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상담전화   (033)249-3034 평일 09시-18시, 12시-13시 점심시간(주말/휴일 휴무)
?

단축키

Prev이전 문서

Next다음 문서

크게 작게 위로 아래로 댓글로 가기 인쇄
?

단축키

Prev이전 문서

Next다음 문서

크게 작게 위로 아래로 댓글로 가기 인쇄

과열방지장치의 정상작동을 차단하는 센서캡이 일부 가마솥 제품의 구성품으로 시중에 유통되고 있어 소비자들의 각별한 주의가 요구된다.

  과열방지장치*는 조리용기 바닥면의 온도를 감지하여 300℃ 이상 과열되지 않도록 자동으로 가스공급을 차단하는 접촉식 센서 형태의 장치로 조리 중 실수 및 오사용에 의한 화재사고를 예방하기 위해 2014년부터 가스레인지의 모든 화구에 설치하도록 의무화되었다.
* 2012년 가스레인지 관련 기준(KGS AB 331) 및 KS표준(KS B 8114)이 개정됨에 따라 1개 화구에 한해 우선 설치(2013.1.1.)된 이후 모든 화구로 확대 적용(2014.1.1.)

  반면, 센서캡과열방지장치가 정상적으로 작동할 수 없도록 제작된 탈착형 캡으로 과열방지장치에 장착할 경우 과열방지장치와 조리용기 바닥면의 직접 접촉이 불가능해진다.

센서캡 제품사진


  한국소비자원(원장 한견표)은 조리용기와 센서캡이 함께 판매되고 있다는 사례가 소비자위해감시시스템(CISS)에 접수되어 조사한 결과, TV홈쇼핑을 통해 판매된 가마솥 2종 제품에 센서캡이 포함된 것으로 나타났다고 밝혔다.
※ 소비자위해감시시스템(CISS, Consumer Injury Surveillance System)
「소비자기본법」에 따라 전국 62개 병원, 18개 소방서 등 80개 위해정보제출기관과 1372 소비자상담센터 등을 통해 위해정보를 수집하고 분석·평가하는 시스템
  
  센서캡을 가스레인지에 한번 장착하면 함께 판매된 가마솥 외에도 냄비, 프라이팬 등을 이용한 조리 시에도 사용할 수 있다.

  이에 과열방지장치에 센서캡을 장착하여 조리할 경우 화재 위험성 여부를 시험한 결과, 과열방지장치가 조리용기의 과열을 감지하지 못해 화재 발생 가능성이 있는 것으로 나타났다.

  또한, 과열방지장치에 센서캡을 장착하는 행위는 가스용품의 개조를 금지하고 있는 ?액화석유가스의 안전관리 및 사업법? 위반의 소지가 있다.

  이에 한국소비자원은 해당 가마솥 제품 제조?유통사들에게 센서캡 포함 제품의 판매 중단, 생산된 센서캡 폐기 및 소비자에게 폐기 안내 문자 발송, 과열방지장치로 인한 가마솥 제품 사용불가에 따른 반품 수용 등 자발적 시정조치를 취하도록 권고하였고 해당 업체들은 이를 수용하였다.
 

센서캡 제품사진

  아울러 TV홈쇼핑 사업자*와 협의하여 ▲센서캡이 포함되어 판매될 수 있는 가마솥 등의 제품에 대한 검수 강화 ▲센서캡을 구성품으로 포함한 제품의 판매금지 조치를 관련 협력사에 공지하는 등 유사제품이 유통되지 않도록 하였다.
* 7개 사업자(공영홈쇼핑, NS홈쇼핑, CJ오쇼핑, 우리홈쇼핑, GS홈쇼핑, 현대홈쇼핑, 홈앤쇼핑)

  한국소비자원은 과열방지장치의 정상작동을 방해할 수 있는 구성품을 사용하고 있는 경우 사업자의 안내에 따라 즉시 폐기하고, 유사제품이 포함된 주방용품을 확인할 시에는 소비자위해감시시스템(www.ciss.co.kr, ☎ 080-900-3500)으로 신고할 것을 당부하였다.



[ 한국소비자원 소비자위해감시시스템 2017-07-18 ]
  


List of Articles
번호 제목 글쓴이 조회 수 날짜
490 핸들바 파손으로 낙상 위험 있는 자전거 판매중지 소비생활센터운영자 100 2017.07.31
489 제품에서 이취 발생한 ㈜팜스토리/홈앤쇼핑(주)‘브라질 넛’회수·환불 안내 소비생활센터운영자 124 2017.07.28
488 제품에서 이물 발생한 에이제이(주) '핸드워시' 회수·환불 안내 소비생활센터운영자 97 2017.07.28
487 기아자동차㈜ 쏘렌토UM 차량 도어래치 무상수리 안내 소비생활센터운영자 211 2017.07.27
486 반려동물용 탈취제·물휴지에서 CMIT/MIT 등 검출 file 소비생활센터운영자 81 2017.07.25
485 온열질환자 증가하는 8월, 예방수칙 더욱 준수해야 file 소비생활센터운영자 66 2017.07.24
484 유리조각이 혼입된 ‘혼합음료’ 제품 회수 조치 file 소비생활센터운영자 70 2017.07.24
483 물놀이 사고, 생존수영 교육으로 대비하자! file 소비생활센터운영자 74 2017.07.24
482 홍콩·대만, 여름임에도 인플루엔자 유행··· 현지 여행시 주의당부! file 소비생활센터운영자 91 2017.07.24
481 해파리에 쏘이면 즉시 물 밖으로 나오세요 file 소비생활센터운영자 98 2017.07.24
480 살모넬라균에 오염되었을 가능성이 있는 팬케이크&와플 믹스 판매 중지 소비생활센터운영자 87 2017.07.20
479 살모넬라균에 오염되었을 가능성이 있는 크레이프 믹스 판매 중지 소비생활센터운영자 95 2017.07.20
478 휴가철 맞이하여 어린이·청소년 물놀이 안전 주의! 소비생활센터운영자 97 2017.07.19
477 2017년 5월 소비자 위해정보 동향 file 소비생활센터운영자 62 2017.07.19
476 국표원, 수영복·전격살충기 등 48개 제품 리콜조치 file 소비생활센터운영자 169 2017.07.18
» 가스레인지 과열방지장치의 정상작동을 차단하는 센서캡 유통·판매 중지 권고 소비생활센터운영자 221 2017.07.18
474 어린이보호구역, 과속 운전으로 인한 교통사고 위험 높아 소비생활센터운영자 122 2017.07.18
473 알루미늄 식기 안전하게 사용 하세요! file 소비생활센터운영자 92 2017.07.18
472 여름 휴가철 물놀이 "음주가 가장 위험!" file 소비생활센터운영자 72 2017.07.17
471 2017년 2/4분기 소비자 위해정보 동향 file 소비생활센터운영자 69 2017.07.17
Board Pagination Prev 1 ... 73 74 75 76 77 78 79 80 81 82 ... 102 Next
/ 102

로그인

로그인폼

로그인 유지