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상담전화   (033)249-3034 평일 09시-18시, 12시-13시 점심시간(주말/휴일 휴무)
?

단축키

Prev이전 문서

Next다음 문서

크게 작게 위로 아래로 댓글로 가기 인쇄 첨부
?

단축키

Prev이전 문서

Next다음 문서

크게 작게 위로 아래로 댓글로 가기 인쇄 첨부

송년모임, 비상구 확인으로 안전을 지키세요!
-주간(12.9.~12.15.) 안전사고 예보-

행정안전부(장관 김부겸)는 송년회를 비롯한 연말행사 참석 시 비상구 위치를 미리 확인하여 화재 등 안전사고 발생에 대비 할 것을 요청하였다.

통계에 따르면 최근 5년(‘13~’17)간 발생한 화재는 총 215,093건이며, 10,679명(사망 1,536명, 부상 9,143명)이 사망하거나 다쳤다.

해마다 겨울철에는 실내에 있는 시간이 길어지고, 난방 등으로 화기 취급이 늘면서 화재와 인명피해도 증가한다.

특히, 12월에는 음식점이나 주점, 노래연습장 등 생활서비스 시설* 화재로 가장 많은 인명피해가 발생하였다.
* 생활서비스 시설: 화재 장소별 분류 중 단란주점, 유흥주점, 노래연습장, 피시(PC)방, 음식점, 커피전문점, 호프집 등(화재통계연감)

화재 발생 장소는 음식점이 13,416건(62%)로 가장 많았고 고시원 등 일상서비스 시설이 5,826건(27%), 오락시설*이 1,329건(6%), 위락시설**(1,078건, 5%) 순이다.
* 오락시설 : 노래연습장, 전화방, 게임제공업 등
** 위락시설 : 단란주점, 유흥주점, 카지노업소 등

주요 원인을 살펴보면 담배꽁초나 음식물 조리 중 자리 비움 등으로 발생하는 부주의가 9,404건(43%)으로 가장 많고, 전기 접촉 불량에 의한 단락과 과전류 등 전기적 요인(7,511건, 35%)이 뒤를 이었다.

‘노래방 실물 화재 실험*’에 의하면 불이 나고, 유독가스가 방과 복도 등 건물 내부로 퍼지는 시간은 4분 정도로 이 시간 안에 신속히 안전한 곳으로 대피해야 한다.
* 다중이용시설 구획 공간에서의 화재 및 연기 확산에 대한 수치해석적 연구(한국방재학회논문집, 제14권 5호, 2014년 10월)

음식점과 노래방 등에 갈 때에는 만일의 위급상황에 대비하여 미리 비상구 위치를 알아두는 것이 제일 좋다.

또한, 불이 난 것을 발견했을 때는 즉시 119로 신고하고, 주변의 소화기 등을 활용한 초기 진압이 중요하다. 이 때 불길이 거세어 화재 진압이 어렵다고 판단되면 신속히 대피한다.

대피 시에는 물에 적신 수건 등으로 입과 코를 막은 채 불이 난 반대방향의 피난통로와 비상구로 이동하고, 승강기는 정전으로 고립될 수 있으니 반드시 계단을 이용하도록 한다.

만약 화재 속에서 고립되면, 화기나 연기가 없는 창문을 통해 소리를 지르거나 주변의 물건을 활용하여 최대한 자신의 존재를 외부에 알린다.

서철모 행정안전부 예방안전정책관은“연말 송년회 모임 장소에 갈 때는 미리 비상구 위치를 확인하는 습관을 들여 화재 등 위급 상황이 발생 했을 때 자신의 안전은 스스로 지켜야 한다.”라고 당부하였다.



[ 행정안전부 2018-12-06 ]


List of Articles
번호 제목 글쓴이 조회 수 날짜
1090 전동킥보드, KC마크 확인하고 최고속도 25km/h 이하 제품 구입해야 file 소비생활센터운영자 20 2018.12.11
1089 식중독균 검출 수입 성장기용조제식 회수 조치 file 소비생활센터운영자 13 2018.12.10
1088 한파‧강풍특보에 따른 화재 주의하세요 ! file 소비생활센터운영자 16 2018.12.07
1087 커피전문점 알레르기 유발 식품 주의 필요 file 소비생활센터운영자 25 2018.12.07
» 송년모임, 비상구 확인으로 안전을 지키세요! file 소비생활센터운영자 15 2018.12.06
1085 Magnetic Putty 장난감, 자석 삼킴 및 독성 노출 위험으로 판매 차단 소비생활센터운영자 15 2018.12.06
1084 L.Q.L. SURPRISE! 장난감, 독성 성분 함유로 판매 차단 소비생활센터운영자 17 2018.12.06
1083 King Bio 천연치료제, 미생물 감염 위험으로 판매 차단 소비생활센터운영자 13 2018.12.06
1082 Rafferty's Garden 영유아 시리얼(Organic Baby Rice Cereal), 알러지원 미표기로 판매 차단 소비생활센터운영자 13 2018.12.06
1081 일부 차량용 핸들커버에서 유해물질 검출 file 소비생활센터운영자 17 2018.12.06
1080 필리핀·우크라이나 지역 홍역 유행 중 file 소비생활센터운영자 15 2018.12.06
1079 Eternal ink 문신잉크(Bright Orange), 중금속 검출로 판매 차단 소비생활센터운영자 13 2018.12.05
1078 Carotone 피부미백크림(Light & Natural brightening cream), 피부염 위험으로 판매 차단 소비생활센터운영자 13 2018.12.05
1077 핫팩 사용 시 저온 화상 주의 file 소비생활센터운영자 16 2018.12.05
1076 올 겨울 기습 한파 예상, 한랭질환에 주의하세요! file 소비생활센터운영자 13 2018.12.05
1075 겨울철 주류 안전하게 보관하세요 file 소비생활센터운영자 13 2018.12.05
1074 Nutrisport 단백질 보충제, 알러지원 미표기로 판매 차단 소비생활센터운영자 14 2018.12.04
1073 Medline 화장품, 박테리아 오염 위험으로 판매 차단 소비생활센터운영자 14 2018.12.04
1072 Kangaroo 슬라임 완구, 붕산 고함유되어 판매 차단 소비생활센터운영자 28 2018.12.04
1071 유아용 목욕장난감, 삼킴 우려로 판매 차단 소비생활센터운영자 39 2018.12.04
Board Pagination Prev 1 ... 5 6 7 8 9 10 11 12 13 14 ... 64 Next
/ 64

로그인

로그인폼

로그인 유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