 「2019년 OECD 글로벌 안전 인식 개선 캠페인」 실시 -

제품으로 인한 위해의 유형이 더욱 다양해지면서 국내외 제품 리콜도 꾸준히 증가하고 있으나 리콜에 대한 소비자·사업자의 안전 의식과 대응이 미흡한 실정임.

이에 한국소비자원(원장 이희숙)과 국가기술표준원(원장 이승우)은 OECD 국제 안전 인식 개선 주간*(10. 21.~10. 25.)을 맞아 `제품 리콜에 대한 인식 개선 캠페인'을 실시함.

* OECD(경제협력개발기구)는 매년 일정 주간을 정해 전 세계에서 발생하는 소비자 안전문제에 대한 인식 개선 캠페인을 전개하고 있으며 올해 주제는 ‘제품 리콜’로 한국, 호주, 영국, 캐나다, 일본 등이 참여함. 우리나라는 OECD 소비자정책위원회 소비자제품안전작업반의 일원으로 2014년부터 6회째 캠페인에 참여함.

◎ 소비자 안전의 관심 증대에 따른 국내외 리콜 증가 추세

'17년 3,411건, '18년 3,715건으로 꾸준히 증가하고 있으며, 품목은 장난감, 자동차, 전기제품 등으로 다양하게 나타나고 있음.

국가별로 살펴보면, EU(유럽연합)에서는 매년 약 620건의 장난감을 리콜했으며('14~'18), 호주는 장난감 및 유아제품이 리콜 제품의 약 30%를 차지하는 것으로 나타남.('13~'17).

우리나라의 경우 국가기술표준원이 2018년 제품 안전성 조사 후 액체괴물 제품을 포함한 321개 제품에 대해 수거, 교환 등 리콜명령을 내린 바 있음.

◎ 리콜 제품에 대한 소비자·사업자의 적극적인 대응 필요

▶ 소비자는 안전정보를 받아 볼 수 있도록 제조(판매)업자를 통해 제품을 등록하고 리콜 즉시 제품의 사용을 중단하며 행동요령에 따라 조치를 받습니다.

▶ 사업자는 제품 등록 절차를 간소화하고 다양한 소통방법으로 소비자에게 정확한 리콜정보와 타당한 조치 방법을 제공하며 리콜 참여시 보상을 제공해 참여 동기를 부여합니다.

한국소비자원은 사업자 정례협의체*를 통해 OECD 캠페인 권고사항의 확산과 유통 제품의 안전을 위한 주도적인 역할을 촉구했으며, 앞으로도 제품 안전 관련 해외 동향 모니터링을 공유하고 소비자 안전 확보를 위한 민관 협력을 적극 강화할 계획임.

* 한국소비자원과 8개 분야(가전제품, 대형유통, 위생용품, 자동차, 정수기, 통신판매중개업자, 화장품, TV홈쇼핑)의 66개 기업이 사전 예방적 안전감시 기능의 확대를 목적으로 정례협의체를 구성·참여함.

자세한 내용은 첨부파일을 참고하시기 바랍니다.


[ 한국소비자원 2019-10-21 ]


List of Articles
번호 제목 글쓴이 조회 수 날짜
366 Slow rising panda 스퀴시 완구, 안구 자극 위험 있어 판매 차단 소비생활센터운영자 24 2019.09.23
365 Aldi 초콜릿(Whoppers), 알레르기 유발 위험 있어 판매 차단 소비생활센터운영자 48 2019.09.23
364 VIVO스피커 벽 거치대(Mount-Play5 Speaker Wall Mounts), 선반과 스피커 떨어질 위험 있어 판매 차단 소비생활센터운영자 62 2019.09.23
363 블루보틀(Blue bottle) 커피원두, 캔 뚜껑 개봉 시 다칠 우려가 있어 판매차단 소비생활센터운영자 51 2019.09.23
362 피셔프라이스(Fisher-Price) 아기 요람, 질식사고 발생 우려로 판매차단 소비생활센터운영자 46 2019.09.23
361 Super Jumper 트램펄린, 낙상 위험이 있어 판매차단 소비생활센터운영자 38 2019.09.23
360 생활 주변 사기범죄, 이런 사례는 주의하세요 file 소비생활센터운영자 38 2019.09.25
359 타투 · 페이스 페인팅 · 바디 페인트 제품 사용 시 주의사항 소비생활센터운영자 73 2019.09.26
358 볼거리와 먹거리가 풍성한 10월, 안전에 유의하세요! file 소비생활센터운영자 51 2019.09.27
357 가을 나들이 철 위험신고는 안전신문고로 하세요 file 소비생활센터운영자 60 2019.09.30
356 일부 비눗방울 장난감에서 유해 보존제 및 기준 초과 미생물 검출 file 소비생활센터운영자 47 2019.10.01
355 안전사고 예방으로 즐거운 가을 축제 즐기세요 file 소비생활센터운영자 23 2019.10.10
354 해외 유입 홍역환자 지속 발생에 따른 주의 당부 file 소비생활센터운영자 19 2019.10.11
353 피해다발업체 소비생활센터운영자 20 2019.10.16
352 일부 프로야구장 응원용 막대풍선, 어린이에게 유해 file 소비생활센터운영자 23 2019.10.18
351 가을 산행은 무리하지 말고 안전을 먼저 챙기세요! file 소비생활센터운영자 23 2019.10.18
350 가을철 발열성 진드기·설치류 매개감염병 주의 당부 file 소비생활센터운영자 23 2019.10.18
349 태국 유입 홍역발생 지속, 여행자 대상 주의 당부 file 소비생활센터운영자 15 2019.10.21
» [소비자안전주의보] 제품 리콜에 따른 소비자 · 사업자의 적극적인 대응 필요 file 소비생활센터운영자 24 2019.10.21
347 가을 나들이철, 식중독에 주의하세요 file 소비생활센터운영자 17 2019.10.23
Board Pagination Prev 1 ... 66 67 68 69 70 71 72 73 74 75 ... 89 Next
/ 89

로그인

로그인폼

로그인 유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